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신고 위치 오류…의문의 ‘서현 389호’
[단독] 신고 위치 오류…의문의 ‘서현 389호’
 해적선이 뒤따라 오고 있다는 연락을 끝으로 통신이 두절된 선박 서현 389호를 구하기 위해...
‘돈봉투 만찬’ 감찰반 “참석자 등 20여명 전원 조사…계좌내역 확보”
‘돈봉투 만찬’ 감찰반 “참석자 등 20여명 전원 조사”
법무부와 검찰의 합동감찰반이 이른바 '돈 봉투 만찬 사건' 참석자 전원에 대한 조사를 마쳤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입양인들의 눈물…DNA로 뿌리 찾기
입력 2016.04.15 (06:55) | 수정 2016.04.15 (07:45)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입양인들의 눈물…DNA로 뿌리 찾기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한국에서 해외로 보내진 입양인들이 DNA 검사를 통해 뿌리 찾기에 나서고 있습니다.

지난 6개월 동안 5명의 해외 입양인들이 DNA 대조를 통해 가족을 찾았습니다.

신선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태어난 지 6개월만에 네덜란드로 입양된 비앙카.

성인이 된 후 부모님을 찾기 위해 한국에 왔지만, 입양 기관에 남아있는 정보는 자신이 발견된 장소가 적힌 서류와, 사진 몇 장이 전부였습니다.

마지막 남은 희망은 DNA 검사입니다.

<인터뷰> 비앙카 반 오멘(네덜란드 입양인) : "부모님을 찾을 수 있는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합니다. 꼭 찾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DNA 검사를 통해 자신의 뿌리를 찾은 입양인들은 적지 않습니다.

미국 입양자들의 경우 지난 6개월 동안 벌써 5명이 가족을 찾았습니다.

<인터뷰> 사라 사비다키스(미국 입양인) : "DNA 검사 결과 우리가 배다른 형제라는 걸 알 수 있었습니다. 저에겐 이제 두 명의 여동생과 한 명의 남동생이 생겼습니다."

현재까지 해외 입양인 천여 명이 DNA 정보를 제공한 가운데, 한국에 있는 이들의 가족들이 검사에 응하는 게 관건입니다.

이를 위해 해외 입양인들이 한국에 들어와 직접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고, 편견이 두려워 DNA 제공을 망설였던 가족들도 마음을 열고 있습니다.

<인터뷰> 한승훈(입양인 가족) : "(입양 간) 막내가 혹시 버려졌다는 마음이 안 들었으면 하는 바람이죠. 형제간의 우애와 핏줄을 찾고 싶어서..."

우리 사회가 거두지 못해, 해외로 보냈던 입양인들이 DNA 검사를 통해 스스로 잃어버린 뿌리를 찾고 있습니다.

KBS 뉴스 신선민입니다.
  • 입양인들의 눈물…DNA로 뿌리 찾기
    • 입력 2016.04.15 (06:55)
    • 수정 2016.04.15 (07:45)
    뉴스광장 1부
입양인들의 눈물…DNA로 뿌리 찾기
<앵커 멘트>

한국에서 해외로 보내진 입양인들이 DNA 검사를 통해 뿌리 찾기에 나서고 있습니다.

지난 6개월 동안 5명의 해외 입양인들이 DNA 대조를 통해 가족을 찾았습니다.

신선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태어난 지 6개월만에 네덜란드로 입양된 비앙카.

성인이 된 후 부모님을 찾기 위해 한국에 왔지만, 입양 기관에 남아있는 정보는 자신이 발견된 장소가 적힌 서류와, 사진 몇 장이 전부였습니다.

마지막 남은 희망은 DNA 검사입니다.

<인터뷰> 비앙카 반 오멘(네덜란드 입양인) : "부모님을 찾을 수 있는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합니다. 꼭 찾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DNA 검사를 통해 자신의 뿌리를 찾은 입양인들은 적지 않습니다.

미국 입양자들의 경우 지난 6개월 동안 벌써 5명이 가족을 찾았습니다.

<인터뷰> 사라 사비다키스(미국 입양인) : "DNA 검사 결과 우리가 배다른 형제라는 걸 알 수 있었습니다. 저에겐 이제 두 명의 여동생과 한 명의 남동생이 생겼습니다."

현재까지 해외 입양인 천여 명이 DNA 정보를 제공한 가운데, 한국에 있는 이들의 가족들이 검사에 응하는 게 관건입니다.

이를 위해 해외 입양인들이 한국에 들어와 직접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고, 편견이 두려워 DNA 제공을 망설였던 가족들도 마음을 열고 있습니다.

<인터뷰> 한승훈(입양인 가족) : "(입양 간) 막내가 혹시 버려졌다는 마음이 안 들었으면 하는 바람이죠. 형제간의 우애와 핏줄을 찾고 싶어서..."

우리 사회가 거두지 못해, 해외로 보냈던 입양인들이 DNA 검사를 통해 스스로 잃어버린 뿌리를 찾고 있습니다.

KBS 뉴스 신선민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