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체리피커’와 ‘호갱’, 그리고 단통법
‘체리피커’와 ‘호갱’, 그리고 단통법
케익에 장식된 체리만 쏙 빼먹는 사람을 뜻하는 체리 피커(Cherry picker). 우리말로 얌체족 또는 알뜰족 쯤으로 쓰이는데, 마케팅 분야에서는 업체가 제공하는...
결혼식 살린 시리아 난민 재단사
결혼식 살린 시리아 난민 재단사
"아름다운 웨딩드레스를 입은 여성이 길거리에 나와 '도와달라'고 요청했어요. 아주 다급해 보였죠."이 여성에게 도데체 무슨 일이 생긴 걸까? 캐나다 온타리오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국방부, 국제적십자와 국제인도법 세미나 개최
입력 2016.09.23 (10:44) 인터넷 뉴스
국방부는 국제적십자위원회와 공동으로 어제(22일)부터 오늘까지 이틀 동안 서울 세종호텔에서 '제5회 아시아 태평양지역 국제인도법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세미나에는 한국과 스위스, 호주, 중국, 일본 등 13개국에서 유관기관 전문가 60여 명이 참석했다.

'신기술과 무기, 전쟁의 수단과 방법: 국제인도법의 당면 과제'를 주제로 열린 이번 세미나는 신기술과 무기가 국제인도법의 해석과 적용에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선 △무기분야 발전 동향과 신기술이 인도주의에 미치는 영향 △원격무기체계와 국제법 △자율무기체계와 국제인도법의 적용 등의 내용이 다뤄졌다.

지아니 볼핀(Gianni Volpin) 국제적십자위원회 한국사무소 대표는 환영사에서 "새로 개발된 기술이 무력 충돌 상황에서 국제인도법을 위반하는 방향으로 개발되거나 사용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국방부, 국제적십자와 국제인도법 세미나 개최
    • 입력 2016.09.23 (10:44)
    인터넷 뉴스
국방부는 국제적십자위원회와 공동으로 어제(22일)부터 오늘까지 이틀 동안 서울 세종호텔에서 '제5회 아시아 태평양지역 국제인도법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세미나에는 한국과 스위스, 호주, 중국, 일본 등 13개국에서 유관기관 전문가 60여 명이 참석했다.

'신기술과 무기, 전쟁의 수단과 방법: 국제인도법의 당면 과제'를 주제로 열린 이번 세미나는 신기술과 무기가 국제인도법의 해석과 적용에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선 △무기분야 발전 동향과 신기술이 인도주의에 미치는 영향 △원격무기체계와 국제법 △자율무기체계와 국제인도법의 적용 등의 내용이 다뤄졌다.

지아니 볼핀(Gianni Volpin) 국제적십자위원회 한국사무소 대표는 환영사에서 "새로 개발된 기술이 무력 충돌 상황에서 국제인도법을 위반하는 방향으로 개발되거나 사용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