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데스크 분석] “절전·책임 규명 철저히 해야”
입력 2013.05.30 (21:09) 수정 2013.05.30 (22:4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데스크 분석] “절전·책임 규명 철저히 해야”
동영상영역 끝
우리나라의 전력 수급을 조절하는 전력거래솝니다.

오늘 공급능력은 6천7백만 킬로와트 어제 원전 2기의 가동이 중단되면서 2백만 킬로와트가 줄었습니다.

오늘도 점심시간 직후부터 냉방전력수요가 급증했는데요.

올 여름 최대 전력공급량은 7,700킬로와트 최대수요보다 200만 킬로와트 모자랍니다.

올 여름 전력 대란이 우려되는 이윱니다.

후쿠시마 원전사태 후 54기의 원전 가동을 중단한 일본은 절전으로 지난해 여름 전력소비를 15% 줄였습니다.

우리도 해결책은 절전밖에 없습니다.

먼저, 실내 냉방온도를 28도로 고정해야 합니다.

사용하지 않는 제품은 전원을 빼놔야 합니다.

원전가동 중단으로 생산단가가 3배 이상 비싼 화력발전을 늘리면 전기요금이 오르게 되고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이 떠안게 됩니다.

국민들은 억울할 수 밖에 없습니다.

따라서 이번 사태를 야기한 사람들에게는 반드시 그 책임을 엄하게 물어야 할 것입니다.

지금까지 데스크 분석이었습니다.
  • [데스크 분석] “절전·책임 규명 철저히 해야”
    • 입력 2013.05.30 (21:09)
    • 수정 2013.05.30 (22:45)
    뉴스 9
[데스크 분석] “절전·책임 규명 철저히 해야”
우리나라의 전력 수급을 조절하는 전력거래솝니다.

오늘 공급능력은 6천7백만 킬로와트 어제 원전 2기의 가동이 중단되면서 2백만 킬로와트가 줄었습니다.

오늘도 점심시간 직후부터 냉방전력수요가 급증했는데요.

올 여름 최대 전력공급량은 7,700킬로와트 최대수요보다 200만 킬로와트 모자랍니다.

올 여름 전력 대란이 우려되는 이윱니다.

후쿠시마 원전사태 후 54기의 원전 가동을 중단한 일본은 절전으로 지난해 여름 전력소비를 15% 줄였습니다.

우리도 해결책은 절전밖에 없습니다.

먼저, 실내 냉방온도를 28도로 고정해야 합니다.

사용하지 않는 제품은 전원을 빼놔야 합니다.

원전가동 중단으로 생산단가가 3배 이상 비싼 화력발전을 늘리면 전기요금이 오르게 되고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이 떠안게 됩니다.

국민들은 억울할 수 밖에 없습니다.

따라서 이번 사태를 야기한 사람들에게는 반드시 그 책임을 엄하게 물어야 할 것입니다.

지금까지 데스크 분석이었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