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태원 이혼 의사…“혼외자도 있어”
입력 2015.12.29 (17:05) 수정 2015.12.29 (17:28)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최태원 이혼 의사…“혼외자도 있어”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부인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과의 결혼 생활을 지속하기 어렵다는 심경을 스스로 밝혔습니다.

몇 년 전 만난 한 여성과 혼외자가 있다는 사실도 고백했습니다.

김경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한 언론사에 보낸 A4지 3장 분량의 편지에서 노소영 관장과 십 년이 넘게 깊은 골을 사이에 두고 지냈다며, 항간에 알려진 대로 오랜 기간 별거 중에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이혼에 대한 논의를 이어가던 중 마음의 위로가 되는 한 사람을 만나 수년 전 여름 아이가 태어났다고 고백했습니다.

하지만 검찰 수사와 재판을 받으며 노 관장과 법적인 끝맺음이 미뤄졌다면서 이제는 자신의 보살핌을 받아야 할 어린아이와 아이 엄마를 책임지려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최 회장과 노 관장은 미국 시카고대 유학 시절에 만나, 노 관장의 부친인 노태우 전 대통령이 취임한 후인 1988년 결혼했습니다.

둘 사이에는 소말리아 아덴만 파병을 마치고 최근 귀국한 차녀 최민정 해군 중위 등 두 딸과 아들이 있습니다.

최 회장은 지난 8월 사면 복권으로 출소한 이후 내연녀와 서울 시내 모처에서 함께 지내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최 회장은 자신의 가정사로 실망을 시켜 드려 부끄럽고 죄송하다면서 자신의 불찰이 세상에 알려질까 노심초사하던 마음들을 빨리 정리하고 모든 에너지를 한국 경제를 위해 온전히 쓰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경진입니다.
  • 최태원 이혼 의사…“혼외자도 있어”
    • 입력 2015.12.29 (17:05)
    • 수정 2015.12.29 (17:28)
    뉴스 5
최태원 이혼 의사…“혼외자도 있어”
<앵커 멘트>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부인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과의 결혼 생활을 지속하기 어렵다는 심경을 스스로 밝혔습니다.

몇 년 전 만난 한 여성과 혼외자가 있다는 사실도 고백했습니다.

김경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한 언론사에 보낸 A4지 3장 분량의 편지에서 노소영 관장과 십 년이 넘게 깊은 골을 사이에 두고 지냈다며, 항간에 알려진 대로 오랜 기간 별거 중에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이혼에 대한 논의를 이어가던 중 마음의 위로가 되는 한 사람을 만나 수년 전 여름 아이가 태어났다고 고백했습니다.

하지만 검찰 수사와 재판을 받으며 노 관장과 법적인 끝맺음이 미뤄졌다면서 이제는 자신의 보살핌을 받아야 할 어린아이와 아이 엄마를 책임지려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최 회장과 노 관장은 미국 시카고대 유학 시절에 만나, 노 관장의 부친인 노태우 전 대통령이 취임한 후인 1988년 결혼했습니다.

둘 사이에는 소말리아 아덴만 파병을 마치고 최근 귀국한 차녀 최민정 해군 중위 등 두 딸과 아들이 있습니다.

최 회장은 지난 8월 사면 복권으로 출소한 이후 내연녀와 서울 시내 모처에서 함께 지내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최 회장은 자신의 가정사로 실망을 시켜 드려 부끄럽고 죄송하다면서 자신의 불찰이 세상에 알려질까 노심초사하던 마음들을 빨리 정리하고 모든 에너지를 한국 경제를 위해 온전히 쓰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경진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