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JSA 귀순병사 ‘영화 같은 탈출’ CCTV에 담긴 진실은?
[고현장] JSA 귀순병사 ‘영화 같은 탈출’ CCTV에 담긴 진실은?
유엔군 사령부는 22일 오전 서울 용산구 국방부 브리핑룸에서 최근 판문점공동경비구역(JSA)...
목포-신안 때아닌 ‘낙지 전쟁’…어민 충돌 사연은?
목포-신안 때아닌 ‘낙지 전쟁’…어민 충돌 사연은?
낙지 주산지인 전남 신안군 안좌도 일대 낙지어장을 놓고 신안과 목포지역 어민들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70년만 수취인 찾은 미 해군의 애절한 연애편지
입력 2014.08.07 (19:23) | 수정 2014.08.07 (20:29)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70년만 수취인 찾은 미 해군의 애절한 연애편지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제 2차 세계대전 때 미 해군 병사가 쓴 연애 편지가 70년 만에 배달됐습니다.

어떤 사연일까요?

강푸른 기자가 전합니다.

<리포트>

빛 바랜 낡은 편지 한 통.

편지를 받아든 할머니는 환하게 웃으며 눈물을 보입니다.

올해 85살의 도로시 할머니는 아주 특별한 연애 편지를 받았습니다.

1945년 7월, 한 청년이 전쟁터에서 당시 16살 소녀를 그리워하며 쓴 편지가 무려 70년 만에 주인에게 배달된 겁니다.

열렬한 사랑을 고백한 편지의 주인공은 제2차 세계대전에 참전한 미 해군 병사 앨 프래거키스였습니다.

<녹취> 손자 : "그 사람이 기억나요?"

<녹취> 도로시 바토스(편지 주인공) : "기억 나지. 근사한 사람이었어. 오래전 일지만 멋진 사람이었어."

오랜 시간이 지난 뒤 누군가 우체통에 넣은 편지는 할머니의 옛 주소로 도착했습니다.

할머니가 떠난 뒤 그곳에 살던 로드리게스 씨는 사연의 주인을 찾아 나섰습니다.

<녹취> 마사 로드리게스(편지 수취인) : "(편지 대독) 당신은 나의 마지막 여자입니다. 당신에게 굿나잇 키스를 하지 못한 게 아쉽습니다."

지역 신문에서 아들이 어머니의 이름을 발견하면서 편지는 70년 만에 할머니에게 도착했습니다.

백발의 노인이 된 할머니는 특별한 편지를 읽으며 청년을 설레게 했던 열여섯 소녀로 돌아갔습니다.

KBS 뉴스 강푸른입니다.
  • 70년만 수취인 찾은 미 해군의 애절한 연애편지
    • 입력 2014.08.07 (19:23)
    • 수정 2014.08.07 (20:29)
    뉴스 7
70년만 수취인 찾은 미 해군의 애절한 연애편지
<앵커 멘트>

제 2차 세계대전 때 미 해군 병사가 쓴 연애 편지가 70년 만에 배달됐습니다.

어떤 사연일까요?

강푸른 기자가 전합니다.

<리포트>

빛 바랜 낡은 편지 한 통.

편지를 받아든 할머니는 환하게 웃으며 눈물을 보입니다.

올해 85살의 도로시 할머니는 아주 특별한 연애 편지를 받았습니다.

1945년 7월, 한 청년이 전쟁터에서 당시 16살 소녀를 그리워하며 쓴 편지가 무려 70년 만에 주인에게 배달된 겁니다.

열렬한 사랑을 고백한 편지의 주인공은 제2차 세계대전에 참전한 미 해군 병사 앨 프래거키스였습니다.

<녹취> 손자 : "그 사람이 기억나요?"

<녹취> 도로시 바토스(편지 주인공) : "기억 나지. 근사한 사람이었어. 오래전 일지만 멋진 사람이었어."

오랜 시간이 지난 뒤 누군가 우체통에 넣은 편지는 할머니의 옛 주소로 도착했습니다.

할머니가 떠난 뒤 그곳에 살던 로드리게스 씨는 사연의 주인을 찾아 나섰습니다.

<녹취> 마사 로드리게스(편지 수취인) : "(편지 대독) 당신은 나의 마지막 여자입니다. 당신에게 굿나잇 키스를 하지 못한 게 아쉽습니다."

지역 신문에서 아들이 어머니의 이름을 발견하면서 편지는 70년 만에 할머니에게 도착했습니다.

백발의 노인이 된 할머니는 특별한 편지를 읽으며 청년을 설레게 했던 열여섯 소녀로 돌아갔습니다.

KBS 뉴스 강푸른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