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美 대선 ‘결전의 날’ 첫번째 TV토론 오전 10시부터
美 대선 초접전 속 첫 TV 토론…치열한 설전 예상
미국 대선 최대 분수령으로 꼽히는 대선 첫 TV토론이 미국 동부 시간으로 26일 밤 9시, 우리 시간으로 오늘...
[단독] “두만강 둑 붕괴…군인 등 수백여 명 사망”
[단독] “두만강 둑 붕괴…군인 등 수백여 명 사망”
   산산히 부서진 집 앞에 한 북한 여성이 망연자실하게 서 있습니다. 엄청난 양의 토사에 지붕만 간신히...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전통 문화 계승 10년…전국 유일 가곡전수관
입력 2016.09.23 (06:54) | 수정 2016.09.23 (07:32) 뉴스광장 1부
키보드 컨트롤 안내
센스리더 사용자는 가상커서를 해제한 후 동영상플레이어 단축키를 이용하세요.
(가상커서 해제 단축키 : 컨트롤 + 쉬프트+ F11)
좌/우 방향키는 시간이 -5/+5로 이동되며, 상/하 방향키는 음량이 +5/-5로 조절됩니다. 스페이스 바를 누르시면 영상이 재생/중단 됩니다.
동영상영역 시작
전통 문화 계승 10년…전국 유일 가곡전수관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시조를 국악 가락에 맞춰 부르는 전통 성악곡인 가곡은 인류무형유산에 지정될 정도로 소중한 문화유산지만 일반인들에게 낯설게 느껴지는데요.

우리나라 전통 가곡을 알리고 있는 가곡전수관이 개관 10년을 맞았습니다.

정유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청아한 목소리가 공연장에 울려퍼집니다.

관객들은 어느새 끊어질 듯 말듯 이어지는 곡조에 차분하게 귀를 기울입니다.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인 우리나라의 전통 성악곡 '가곡'입니다.

<인터뷰> 조순자(무형문화재 제30호 가곡 예능보유자) : "세계에서 가장 느린 음악이 가곡이에요. 마음을 다스리는거기 때문에 이 마음을 평화스럽게 하면 이런 걱정이 없어지는거죠."

가곡 보존에 나서기 위해 가곡전수관이 마산에 세워진 지 어느덧 10년.

전수자를 양성하는데 그치지 않고, 일반인이나 청소년을 대상으로 공연과 강좌도 마련해 가곡을 알려 왔습니다.

<인터뷰> 이가은(청소년 국악학교 학생) : "계속 배우다 보니까 가곡의 매력들이 보이는거 같아요. 목소리가 너무 예쁜거 같아요."

10주년 특별 공연에서는 가곡 뿐 아니라 불교 음악인 범패와 판소리, 퓨전국악 등 다양한 우리 소리를 만날 수 있습니다.

<인터뷰> 박현옥(창원시 마산회원구) : "처음에는 별로 재미없을거다 좀 칙칙하고 그랬는데 오니까는 그게 아니고 너무 감동적이어서 눈물이 날라 그러더라고."

느림의 미학을 담고 있는 전통 가곡.

소중한 문화유산 보존뿐 아니라 바쁘게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마음의 여유를 되찾아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유진입니다.
  • 전통 문화 계승 10년…전국 유일 가곡전수관
    • 입력 2016.09.23 (06:54)
    • 수정 2016.09.23 (07:32)
    뉴스광장 1부
전통 문화 계승 10년…전국 유일 가곡전수관
<앵커 멘트>

시조를 국악 가락에 맞춰 부르는 전통 성악곡인 가곡은 인류무형유산에 지정될 정도로 소중한 문화유산지만 일반인들에게 낯설게 느껴지는데요.

우리나라 전통 가곡을 알리고 있는 가곡전수관이 개관 10년을 맞았습니다.

정유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청아한 목소리가 공연장에 울려퍼집니다.

관객들은 어느새 끊어질 듯 말듯 이어지는 곡조에 차분하게 귀를 기울입니다.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인 우리나라의 전통 성악곡 '가곡'입니다.

<인터뷰> 조순자(무형문화재 제30호 가곡 예능보유자) : "세계에서 가장 느린 음악이 가곡이에요. 마음을 다스리는거기 때문에 이 마음을 평화스럽게 하면 이런 걱정이 없어지는거죠."

가곡 보존에 나서기 위해 가곡전수관이 마산에 세워진 지 어느덧 10년.

전수자를 양성하는데 그치지 않고, 일반인이나 청소년을 대상으로 공연과 강좌도 마련해 가곡을 알려 왔습니다.

<인터뷰> 이가은(청소년 국악학교 학생) : "계속 배우다 보니까 가곡의 매력들이 보이는거 같아요. 목소리가 너무 예쁜거 같아요."

10주년 특별 공연에서는 가곡 뿐 아니라 불교 음악인 범패와 판소리, 퓨전국악 등 다양한 우리 소리를 만날 수 있습니다.

<인터뷰> 박현옥(창원시 마산회원구) : "처음에는 별로 재미없을거다 좀 칙칙하고 그랬는데 오니까는 그게 아니고 너무 감동적이어서 눈물이 날라 그러더라고."

느림의 미학을 담고 있는 전통 가곡.

소중한 문화유산 보존뿐 아니라 바쁘게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마음의 여유를 되찾아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유진입니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