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선글라스끼고, 업히고, 발걸고…재해 현장의 갑질
선글라스끼고, 업히고, 발걸고…재해 현장의 갑질
수마(水磨)가 할퀴고 한 현장은 처참하다. 생활 터전을 잃은 수해민들의 고통은 이루 말할 수 없을...
법원, 故백남기 씨 부검 영장 기각
‘경찰 물대포’ 故 백남기 씨 부검 영장 기각
  서울중앙지방법원 영장전담 재판부가 고 백남기 씨에 대한 압수수색 검증 영장, 즉 부검 영장을 기각했습니다. 영장 심사는 3시간 만에 기각을 결정했지만...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김희정, 미혼모 가출소녀 ‘한강블루스’
입력 2016.09.23 (11:33) | 수정 2016.09.23 (11:37) TV특종
김희정, 미혼모 가출소녀 ‘한강블루스’
배우 김희정이 영화 ‘한강블루스(감독:이무영)’를 통해 충무로 기대주로서 눈도장을 확실히 찍었다.

22일 개봉한 ‘한강블루스’는 죽으려 물에 뛰어든 신부가 자신을 구해준 노숙자들과 함께 살아가면서 우리 누구나 품고 있을 상처와 그 아픔을 치유하는 과정을 그렸다. 흑백 화면만큼이나 담백한 위로가 전해지는 영화다.

김희정은 영화에서 수녀가 되고 싶은 미혼모 가출소녀 ‘마리아’ 역을 맡았다. 내공이 만만치 않은 신스틸러들 사이에서 김희정은 단연 눈에 띈다. 아역 시절부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김희정은 이번 영화에서도 결코 쉽지 않은 캐릭터로 또 한 번 자신의 폭 넓은 연기 영역을 증명했다.

극 중 마리아는 아이를 임신했지만 압박붕대로 이를 숨겼다가 결국 성당에서 아이까지 낳는다. 평소 툭툭 내뱉는 말투는 무심하고 불량한듯 보이지만 수녀가 되고 싶을 만큼 속내는 여리고 정결하다.

김희정은 이 양면적인 인물을 탁월한 내면 연기로 풀어냈다. 때로는 얼굴을 일그러트리고, 때로는 눈빛 만으로 마리아의 희로애락을 전달했다. 덕분에 그가 연기한 마리아는 노숙자 처지임에도 매력적이기까지 하다.

한강블루스는 저예산 아트시네마다. 이무영 감독은 "빠른 시간 내 찍어야 하다 보니 배우들에게 최선의 연기를 보여줄 기회를 박탈한 것 같아 죄송한 마음이다"고 했을 정도다.

드라마 ‘꼭지’의 아역배우로 잘 알려진 김희정은 2015년 방송된 KBS 2TV ‘후아유-학교2015’에서 김소현(고은별 役)의 단짝친구로 등장, 서구적인 몸매와 뚜렷한 이목구비의 성인연기자로 본격적인 발돋움을 시작했다. 최근 Mnet 힛더스테이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해 화려한 춤실력을 뽐내는가 하면,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 진솔한 입담과 걸크러쉬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기도 했다.

한편 이무영 감독의 ‘한강블루스’에는 김희정과 함께 봉만대, 기태영, 김정석이 출연한다.

  • 김희정, 미혼모 가출소녀 ‘한강블루스’
    • 입력 2016.09.23 (11:33)
    • 수정 2016.09.23 (11:37)
    TV특종
김희정, 미혼모 가출소녀 ‘한강블루스’
배우 김희정이 영화 ‘한강블루스(감독:이무영)’를 통해 충무로 기대주로서 눈도장을 확실히 찍었다.

22일 개봉한 ‘한강블루스’는 죽으려 물에 뛰어든 신부가 자신을 구해준 노숙자들과 함께 살아가면서 우리 누구나 품고 있을 상처와 그 아픔을 치유하는 과정을 그렸다. 흑백 화면만큼이나 담백한 위로가 전해지는 영화다.

김희정은 영화에서 수녀가 되고 싶은 미혼모 가출소녀 ‘마리아’ 역을 맡았다. 내공이 만만치 않은 신스틸러들 사이에서 김희정은 단연 눈에 띈다. 아역 시절부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김희정은 이번 영화에서도 결코 쉽지 않은 캐릭터로 또 한 번 자신의 폭 넓은 연기 영역을 증명했다.

극 중 마리아는 아이를 임신했지만 압박붕대로 이를 숨겼다가 결국 성당에서 아이까지 낳는다. 평소 툭툭 내뱉는 말투는 무심하고 불량한듯 보이지만 수녀가 되고 싶을 만큼 속내는 여리고 정결하다.

김희정은 이 양면적인 인물을 탁월한 내면 연기로 풀어냈다. 때로는 얼굴을 일그러트리고, 때로는 눈빛 만으로 마리아의 희로애락을 전달했다. 덕분에 그가 연기한 마리아는 노숙자 처지임에도 매력적이기까지 하다.

한강블루스는 저예산 아트시네마다. 이무영 감독은 "빠른 시간 내 찍어야 하다 보니 배우들에게 최선의 연기를 보여줄 기회를 박탈한 것 같아 죄송한 마음이다"고 했을 정도다.

드라마 ‘꼭지’의 아역배우로 잘 알려진 김희정은 2015년 방송된 KBS 2TV ‘후아유-학교2015’에서 김소현(고은별 役)의 단짝친구로 등장, 서구적인 몸매와 뚜렷한 이목구비의 성인연기자로 본격적인 발돋움을 시작했다. 최근 Mnet 힛더스테이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해 화려한 춤실력을 뽐내는가 하면,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 진솔한 입담과 걸크러쉬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기도 했다.

한편 이무영 감독의 ‘한강블루스’에는 김희정과 함께 봉만대, 기태영, 김정석이 출연한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