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중국역할론’ 거론에 “미국은 할일 다했나” 반문
입력 2016.04.25 (18:12) 국제
중국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북한 제재와 관련해 '중국 역할론'을 언급한 것과 관련해 미국은 할 일을 다 했느냐며 반문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5일 관련 질문이 나오자 중국은 각국과 마찬가지로 "안보리 결의를 충실하게 집행하기를 원한다"며 "우리는 미국이 제재 이외에 (북핵 해결을 위해) 온 힘을 다했는지 묻고 싶다"고 말했다.
또 "중국은 한결같이 제재가 만병통치약이 아니라는 점도 인식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독일을 방문 중인 오바마 대통령은 24일(현지시간)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의 공동 기자회견에서 중국을 향해 북한에 대한 압력을 강화할 것을 촉구했다.

화 대변인은 북한이 최근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SLMB)을 시험 발사한 것에 대해 "조선(북한)의 탄도미사일 문제는 유엔 안보리가 이미 명확히 규정했다"며 북한이 결의를 성실하게 준수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끝)

  • 中, ‘중국역할론’ 거론에 “미국은 할일 다했나” 반문
    • 입력 2016-04-25 18:12:28
    국제
중국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북한 제재와 관련해 '중국 역할론'을 언급한 것과 관련해 미국은 할 일을 다 했느냐며 반문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5일 관련 질문이 나오자 중국은 각국과 마찬가지로 "안보리 결의를 충실하게 집행하기를 원한다"며 "우리는 미국이 제재 이외에 (북핵 해결을 위해) 온 힘을 다했는지 묻고 싶다"고 말했다.
또 "중국은 한결같이 제재가 만병통치약이 아니라는 점도 인식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독일을 방문 중인 오바마 대통령은 24일(현지시간)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의 공동 기자회견에서 중국을 향해 북한에 대한 압력을 강화할 것을 촉구했다.

화 대변인은 북한이 최근 잠수함 발사 탄도미사일(SLMB)을 시험 발사한 것에 대해 "조선(북한)의 탄도미사일 문제는 유엔 안보리가 이미 명확히 규정했다"며 북한이 결의를 성실하게 준수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