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5분 만에 덜미…그는 왜 어설픈 은행 강도가 됐나?
5분 만에 덜미…그는 왜 어설픈 은행 강도가 됐나?
어제(23일) 오후 1시쯤 한 남성이 은행 문을 열고 들어왔다. 빨간 패딩 점퍼를 입고...
서울대병원서 제왕절개 수술 중 신생아 손가락 절단…원인은?
서울대병원서 제왕절개 수술 중 신생아 손가락 절단…원인은?
서울대병원에서 제왕절개 수술 도중 신생아의 손가락이 잘리는 황당한 사고가 일어났다. 다행히...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앵커&리포트] “中, ‘北 핵 미사일 개발’ 묵인·지원 의혹”
입력 2016.09.02 (21:27) | 수정 2016.09.02 (22:13)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앵커&리포트] “中, ‘北 핵 미사일 개발’ 묵인·지원 의혹”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SA-2 지대공 미사일인데요.

72년 미사일 협약에 따라 중국이 북한에 준 것입니다.

이외에도 대함 미사일 등 중국이 북한에 제공한 미사일이 많습니다.

75년에는 두 나라는 탄도미사일을 공동개발에 착수할만큼 협력의 역사가 깊습니다.

최근에는 2014년에도 리언 파네타 미 국방장관이 두 나라간 협력을 제기했는데요.

북중 핵과 미사일 커넥션 의혹을 김학재 기자가 살펴봤습니다.

<리포트>

핵 연료인 고농축 우라늄을 만드는 원심분리기입니다.

고강도 알루미늄관이 주 재료로 북한은 만들지 못합니다.

2차 북핵 위기가 고조되던 지난 2003년 북한은 유럽에서 고강도 알루미늄관 200여개를 중국을 경유해 들여오다 독일에서 압수당했습니다.

중국 선양의 한 항공기 회사가 구입처로 돼 있었지만 독일 정보기관은 최종 행선지가 북한임을 밝혀냈습니다.

중국의 묵인이나 방조가 의심되는 대목입니다.

2012년 열병식 때 북한이 공개한 미사일 이동식 발사대는 중국제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인터뷰> 양욱(한국국방안보포럼 수석연구위원) : "(이동식 발사대를) 중국군이 실전배치도 하기전에 북한측이 먼저 확보했다는 점에서 여전히 중국과 북한의 미사일과 관련된 커넥션은 어떤 형식으로나마 살아 있을수 있습니다."

북한의 KN-01 대함 미사일은 중국의 실크웜 지대함 미사일을 갖고 들어와 다시 설계해 제작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중국이 한국의 사드배치를 격렬히 반대하는 동시에 이면에서는 북한의 핵과 미사일 개발을 지원하고 있다는 의혹이 곳곳에서 제기되면서 중국의 속내에 대한 의구심도 더욱 증폭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학재입니다.
  • [앵커&리포트] “中, ‘北 핵 미사일 개발’ 묵인·지원 의혹”
    • 입력 2016.09.02 (21:27)
    • 수정 2016.09.02 (22:13)
    뉴스 9
[앵커&리포트] “中, ‘北 핵 미사일 개발’ 묵인·지원 의혹”
<앵커 멘트>

SA-2 지대공 미사일인데요.

72년 미사일 협약에 따라 중국이 북한에 준 것입니다.

이외에도 대함 미사일 등 중국이 북한에 제공한 미사일이 많습니다.

75년에는 두 나라는 탄도미사일을 공동개발에 착수할만큼 협력의 역사가 깊습니다.

최근에는 2014년에도 리언 파네타 미 국방장관이 두 나라간 협력을 제기했는데요.

북중 핵과 미사일 커넥션 의혹을 김학재 기자가 살펴봤습니다.

<리포트>

핵 연료인 고농축 우라늄을 만드는 원심분리기입니다.

고강도 알루미늄관이 주 재료로 북한은 만들지 못합니다.

2차 북핵 위기가 고조되던 지난 2003년 북한은 유럽에서 고강도 알루미늄관 200여개를 중국을 경유해 들여오다 독일에서 압수당했습니다.

중국 선양의 한 항공기 회사가 구입처로 돼 있었지만 독일 정보기관은 최종 행선지가 북한임을 밝혀냈습니다.

중국의 묵인이나 방조가 의심되는 대목입니다.

2012년 열병식 때 북한이 공개한 미사일 이동식 발사대는 중국제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인터뷰> 양욱(한국국방안보포럼 수석연구위원) : "(이동식 발사대를) 중국군이 실전배치도 하기전에 북한측이 먼저 확보했다는 점에서 여전히 중국과 북한의 미사일과 관련된 커넥션은 어떤 형식으로나마 살아 있을수 있습니다."

북한의 KN-01 대함 미사일은 중국의 실크웜 지대함 미사일을 갖고 들어와 다시 설계해 제작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중국이 한국의 사드배치를 격렬히 반대하는 동시에 이면에서는 북한의 핵과 미사일 개발을 지원하고 있다는 의혹이 곳곳에서 제기되면서 중국의 속내에 대한 의구심도 더욱 증폭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학재입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