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숭고한 희생
입력 2001.03.04 (21:00) 수정 2018.07.12 (16:00)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숭고한 희생
동영상영역 끝
⊙앵커: 오늘 사고는 우리나라 소방 사상 가장 큰 사고였습니다.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열정을 쏟았던 이 소방관들의 순직은 살신성인의 정신을 온몸으로 표현한 거룩한 희생이었습니다.
조재익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불을 끄기 위해 불길 속에 뛰어들어야 하는 소방관들.
거의 매일 죽음과 맞부딪쳐 가며 불과 사투를 벌이고 있습니다.
오늘 새벽 서울 서부 소방서 소방관들의 모습이 바로 이랬습니다.
불이 난 집안에 사람이 갇혀 있다는 말 한마디에 소방관 9명이 너나 할 것없이 불길로 뛰어들었습니다.
인명구조가 최우선이라는 소방관들의 신념이 행동으로 나타났습니다.
⊙건물붕괴 당시 무전: 붕괴! 종로구조대 구조 요청하고 현장은 지금 건물 붕괴니까 종로구조대, 종로구조...
⊙기자: 소방 공무원으로 들어온 지 1년 남짓, 곧 결혼을 앞둔 젊은 소방관부터 4500여 차례나 화재현장에 출동했던 20년 경력 소방관까지 6명이 희생됐습니다.
총알이 빗발치는 전투현장과 똑같다는 화재현장에서 인명을 구하기 위해 죽음을 무릅쓰고 불길에 뛰어든 용감하고 자랑스러운 소방관들입니다.
⊙이부기(서울 서부소방서 소방관): 누구보다도 열심히 적극적으로 현장에서 많은 사람을 구하고 또 시민에게 봉사하는 게 자기 천직으로 알던 그런 직원들이었습니다.
⊙송상화(대학생): 자기의 목숨을 버리면서까지 다른 사람 구하는 사람 없잖아요.
되게 존경스럽다고 생각하고 있어요.
⊙기자: 국민의 재산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소방관들은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생명을 던졌습니다.
그러나 고귀한 목숨을 바쳐가며 임무를 수행했던 우리 소방관들의 숭고한 정신은 우리 사회의 귀감으로 살아있을 것입니다.
KBS뉴스 조재익입니다.
  • 숭고한 희생
    • 입력 2001.03.04 (21:00)
    • 수정 2018.07.12 (16:00)
    뉴스 9
숭고한 희생
⊙앵커: 오늘 사고는 우리나라 소방 사상 가장 큰 사고였습니다.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열정을 쏟았던 이 소방관들의 순직은 살신성인의 정신을 온몸으로 표현한 거룩한 희생이었습니다.
조재익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불을 끄기 위해 불길 속에 뛰어들어야 하는 소방관들.
거의 매일 죽음과 맞부딪쳐 가며 불과 사투를 벌이고 있습니다.
오늘 새벽 서울 서부 소방서 소방관들의 모습이 바로 이랬습니다.
불이 난 집안에 사람이 갇혀 있다는 말 한마디에 소방관 9명이 너나 할 것없이 불길로 뛰어들었습니다.
인명구조가 최우선이라는 소방관들의 신념이 행동으로 나타났습니다.
⊙건물붕괴 당시 무전: 붕괴! 종로구조대 구조 요청하고 현장은 지금 건물 붕괴니까 종로구조대, 종로구조...
⊙기자: 소방 공무원으로 들어온 지 1년 남짓, 곧 결혼을 앞둔 젊은 소방관부터 4500여 차례나 화재현장에 출동했던 20년 경력 소방관까지 6명이 희생됐습니다.
총알이 빗발치는 전투현장과 똑같다는 화재현장에서 인명을 구하기 위해 죽음을 무릅쓰고 불길에 뛰어든 용감하고 자랑스러운 소방관들입니다.
⊙이부기(서울 서부소방서 소방관): 누구보다도 열심히 적극적으로 현장에서 많은 사람을 구하고 또 시민에게 봉사하는 게 자기 천직으로 알던 그런 직원들이었습니다.
⊙송상화(대학생): 자기의 목숨을 버리면서까지 다른 사람 구하는 사람 없잖아요.
되게 존경스럽다고 생각하고 있어요.
⊙기자: 국민의 재산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소방관들은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생명을 던졌습니다.
그러나 고귀한 목숨을 바쳐가며 임무를 수행했던 우리 소방관들의 숭고한 정신은 우리 사회의 귀감으로 살아있을 것입니다.
KBS뉴스 조재익입니다.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