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죽음 직전 기적의 발가락 ‘움찔’로 살아나다
죽음 직전 기적의 발가락 ‘움찔’로 살아나다
영국의 한 병원에서 교통사고로 혼수상태에 빠진 여성이 생명유지장치를 떼기 직전에 발가락을 움직여 살아난 사실이 알려져 감동을 주고 있다. 30일(현지시간) 영국...
결혼식 살린 시리아 난민 재단사
결혼식 살린 시리아 난민 재단사
"아름다운 웨딩드레스를 입은 여성이 길거리에 나와 '도와달라'고 요청했어요. 아주 다급해 보였죠."이 여성에게 도데체 무슨 일이 생긴 걸까? 캐나다 온타리오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무서운 美 고교생…학생·교사 33명 ‘살해리스트’ 작성
입력 2016.09.23 (07:41) | 수정 2016.09.23 (09:08) 인터넷 뉴스
무서운 美 고교생…학생·교사 33명 ‘살해리스트’ 작성
미국 로스앤젤레스(LA) 동부 샌버너디노에서 10대 고교생이 동료 학생ㆍ교사 33명의 이름이 적힌 '살해 리스트'를 작성하고 총기 난사를 기도한 사실이 경찰에 적발됐다. 22일(현지시간) 로스앤젤레스 타임스에 따르면 샌버너디노 카운티 히스페리아 시의 한 대안학교에 재학 중인 10대 고교생 1명이 지난 20일 경찰에 전격 체포됐다.

존 맥마흔 샌버너디노 카운티 경찰국장은 이 고교생의 신원을 밝히지 않은 채 "이 고교생의 집을 압수 수색하는 과정에서 동료 학생과 교사 33명의 이름이 적힌 살해명단과 불법 총기류를 발견했다"고 밝혔다고 신문은 전했다. 맥마흔 국장은 이어 "이 고교생은 학교에서 총기 난사를 획책했다"면서 "이 고교생은 현재 소년원에 구금돼있다"고 했다.

실제로 경찰은 전날 학교에 폭발물 처리반과 탐지견 등을 보내 교내 곳곳을 수색했으나 특이점을 발견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이 이 고교생의 범행 기도를 적발하게 된 계기는 부모의 신고 때문이다. 이 고교생의 부모는 지난 16일 "아들의 최근 행동이 수상하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신고를 받자마자 고교생이 다니던 학교의 학생ㆍ교사들을 상대로 탐문조사에 나서는 한편 이 고교생의 사회관계망 서비스(SNS) 계정을 조사했다. 이 과정에서 이 고교생이 학교에 위해를 가하겠다는 협박 글과 함께 살해 리스트가 발견됐다는 것이다.

경찰은 이어 20일 법원으로부터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고교생의 자택을 압수 수색했다. 경찰은 압수수색 과정에서 불법 총기류를 발견하고 이 고교생을 체포했다.
  • 무서운 美 고교생…학생·교사 33명 ‘살해리스트’ 작성
    • 입력 2016.09.23 (07:41)
    • 수정 2016.09.23 (09:08)
    인터넷 뉴스
무서운 美 고교생…학생·교사 33명 ‘살해리스트’ 작성
미국 로스앤젤레스(LA) 동부 샌버너디노에서 10대 고교생이 동료 학생ㆍ교사 33명의 이름이 적힌 '살해 리스트'를 작성하고 총기 난사를 기도한 사실이 경찰에 적발됐다. 22일(현지시간) 로스앤젤레스 타임스에 따르면 샌버너디노 카운티 히스페리아 시의 한 대안학교에 재학 중인 10대 고교생 1명이 지난 20일 경찰에 전격 체포됐다.

존 맥마흔 샌버너디노 카운티 경찰국장은 이 고교생의 신원을 밝히지 않은 채 "이 고교생의 집을 압수 수색하는 과정에서 동료 학생과 교사 33명의 이름이 적힌 살해명단과 불법 총기류를 발견했다"고 밝혔다고 신문은 전했다. 맥마흔 국장은 이어 "이 고교생은 학교에서 총기 난사를 획책했다"면서 "이 고교생은 현재 소년원에 구금돼있다"고 했다.

실제로 경찰은 전날 학교에 폭발물 처리반과 탐지견 등을 보내 교내 곳곳을 수색했으나 특이점을 발견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이 이 고교생의 범행 기도를 적발하게 된 계기는 부모의 신고 때문이다. 이 고교생의 부모는 지난 16일 "아들의 최근 행동이 수상하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신고를 받자마자 고교생이 다니던 학교의 학생ㆍ교사들을 상대로 탐문조사에 나서는 한편 이 고교생의 사회관계망 서비스(SNS) 계정을 조사했다. 이 과정에서 이 고교생이 학교에 위해를 가하겠다는 협박 글과 함께 살해 리스트가 발견됐다는 것이다.

경찰은 이어 20일 법원으로부터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고교생의 자택을 압수 수색했다. 경찰은 압수수색 과정에서 불법 총기류를 발견하고 이 고교생을 체포했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