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초등 국정교과서 日 사진에 일본 네티즌 ‘조롱’
입력 2013.05.10 (06:20) 수정 2013.05.10 (08:23)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초등 국정교과서 日 사진에 일본 네티즌 ‘조롱’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초등학교 국정교과서 표지에 일본인 사진을 사용해 논란이 일고 있다는 보도 얼마전 해드렸는데요.

이 내용을 접한 일본 네티즌들이 한국을 조롱하거나 비하하는 글을 잇따라 쏟아내고 있습니다.

황정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일본의 대표적인 포털사이트인 야후 재팬입니다.

한국의 국정교과서 표지에 일본인 사진이 쓰였다는 KBS 보도 관련 기사가 수십 개 떠 있습니다.

댓글들은 조롱 일색입니다.

"한국은 아직 일본의 속국이다",

"한국인들한테는 일본인 얼굴이 이상적인가 보다",

"일본인에 대한 콤플렉스가 증명됐다" 는 등 한국인을 비하하고 있습니다.

지난 주말부터 일본 주요 웹사이트에는 이런 글들이 들끓고 있습니다.

많게는 한 기사에 천 개 이상의 댓글이 달리기도 했습니다.

<인터뷰> 김찬기(배재대 국제교류처) : "객관적으로 보고 계신 분들도 있기는 한데요. 극히 일부이고,대부분 90% 이상은 비난이나 비하하고 있는.."

국내에서도 네티즌들 사이에 논란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실수인데 큰 문제가 안 된다는 반응도 있지만, 대부분 허술한 교과서 제작을 비판하는 내용입니다.

전문가들도 어린이들의 정서발달에 미칠 악영향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천세영(충남대 교육대학원장) : "올바른 가치관을 형성하는 시기여서 틀리면 안되고, 정확한 정보들이 담겨 있어야 하는 것은 분명하죠."

논란이 커지는 가운데 교육부는 조만간 사진의 출처 확인을 마치고 해당 교과서의 처리문제를 정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황정환입니다.
  • 초등 국정교과서 日 사진에 일본 네티즌 ‘조롱’
    • 입력 2013.05.10 (06:20)
    • 수정 2013.05.10 (08:23)
    뉴스광장 1부
초등 국정교과서 日 사진에 일본 네티즌 ‘조롱’
<앵커 멘트>

초등학교 국정교과서 표지에 일본인 사진을 사용해 논란이 일고 있다는 보도 얼마전 해드렸는데요.

이 내용을 접한 일본 네티즌들이 한국을 조롱하거나 비하하는 글을 잇따라 쏟아내고 있습니다.

황정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일본의 대표적인 포털사이트인 야후 재팬입니다.

한국의 국정교과서 표지에 일본인 사진이 쓰였다는 KBS 보도 관련 기사가 수십 개 떠 있습니다.

댓글들은 조롱 일색입니다.

"한국은 아직 일본의 속국이다",

"한국인들한테는 일본인 얼굴이 이상적인가 보다",

"일본인에 대한 콤플렉스가 증명됐다" 는 등 한국인을 비하하고 있습니다.

지난 주말부터 일본 주요 웹사이트에는 이런 글들이 들끓고 있습니다.

많게는 한 기사에 천 개 이상의 댓글이 달리기도 했습니다.

<인터뷰> 김찬기(배재대 국제교류처) : "객관적으로 보고 계신 분들도 있기는 한데요. 극히 일부이고,대부분 90% 이상은 비난이나 비하하고 있는.."

국내에서도 네티즌들 사이에 논란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실수인데 큰 문제가 안 된다는 반응도 있지만, 대부분 허술한 교과서 제작을 비판하는 내용입니다.

전문가들도 어린이들의 정서발달에 미칠 악영향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천세영(충남대 교육대학원장) : "올바른 가치관을 형성하는 시기여서 틀리면 안되고, 정확한 정보들이 담겨 있어야 하는 것은 분명하죠."

논란이 커지는 가운데 교육부는 조만간 사진의 출처 확인을 마치고 해당 교과서의 처리문제를 정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황정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