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한마디 남기고 떠난 경찰관…약촌 오거리의 진실은
한마디 남기고 떠난 경찰관…약촌 오거리의 진실은
16년 전 진실은 영원히 묻힐 것인가.경찰 수사의 불법성이 일부 드러나면서 재심 청구가 받아 들여진...
[클린턴vs트럼프] 당신이 놓친 순간!
[클린턴vs트럼프] 당신이 놓친 순간!
첫 TV토론을 끝내고 트럼프가 무대에서 내려와 한 말은? "그래, 힐러리가 잘 했어. (Yeah, she did a good job)" ABC7 뉴스 앵커 겸 기자인 조리 랜드가, 무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성과연봉제 막겠다” 오늘 하루 금융노조 파업
입력 2016.09.23 (09:31) | 수정 2016.09.23 (10:44) 인터넷 뉴스
“성과연봉제 막겠다” 오늘 하루 금융노조 파업

[연관기사] ☞ [930뉴스] ‘성과연봉제 반대’ 파업 돌입…은행 업무 차질 불가피

성과연봉제 도입에 반대하며 금융노조가 오늘 하루 총파업에 돌입했다.

금융노조는 오늘 오전 9시부터 서울 상암 월드컵 경기장에서 총파업 집회를 시작했다. 노조가 총파업에 나선 건 지난 2014년 9월 이후 2년 만이다. 노조는 정부가 추진 중인 성과연봉제의 조기 도입에 강하게 반대하고 있다. 성과연봉제가 도입되면 결국 '쉬운 해고'로 이어질 수 밖에 없다며, 이럴 경우 경쟁 때문에 불완전 판매가 기승을 부릴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오늘 집회에 최소 3만 명 이상의 은행원이 참가하면서, 은행 일부 영업점에서는 업무 차질이 발생하고 있다. 인터넷 뱅킹 등 비대면 거래가 활성화된데다 KB국민은행과 신한은행, 우리은행과 KEB하나은행 등 시중 4대 은행은 파업 참가율이 높지 않아 큰 불편이 발생하고 있지 않지만, 파업 참가율이 높은 농협은행과 기업은행 등 일부 지점에선 대기가 길어지는 등 업무 차질이 빚어지는 것으로 전해졌다. 직장인이 몰리는 점심시간부터는 업무 차질이 확대될 전망이다. 시중 은행들은 업무 차질이 발생할 경우 본사에서 직원을 파견할 방침이다.

파업을 하더라도 인터넷과 모바일 뱅킹, 폰뱅킹은 정상적으로 운영된다. 금융감독원은 오늘 주요은행 17개 은행 본점에 전산 관리 직원을 파견해 인터넷 뱅킹 업무가 마비되지 않도록 서버 용량을 확충할 방침이다.

오늘 하루는 전문성이 필요한 분야 등은 업무를 미루는 게 좋다. 노조 소속 직원이 자리를 비우면 본사 직원이나 간부급이 대신 업무를 하게 되는데, 이체 등 기본 업무는 큰 문제가 없겠지만 전문성이 필요한 업무는 직원이 부족해 대기가 길어질 수 있다.

특히 주택담보대출과 전세대출, 신용 대출 등 상담은 대기 시간이 평소보다 길어질 수 있으므로 다음주로 미루는 게 좋다. 또 전문성을 요하는 투자 송금 등 외환 업무도 대기가 길어질 수 있다. 펀드나 방카슈랑스 상품 가입도 판매 인원이 제한적이기 때문에 오늘은 하지 않아야 한다.
  • “성과연봉제 막겠다” 오늘 하루 금융노조 파업
    • 입력 2016.09.23 (09:31)
    • 수정 2016.09.23 (10:44)
    인터넷 뉴스
“성과연봉제 막겠다” 오늘 하루 금융노조 파업

[연관기사] ☞ [930뉴스] ‘성과연봉제 반대’ 파업 돌입…은행 업무 차질 불가피

성과연봉제 도입에 반대하며 금융노조가 오늘 하루 총파업에 돌입했다.

금융노조는 오늘 오전 9시부터 서울 상암 월드컵 경기장에서 총파업 집회를 시작했다. 노조가 총파업에 나선 건 지난 2014년 9월 이후 2년 만이다. 노조는 정부가 추진 중인 성과연봉제의 조기 도입에 강하게 반대하고 있다. 성과연봉제가 도입되면 결국 '쉬운 해고'로 이어질 수 밖에 없다며, 이럴 경우 경쟁 때문에 불완전 판매가 기승을 부릴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오늘 집회에 최소 3만 명 이상의 은행원이 참가하면서, 은행 일부 영업점에서는 업무 차질이 발생하고 있다. 인터넷 뱅킹 등 비대면 거래가 활성화된데다 KB국민은행과 신한은행, 우리은행과 KEB하나은행 등 시중 4대 은행은 파업 참가율이 높지 않아 큰 불편이 발생하고 있지 않지만, 파업 참가율이 높은 농협은행과 기업은행 등 일부 지점에선 대기가 길어지는 등 업무 차질이 빚어지는 것으로 전해졌다. 직장인이 몰리는 점심시간부터는 업무 차질이 확대될 전망이다. 시중 은행들은 업무 차질이 발생할 경우 본사에서 직원을 파견할 방침이다.

파업을 하더라도 인터넷과 모바일 뱅킹, 폰뱅킹은 정상적으로 운영된다. 금융감독원은 오늘 주요은행 17개 은행 본점에 전산 관리 직원을 파견해 인터넷 뱅킹 업무가 마비되지 않도록 서버 용량을 확충할 방침이다.

오늘 하루는 전문성이 필요한 분야 등은 업무를 미루는 게 좋다. 노조 소속 직원이 자리를 비우면 본사 직원이나 간부급이 대신 업무를 하게 되는데, 이체 등 기본 업무는 큰 문제가 없겠지만 전문성이 필요한 업무는 직원이 부족해 대기가 길어질 수 있다.

특히 주택담보대출과 전세대출, 신용 대출 등 상담은 대기 시간이 평소보다 길어질 수 있으므로 다음주로 미루는 게 좋다. 또 전문성을 요하는 투자 송금 등 외환 업무도 대기가 길어질 수 있다. 펀드나 방카슈랑스 상품 가입도 판매 인원이 제한적이기 때문에 오늘은 하지 않아야 한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