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밴드 ‘노선택과 소울소스’, 日후지록 페스티벌 초청
입력 2016.07.06 (16:21) 수정 2016.07.06 (16:23) 연합뉴스
밴드 ‘노선택과 소울소스’, 日후지록 페스티벌 초청
레게 밴드 '노선택과 소울소스'가 세계적 뮤직 페스티벌인 일본 후지록 페스티벌에 참가한다.

소속사 동양표준음향사는 6일 "노선택과 소울소스가 올해 국내 밴드로는 유일하게 공식 초청을 받아 오는 23∼24일 후지록 페스티벌 무대에 오른다"고 밝혔다.

노선택과 소울소스는 전 윈디시티와 킹스턴 루디스카 멤버들, 그리고 색소폰 연주자 김오키 등이 지난해 결성한 8인조 밴드다.

올해 첫 앨범 '헤븐 이즈 히어/송 포 리코'(Heaven is Here/ Song for Rico)를 카세트테이프 300장 한정판으로 발표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번 후지록 페스티벌 공연은 일본시장 진출은 물론 아시아, 태평양 시장 진출을 위한 중요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노선택과 서울소스는 다음 달 20일 홍콩에서 열리는 인터내셔널 레게 스카 페스티벌의 헤드라이너로 확정되는 등 아시아에서 가장 주목하는 레게 밴드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 밴드 ‘노선택과 소울소스’, 日후지록 페스티벌 초청
    • 입력 2016.07.06 (16:21)
    • 수정 2016.07.06 (16:23)
    연합뉴스
밴드 ‘노선택과 소울소스’, 日후지록 페스티벌 초청
레게 밴드 '노선택과 소울소스'가 세계적 뮤직 페스티벌인 일본 후지록 페스티벌에 참가한다.

소속사 동양표준음향사는 6일 "노선택과 소울소스가 올해 국내 밴드로는 유일하게 공식 초청을 받아 오는 23∼24일 후지록 페스티벌 무대에 오른다"고 밝혔다.

노선택과 소울소스는 전 윈디시티와 킹스턴 루디스카 멤버들, 그리고 색소폰 연주자 김오키 등이 지난해 결성한 8인조 밴드다.

올해 첫 앨범 '헤븐 이즈 히어/송 포 리코'(Heaven is Here/ Song for Rico)를 카세트테이프 300장 한정판으로 발표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번 후지록 페스티벌 공연은 일본시장 진출은 물론 아시아, 태평양 시장 진출을 위한 중요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노선택과 서울소스는 다음 달 20일 홍콩에서 열리는 인터내셔널 레게 스카 페스티벌의 헤드라이너로 확정되는 등 아시아에서 가장 주목하는 레게 밴드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