KBS NEWS

뉴스

세계적 거장 예술품을 ‘고철’로 처분했다고?…거센 비난 여론
세계적 거장 예술품을 ‘고철’로 처분했다고?…거센 비난 여론
부산 해운대구청이 해운대해수욕장에 있던 세계적 설치미술의 거장인 데니스 오펜하임의 작품을...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엽기부모 ‘충격’
자녀 13명 쇠사슬 묶고 감금…공포의 美 엽기 부모 ‘충격’
[앵커]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2살 어린 아이부터 29살 다 큰 자식들까지 집에 가둔 채, 쇠사슬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수출·관광·유학업체도 불똥튀나? ISSUE
입력 2007.04.18 (22:23) | 수정 2007.04.18 (22:25)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수출·관광·유학업체도 불똥튀나?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과 거래하는 업체들도 이번사건의 파장을 조심스럽게 지켜보고 있습니다. 관광공사는 미국방송에 내보내던 한국 이미지 광고를 당분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정영훈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이번 사건의 충격이 큰 만큼 미국행 비행기를 타러 공항에 나온 사람들도 마음이 편치는 않습니다.

특히 걱정이 앞서는 것은 유학생들입니다.

<인터뷰> 고상희(출국 유학생) : "거의 밖에 못 다니고 있다고 얘기하더라고요. 지금 집 안에 있어야 되고..."

유학이나 이민 알선업체에도 미국 유학이나 이민을 준비하는 사람들의 걱정스런 문의가 적지 않습니다.

<인터뷰> 남대원(유학뱅크 대표) : "비자를 신청해야 하나 취소해야 하나 하는 문의가 오늘 있었습니다."

그렇다고 이미 출국 날짜를 잡아놓은 사람들이 일정을 늦추거나 포기하는 일은 없습니다.

<인터뷰> 김지영(이민 알선 업체 대표) : "불안해 하는 문의는 있었지만 실제로 이민을 취소하는 경우는 오늘 없었습니다."

기업들도 사건의 파장을 조심스럽게 지켜보면서도 큰 걱정은 하지 않고 있습니다.

<인터뷰> 대기업 홍보 관계자 : "현재 미국 시장에세 계획된 마케팅 활동은 예정대로 진행될 예정이고요, 현재 사태에 관해서는 추이를 계속적으로 지켜볼 예정입니다."

한국관광공사는 CNN에 관광 한국을 알리기 위해 내보내던 이미지 광고를 잠정 중단했습니다.

<인터뷰> 정기정(관광공사 브랜드광고팀장) : "이번 사건으로 오히려 한국관광 홍보하는데 역효과가 날 것 같아서 중단을 결정했다."

하지만 경제부처들은 이번 사건이 우리나라의 대미 수출 등 경제에 미치는 영향은 거의 없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영훈입니다.
  • 수출·관광·유학업체도 불똥튀나?
    • 입력 2007.04.18 (22:23)
    • 수정 2007.04.18 (22:25)
    뉴스 9
수출·관광·유학업체도 불똥튀나?
<앵커 멘트>

미국과 거래하는 업체들도 이번사건의 파장을 조심스럽게 지켜보고 있습니다. 관광공사는 미국방송에 내보내던 한국 이미지 광고를 당분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정영훈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이번 사건의 충격이 큰 만큼 미국행 비행기를 타러 공항에 나온 사람들도 마음이 편치는 않습니다.

특히 걱정이 앞서는 것은 유학생들입니다.

<인터뷰> 고상희(출국 유학생) : "거의 밖에 못 다니고 있다고 얘기하더라고요. 지금 집 안에 있어야 되고..."

유학이나 이민 알선업체에도 미국 유학이나 이민을 준비하는 사람들의 걱정스런 문의가 적지 않습니다.

<인터뷰> 남대원(유학뱅크 대표) : "비자를 신청해야 하나 취소해야 하나 하는 문의가 오늘 있었습니다."

그렇다고 이미 출국 날짜를 잡아놓은 사람들이 일정을 늦추거나 포기하는 일은 없습니다.

<인터뷰> 김지영(이민 알선 업체 대표) : "불안해 하는 문의는 있었지만 실제로 이민을 취소하는 경우는 오늘 없었습니다."

기업들도 사건의 파장을 조심스럽게 지켜보면서도 큰 걱정은 하지 않고 있습니다.

<인터뷰> 대기업 홍보 관계자 : "현재 미국 시장에세 계획된 마케팅 활동은 예정대로 진행될 예정이고요, 현재 사태에 관해서는 추이를 계속적으로 지켜볼 예정입니다."

한국관광공사는 CNN에 관광 한국을 알리기 위해 내보내던 이미지 광고를 잠정 중단했습니다.

<인터뷰> 정기정(관광공사 브랜드광고팀장) : "이번 사건으로 오히려 한국관광 홍보하는데 역효과가 날 것 같아서 중단을 결정했다."

하지만 경제부처들은 이번 사건이 우리나라의 대미 수출 등 경제에 미치는 영향은 거의 없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영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