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선업 위기 속 핵심 기술 해외 유출
입력 2016.09.23 (06:44) 수정 2016.09.23 (07:3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조선업 위기 속 핵심 기술 해외 유출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조선 경기 불황과 구조조정으로 업계가 존폐 위기 겪는 와중에, 우리나라가 세계시장 점유율 1위인 LNG 선박의 설계도면이 최근 해외로 유출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심각한 국가적 손실이 우려됩니다.

남승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국내 업체가 제작한 LNG 운반선입니다.

LNG 운반선 제작은 우리 조선업계가 세계 시장 1위를 차지하고 있는 분야입니다.

<녹취> 조선업체 관계자(음성 변조) : "(아무나 만들기는 힘든 배겠네요. 특수한 배니까.) 그렇죠. 보통 국내 3사와 중국, 일본, 그 정도로 (만들 수 있다고) 보시면 될 것 같은데요."

그런데 최근 한 국내 기업의 LNG 선박 설계도면이 협력업체 전·현직 직원을 통해 일본 조선업체에 건네진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2007년엔 35조 원 가치의 조선 관련 기술을 중국으로 빼돌리려던 업체 관계자들이 붙잡혔고, 지난 달에도 육상에서 선박을 제작하는 기술을 중국 업체에 넘기려던 일당이 적발되는 등 조선 기술 유출 기도가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세계 최고의 한국 조선 기술을 노린 경쟁국 업체들이, 파격적인 대우를 제시하며 기술을 빼오도록 유혹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녹취> 이철우(국회 정보위원장) : "산업 경쟁력이 약화되고 있는 가운데, 핵심 기술이 유출되고 있어서 매우 안타깝습니다. 핵심 기술 유출은 간첩 행위로 보고 엄단해야 합니다."

조선업 구조조정 과정에서 퇴사하는 인력이 중국 등지로 빠져나갈 경우 기술 유출 우려가 큰 만큼, 대책 마련이 시급합니다.

KBS 뉴스 남승우입니다.
  • 조선업 위기 속 핵심 기술 해외 유출
    • 입력 2016.09.23 (06:44)
    • 수정 2016.09.23 (07:32)
    뉴스광장 1부
조선업 위기 속 핵심 기술 해외 유출
<앵커 멘트>

조선 경기 불황과 구조조정으로 업계가 존폐 위기 겪는 와중에, 우리나라가 세계시장 점유율 1위인 LNG 선박의 설계도면이 최근 해외로 유출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심각한 국가적 손실이 우려됩니다.

남승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국내 업체가 제작한 LNG 운반선입니다.

LNG 운반선 제작은 우리 조선업계가 세계 시장 1위를 차지하고 있는 분야입니다.

<녹취> 조선업체 관계자(음성 변조) : "(아무나 만들기는 힘든 배겠네요. 특수한 배니까.) 그렇죠. 보통 국내 3사와 중국, 일본, 그 정도로 (만들 수 있다고) 보시면 될 것 같은데요."

그런데 최근 한 국내 기업의 LNG 선박 설계도면이 협력업체 전·현직 직원을 통해 일본 조선업체에 건네진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2007년엔 35조 원 가치의 조선 관련 기술을 중국으로 빼돌리려던 업체 관계자들이 붙잡혔고, 지난 달에도 육상에서 선박을 제작하는 기술을 중국 업체에 넘기려던 일당이 적발되는 등 조선 기술 유출 기도가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세계 최고의 한국 조선 기술을 노린 경쟁국 업체들이, 파격적인 대우를 제시하며 기술을 빼오도록 유혹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녹취> 이철우(국회 정보위원장) : "산업 경쟁력이 약화되고 있는 가운데, 핵심 기술이 유출되고 있어서 매우 안타깝습니다. 핵심 기술 유출은 간첩 행위로 보고 엄단해야 합니다."

조선업 구조조정 과정에서 퇴사하는 인력이 중국 등지로 빠져나갈 경우 기술 유출 우려가 큰 만큼, 대책 마련이 시급합니다.

KBS 뉴스 남승우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