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학생이 아니라 노예야”…슬픈 대학원생들의 초상
“학생이 아니라 노예야”…슬픈 대학원생들의 초상
대학원에서 임산공학을 전공하며 박사과정을 밟고 있는 김수진(가명) 씨. 김 씨는 학부 때...
[취재후] CCTV에 잡힌 방용훈 사장 주거침입…그런데 ‘혐의없음’?
CCTV에 잡힌 방용훈 사장 주거침입…그런데 ‘혐의없음’?
방용훈 코리아나호텔 사장의 처형 이 모 씨에게 방 사장은 '공포의 대상'이었다고 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입양인들의 눈물…DNA로 뿌리 찾기
입력 2016.04.15 (06:55) | 수정 2016.04.15 (07:45)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입양인들의 눈물…DNA로 뿌리 찾기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한국에서 해외로 보내진 입양인들이 DNA 검사를 통해 뿌리 찾기에 나서고 있습니다.

지난 6개월 동안 5명의 해외 입양인들이 DNA 대조를 통해 가족을 찾았습니다.

신선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태어난 지 6개월만에 네덜란드로 입양된 비앙카.

성인이 된 후 부모님을 찾기 위해 한국에 왔지만, 입양 기관에 남아있는 정보는 자신이 발견된 장소가 적힌 서류와, 사진 몇 장이 전부였습니다.

마지막 남은 희망은 DNA 검사입니다.

<인터뷰> 비앙카 반 오멘(네덜란드 입양인) : "부모님을 찾을 수 있는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합니다. 꼭 찾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DNA 검사를 통해 자신의 뿌리를 찾은 입양인들은 적지 않습니다.

미국 입양자들의 경우 지난 6개월 동안 벌써 5명이 가족을 찾았습니다.

<인터뷰> 사라 사비다키스(미국 입양인) : "DNA 검사 결과 우리가 배다른 형제라는 걸 알 수 있었습니다. 저에겐 이제 두 명의 여동생과 한 명의 남동생이 생겼습니다."

현재까지 해외 입양인 천여 명이 DNA 정보를 제공한 가운데, 한국에 있는 이들의 가족들이 검사에 응하는 게 관건입니다.

이를 위해 해외 입양인들이 한국에 들어와 직접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고, 편견이 두려워 DNA 제공을 망설였던 가족들도 마음을 열고 있습니다.

<인터뷰> 한승훈(입양인 가족) : "(입양 간) 막내가 혹시 버려졌다는 마음이 안 들었으면 하는 바람이죠. 형제간의 우애와 핏줄을 찾고 싶어서..."

우리 사회가 거두지 못해, 해외로 보냈던 입양인들이 DNA 검사를 통해 스스로 잃어버린 뿌리를 찾고 있습니다.

KBS 뉴스 신선민입니다.
  • 입양인들의 눈물…DNA로 뿌리 찾기
    • 입력 2016.04.15 (06:55)
    • 수정 2016.04.15 (07:45)
    뉴스광장 1부
입양인들의 눈물…DNA로 뿌리 찾기
<앵커 멘트>

한국에서 해외로 보내진 입양인들이 DNA 검사를 통해 뿌리 찾기에 나서고 있습니다.

지난 6개월 동안 5명의 해외 입양인들이 DNA 대조를 통해 가족을 찾았습니다.

신선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태어난 지 6개월만에 네덜란드로 입양된 비앙카.

성인이 된 후 부모님을 찾기 위해 한국에 왔지만, 입양 기관에 남아있는 정보는 자신이 발견된 장소가 적힌 서류와, 사진 몇 장이 전부였습니다.

마지막 남은 희망은 DNA 검사입니다.

<인터뷰> 비앙카 반 오멘(네덜란드 입양인) : "부모님을 찾을 수 있는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합니다. 꼭 찾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DNA 검사를 통해 자신의 뿌리를 찾은 입양인들은 적지 않습니다.

미국 입양자들의 경우 지난 6개월 동안 벌써 5명이 가족을 찾았습니다.

<인터뷰> 사라 사비다키스(미국 입양인) : "DNA 검사 결과 우리가 배다른 형제라는 걸 알 수 있었습니다. 저에겐 이제 두 명의 여동생과 한 명의 남동생이 생겼습니다."

현재까지 해외 입양인 천여 명이 DNA 정보를 제공한 가운데, 한국에 있는 이들의 가족들이 검사에 응하는 게 관건입니다.

이를 위해 해외 입양인들이 한국에 들어와 직접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고, 편견이 두려워 DNA 제공을 망설였던 가족들도 마음을 열고 있습니다.

<인터뷰> 한승훈(입양인 가족) : "(입양 간) 막내가 혹시 버려졌다는 마음이 안 들었으면 하는 바람이죠. 형제간의 우애와 핏줄을 찾고 싶어서..."

우리 사회가 거두지 못해, 해외로 보냈던 입양인들이 DNA 검사를 통해 스스로 잃어버린 뿌리를 찾고 있습니다.

KBS 뉴스 신선민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