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산악사고 ①] 국내 최초 산악사고 지도…우리 동네 산은?
입력 2014.11.17 (17:24) 수정 2015.07.05 (05:32) 데이터룸
지난해 산에 올랐다가 119구조대 등에 구조된 사람이 만 명에 이르는 가운데 KBS 데이터 저널리즘 팀이 국내 최초로 산악사고 지도를 작성했습니다.

데이터 저널리즘 팀이 정보공개청구 등을 통해 얻어낸 자료로 작성한 산악사고 지도에는 2013년 한해 동안 전국 곳곳의 산에서 119구조대가 출동한 지역의 위치와 사고 개요 등이 담겨 있습니다.



☞ 산악사고 지도 링크 : http://dj.kbs.co.kr/resources/2014-11-13

특히 산악사고 지도에는 국립공원 내 명산인 설악산과 지리산은 물론 대도시 근교의 산인 북한산과 관악산 등 전국 각지의 산악사고 정보가 담겨 있어 누구나 자신이 즐겨찾는 산의 사고 현황 정보를 인터랙티브 방식으로 확인해 볼 수 있습니다.

또한 산악사고 지도는 일반지도는 물론, 위성지도와 지형지도 등을 바탕으로도 볼 수 있어, 쉽고 편하게 산악사고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번 산악사고 지도는 2013년 한해 동안 사고 현장의 위치 정보 등이 포함된 6천 7백여 건을 대상으로 작성됐고, 사고 좌표가 정확하게 나와 있지 않은 경우는 관련 주소값을 기준으로 제작했습니다.

등산 인구가 늘어나는 가운데, 소방방재청에 의하면 산악사고 구조 인원은 2012년 7천 6백여 건에서 지난해 9천 4백 여건으로 증가 추세에 있습니다.

☞ 링크 바로가기 : [산악사고 ①] 국내 최초 산악사고 지도…우리 동네 산은?

☞ 링크 바로가기 : [산악사고 ②] “늦가을-초겨울 실족 추락, 사망·중상 부른다”

☞ 링크 바로가기 : [산악사고 ③] “하산 중 사고, 가을철에 집중”

☞ 링크 바로가기 : [산악사고 ④] “나물 채취, 조난·실종 조심!”

☞ 링크 바로가기 : [산악사고 ⑤] 다쳤다 하면 ‘발목’…예방법은?
  • [산악사고 ①] 국내 최초 산악사고 지도…우리 동네 산은?
    • 입력 2014.11.17 (17:24)
    • 수정 2015.07.05 (05:32)
    데이터룸
지난해 산에 올랐다가 119구조대 등에 구조된 사람이 만 명에 이르는 가운데 KBS 데이터 저널리즘 팀이 국내 최초로 산악사고 지도를 작성했습니다.

데이터 저널리즘 팀이 정보공개청구 등을 통해 얻어낸 자료로 작성한 산악사고 지도에는 2013년 한해 동안 전국 곳곳의 산에서 119구조대가 출동한 지역의 위치와 사고 개요 등이 담겨 있습니다.



☞ 산악사고 지도 링크 : http://dj.kbs.co.kr/resources/2014-11-13

특히 산악사고 지도에는 국립공원 내 명산인 설악산과 지리산은 물론 대도시 근교의 산인 북한산과 관악산 등 전국 각지의 산악사고 정보가 담겨 있어 누구나 자신이 즐겨찾는 산의 사고 현황 정보를 인터랙티브 방식으로 확인해 볼 수 있습니다.

또한 산악사고 지도는 일반지도는 물론, 위성지도와 지형지도 등을 바탕으로도 볼 수 있어, 쉽고 편하게 산악사고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번 산악사고 지도는 2013년 한해 동안 사고 현장의 위치 정보 등이 포함된 6천 7백여 건을 대상으로 작성됐고, 사고 좌표가 정확하게 나와 있지 않은 경우는 관련 주소값을 기준으로 제작했습니다.

등산 인구가 늘어나는 가운데, 소방방재청에 의하면 산악사고 구조 인원은 2012년 7천 6백여 건에서 지난해 9천 4백 여건으로 증가 추세에 있습니다.

☞ 링크 바로가기 : [산악사고 ①] 국내 최초 산악사고 지도…우리 동네 산은?

☞ 링크 바로가기 : [산악사고 ②] “늦가을-초겨울 실족 추락, 사망·중상 부른다”

☞ 링크 바로가기 : [산악사고 ③] “하산 중 사고, 가을철에 집중”

☞ 링크 바로가기 : [산악사고 ④] “나물 채취, 조난·실종 조심!”

☞ 링크 바로가기 : [산악사고 ⑤] 다쳤다 하면 ‘발목’…예방법은?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