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채무위기 이탈리아, 군 병력·장비 감축
입력 2012.02.16 (00:43) 국제
채무위기에 시달리고 있는 이탈리아가 향후 10년 간 군병력 3만3천 명을 줄이고, 스텔스와 F35 전투기 주문량을 3분의 1 가량 줄이기로 했습니다.

이탈리아 뉴스통신 '안사'는 파올라 이탈리아 국방장관이 국회 국방위원회 합동회의에서 군 병력의 수를 현재의 18만3천 명에서 10년 내에 15만 명으로 줄일 것이라고 말했다고 보도했습니다.

파올라 국방장관은 군 고용 민간인을 3만 명에서 2만 명으로, 장성의 수도 30% 감축하겠다면서 군 기지와 탱크, 헬리콥터, 잠수함 등 군사장비도 줄이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미 록히드마틴사가 개발한 F35 전투기 도입 규모를 지난 2002년 계약 당시 계획했던 131대에서 90대로 줄이기로 했습니다.
  • 채무위기 이탈리아, 군 병력·장비 감축
    • 입력 2012.02.16 (00:43)
    국제
채무위기에 시달리고 있는 이탈리아가 향후 10년 간 군병력 3만3천 명을 줄이고, 스텔스와 F35 전투기 주문량을 3분의 1 가량 줄이기로 했습니다.

이탈리아 뉴스통신 '안사'는 파올라 이탈리아 국방장관이 국회 국방위원회 합동회의에서 군 병력의 수를 현재의 18만3천 명에서 10년 내에 15만 명으로 줄일 것이라고 말했다고 보도했습니다.

파올라 국방장관은 군 고용 민간인을 3만 명에서 2만 명으로, 장성의 수도 30% 감축하겠다면서 군 기지와 탱크, 헬리콥터, 잠수함 등 군사장비도 줄이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미 록히드마틴사가 개발한 F35 전투기 도입 규모를 지난 2002년 계약 당시 계획했던 131대에서 90대로 줄이기로 했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