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리그 승부 조작’ AFC 출전권 줄었다
입력 2011.11.25 (22:07)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K리그 승부 조작’ AFC 출전권 줄었다
동영상영역 끝
프로축구 승부조작 사건의 여파로 내년부터 K리그에 배정될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이 4장에서 3.5장으로 축소됐습니다.



이에따라 K리그 최종 1,2위 팀과 FA컵 우승팀이 챔피언스리그에 직행하고, 3위 팀은 플레이오프를 치러야 합니다.



최하위 우리은, 삼성생명에 져 11연패



여자 프로농구 최하위 팀 우리은행이 삼성생명에 76대 63으로 져 11연패에 빠졌습니다.



대학스포츠총장협, 최우수 학업성취상 시상



한국 대학 스포츠 총장협의회는 고려대학교 농구부 노승준 등 세 명의 선수에게 제 1회 최우수 학업성취상을 수여했습니다.
  • ‘K리그 승부 조작’ AFC 출전권 줄었다
    • 입력 2011.11.25 (22:07)
    뉴스 9
‘K리그 승부 조작’ AFC 출전권 줄었다
프로축구 승부조작 사건의 여파로 내년부터 K리그에 배정될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이 4장에서 3.5장으로 축소됐습니다.



이에따라 K리그 최종 1,2위 팀과 FA컵 우승팀이 챔피언스리그에 직행하고, 3위 팀은 플레이오프를 치러야 합니다.



최하위 우리은, 삼성생명에 져 11연패



여자 프로농구 최하위 팀 우리은행이 삼성생명에 76대 63으로 져 11연패에 빠졌습니다.



대학스포츠총장협, 최우수 학업성취상 시상



한국 대학 스포츠 총장협의회는 고려대학교 농구부 노승준 등 세 명의 선수에게 제 1회 최우수 학업성취상을 수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