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바울 유도 은메달…박태환 200m 예선 탈락
입력 2016.08.08 (21:26) 수정 2016.08.08 (22:0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안바울 유도 은메달…박태환 200m 예선 탈락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유도에서도 이틀 연속 은메달이 나왔습니다.

남자 66kg의 안바울이 처음 출전한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따내는 성과를 거뒀습니다.

박태환은 남자 400m에 이어 200m 자유형에서도 예선 탈락했습니다.

문영규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정상에는 오르진 못했지만, 한국남자유도에 첫번째로 안긴 값진 메달이었습니다.

안바울은 상대전적 2전 2패로 열세였던 일본의 에비누마 마사시를 준결승에서 꺾어 진가를 입증했습니다.

4년 전 런던에서 석연찮은 판정으로 에비누마에 졌던 조준호 코치의 한을 풀어준 통쾌한 승리였습니다.

마침내 도달한 결승전.

이탈리아의 파비오 바실에게 기습적인 한판패를 당해 금메달은 놓쳤지만, 만 22살의 나이에 처음 출전한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따낸 안바울은 4년 뒤 도쿄올림픽을 기약하며 시상대위에서 미소를 지었습니다.

<인터뷰> 안바울(남자 유도 -66kg 은메달) : "열심히 준비했는데 아직 많이 부족한 것 같습니다. 다음 올림픽을 노리면서 더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틀 연속 경량급에서 은메달의 성과를 거둔 유도 대표팀.

이제 잠시 뒤 안바울의 몫을 대신해 남자 73kg급 세계랭킹 1위 안창림이 유도 첫 금메달을 위해 출전합니다.

남자 수영 200m 자유형에 출전했던 박태환은 전체 47명 중 29위에 머물며 예선 탈락했습니다.

주종목인 400m 자유형에 이어 200m에서도 결승에 오르지 못한 박태환은 100m와 1500m 출전을 남겨두고 있습니다.

리우데자네이루에서 KBS 뉴스 문영규입니다.
  • 안바울 유도 은메달…박태환 200m 예선 탈락
    • 입력 2016.08.08 (21:26)
    • 수정 2016.08.08 (22:01)
    뉴스 9
안바울 유도 은메달…박태환 200m 예선 탈락
<앵커 멘트>

유도에서도 이틀 연속 은메달이 나왔습니다.

남자 66kg의 안바울이 처음 출전한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따내는 성과를 거뒀습니다.

박태환은 남자 400m에 이어 200m 자유형에서도 예선 탈락했습니다.

문영규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정상에는 오르진 못했지만, 한국남자유도에 첫번째로 안긴 값진 메달이었습니다.

안바울은 상대전적 2전 2패로 열세였던 일본의 에비누마 마사시를 준결승에서 꺾어 진가를 입증했습니다.

4년 전 런던에서 석연찮은 판정으로 에비누마에 졌던 조준호 코치의 한을 풀어준 통쾌한 승리였습니다.

마침내 도달한 결승전.

이탈리아의 파비오 바실에게 기습적인 한판패를 당해 금메달은 놓쳤지만, 만 22살의 나이에 처음 출전한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따낸 안바울은 4년 뒤 도쿄올림픽을 기약하며 시상대위에서 미소를 지었습니다.

<인터뷰> 안바울(남자 유도 -66kg 은메달) : "열심히 준비했는데 아직 많이 부족한 것 같습니다. 다음 올림픽을 노리면서 더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틀 연속 경량급에서 은메달의 성과를 거둔 유도 대표팀.

이제 잠시 뒤 안바울의 몫을 대신해 남자 73kg급 세계랭킹 1위 안창림이 유도 첫 금메달을 위해 출전합니다.

남자 수영 200m 자유형에 출전했던 박태환은 전체 47명 중 29위에 머물며 예선 탈락했습니다.

주종목인 400m 자유형에 이어 200m에서도 결승에 오르지 못한 박태환은 100m와 1500m 출전을 남겨두고 있습니다.

리우데자네이루에서 KBS 뉴스 문영규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