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카네이션 한 송이도?…학교 현장의 김영란법
카네이션 한 송이도?…학교 현장의 김영란법
28일부터 발효되는 김영란법은 학교 현장의 풍경을 완전히 바꿔 놓을 것으로 보인다. 김영란법을 적용하면 ...
[영상] 클린턴-트럼프, 주제마다 격론 격론 격론!
[영상] 클린턴-트럼프, 주제마다 격론 격론 격론!
오늘 트럼프와 틀린턴이 첫 대선후보 tv 토론을 벌였습니다. 트럼프는 클린턴의 체력 문제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중, 철강기업 바오강·우강 합병 승인…세계 2위
입력 2016.09.23 (10:56) | 수정 2016.09.23 (15:19) 인터넷 뉴스
중, 철강기업 바오강·우강 합병 승인…세계 2위
중국 정부가 '바오산 철강그룹'(바오강)과 '우한 철강그룹'(우강)간 합병을 승인해 세계 2위 철강 기업이 출범하게 됐다.

23일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등은 중국 국무원이 22일 중국 2위 철강사인 바오강과 6위인 우강 간 주식 교환을 통한 합병 계획을 승인했다고 보도했다.

양사의 합병으로 새로 출범할 중국 '바오우 철강그룹'(바오우강)은 연간 생산 능력이 7천여 만t으로 유럽의 다국적 철강사 아르셀로미탈(생산량 1억1천400만t)에 이어 세계 2위의 철강 기업으로 올라서게 된다.

바오강과 우강은 지난 6월 합병 사실을 공식화하고 통합 준비에 들어갔으며 국유자산감독관리위원회로부터 합병 승인을 받았다.

바오강과 우강의 시가총액은 6월 양사의 주식 거래가 중단되기 전 모두 163억 달러(약 18조70억 원)였다.

이번 합병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지시한 국유기업 통합과 구조조정 차원으로 풀이된다.

중국 정부는 오는 11월 말까지 철강 4천500만t을 생산할 수 있는 시설을 감축할 계획이지만, 7월 말까지의 실적은 목표치의 절반에 못 미치는 47%에 그쳤다.

일자리 감소를 우려하는 지방 정부와 철강 가격 상승을 기대한 철강업체들이 생산 시설 통합과 감축 등에 소극적인 모습을 보인데 따른 것이다.
  • 중, 철강기업 바오강·우강 합병 승인…세계 2위
    • 입력 2016.09.23 (10:56)
    • 수정 2016.09.23 (15:19)
    인터넷 뉴스
중, 철강기업 바오강·우강 합병 승인…세계 2위
중국 정부가 '바오산 철강그룹'(바오강)과 '우한 철강그룹'(우강)간 합병을 승인해 세계 2위 철강 기업이 출범하게 됐다.

23일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등은 중국 국무원이 22일 중국 2위 철강사인 바오강과 6위인 우강 간 주식 교환을 통한 합병 계획을 승인했다고 보도했다.

양사의 합병으로 새로 출범할 중국 '바오우 철강그룹'(바오우강)은 연간 생산 능력이 7천여 만t으로 유럽의 다국적 철강사 아르셀로미탈(생산량 1억1천400만t)에 이어 세계 2위의 철강 기업으로 올라서게 된다.

바오강과 우강은 지난 6월 합병 사실을 공식화하고 통합 준비에 들어갔으며 국유자산감독관리위원회로부터 합병 승인을 받았다.

바오강과 우강의 시가총액은 6월 양사의 주식 거래가 중단되기 전 모두 163억 달러(약 18조70억 원)였다.

이번 합병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지시한 국유기업 통합과 구조조정 차원으로 풀이된다.

중국 정부는 오는 11월 말까지 철강 4천500만t을 생산할 수 있는 시설을 감축할 계획이지만, 7월 말까지의 실적은 목표치의 절반에 못 미치는 47%에 그쳤다.

일자리 감소를 우려하는 지방 정부와 철강 가격 상승을 기대한 철강업체들이 생산 시설 통합과 감축 등에 소극적인 모습을 보인데 따른 것이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