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신수-류현진, 책임감도 최고!
입력 2013.05.03 (07:25) 수정 2013.05.03 (08:06)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추신수-류현진, 책임감도 최고!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메이저 리그를 주름잡는 추신수와 류현진 선수가 그 실력만큼이나 성숙한 모습으로 청소년들에게 큰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책임감으로 요약되는 두 선수 이야기 김웅규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맞고, 맞고, 또 맞고 심지어 한경기에 두 번까지.

선수 생명까지 위협할 수 있는 상황이라 화낼 만도 하지만 추신수는 그저 훌쩍 1루로 달립니다.

이제 막 어린이 야구를 시작한 아들에게 한 말 때문입니다.

"공맞고 화내거나 울면 지는거다"

그래서 이를 악물고 참습니다.

자신이 한 말에 책임지기 위해섭니다.

한경기에 홈런 두개를 맞은 26살의 이 젊은 투수는 쏟아지는 질문에 간단히 답합니다.

다른 이유 없다 내가 못던졌다 입니다

잘 던지고 승리를 놓쳤을 때도 누구탓도 않고 자기 책임이라고 합니다.

두 선수의 성숙한 행동과 말은 청소년들에게 모범이 됩니다

<녹취> 강연승(고교 1학년) : "멋있고 존경스럽.."

<녹취> 김재우(고교 3학년) : "존경하고 나도 저런사람 돼야겠다"

교육적 의미에서 삶의 태도, 내면의 자세까지 인격형성에 적지않은 역할을 한다는 것입니다.

<녹취> 황금중(교수/연세대) : "왜 멋있다고 느낄까 논리적 정리는 어렵더라도 내면을 울리는 거겠죠."

두 선수 다 실수하고 흠도 있는 완벽하지 않은 사람들입니다.

하지만 이들이 보여주는 솔직함과 책임지는 성숙한 모습은 청소년들이 책에서 쉬 배우기 어려운 미덕입니다.

KBS 뉴스 김웅규 입니다.
  • 추신수-류현진, 책임감도 최고!
    • 입력 2013.05.03 (07:25)
    • 수정 2013.05.03 (08:06)
    뉴스광장
추신수-류현진, 책임감도 최고!
<앵커 멘트>

메이저 리그를 주름잡는 추신수와 류현진 선수가 그 실력만큼이나 성숙한 모습으로 청소년들에게 큰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책임감으로 요약되는 두 선수 이야기 김웅규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맞고, 맞고, 또 맞고 심지어 한경기에 두 번까지.

선수 생명까지 위협할 수 있는 상황이라 화낼 만도 하지만 추신수는 그저 훌쩍 1루로 달립니다.

이제 막 어린이 야구를 시작한 아들에게 한 말 때문입니다.

"공맞고 화내거나 울면 지는거다"

그래서 이를 악물고 참습니다.

자신이 한 말에 책임지기 위해섭니다.

한경기에 홈런 두개를 맞은 26살의 이 젊은 투수는 쏟아지는 질문에 간단히 답합니다.

다른 이유 없다 내가 못던졌다 입니다

잘 던지고 승리를 놓쳤을 때도 누구탓도 않고 자기 책임이라고 합니다.

두 선수의 성숙한 행동과 말은 청소년들에게 모범이 됩니다

<녹취> 강연승(고교 1학년) : "멋있고 존경스럽.."

<녹취> 김재우(고교 3학년) : "존경하고 나도 저런사람 돼야겠다"

교육적 의미에서 삶의 태도, 내면의 자세까지 인격형성에 적지않은 역할을 한다는 것입니다.

<녹취> 황금중(교수/연세대) : "왜 멋있다고 느낄까 논리적 정리는 어렵더라도 내면을 울리는 거겠죠."

두 선수 다 실수하고 흠도 있는 완벽하지 않은 사람들입니다.

하지만 이들이 보여주는 솔직함과 책임지는 성숙한 모습은 청소년들이 책에서 쉬 배우기 어려운 미덕입니다.

KBS 뉴스 김웅규 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