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부정 청탁 금지법 오늘 시행…“부패 관행 끊자”
부정 청탁 금지법 오늘 시행…“부패 관행 끊자”
 오늘부터 정부 부처들은 부처별 실정에 맞게 마련해 둔 매뉴얼에 따라 공식 행사등을 진행하게...
재벌 식당⑦ ‘대기업 규제하나마나’…반경 100m의 비밀
‘대기업 규제하나마나’…반경 100m의 비밀
서울과 수도권의 전철역 노선도를 보면 1 ~ 9호선 전철역 414개(환승역 중복 계산)가 설치돼 있습니다. 여기에 분당선, 신분당선, 인천 지하철 1·2호선...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北 “서울 잿더미”…軍 “도발 시 강력 응징”
입력 2016.09.23 (12:04) | 수정 2016.09.23 (13:35)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北 “서울 잿더미”…軍 “도발 시 강력 응징”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이 미군 전략 폭격기의 한반도 상공 출격에 대해 서울을 잿더미로 만들겠다고 위협하고 나섰습니다.

국방부는 핵미사일로 위협하는 북한이 서울 잿더미를 운운하는 것은 적반하장이라며 북한이 도발하면 단호히 응징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보도에 김학재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 21일 괌을 출발해 한반도 상공에 출격한 미군 전략폭격기 B-1B는 군사분계선까지 근접 비행한뒤 돌아갔습니다.

북한의 잇따른 도발에 대한 엄중한 경고 차원이었습니다.

북한은 하루만에 인민군 총참모부 대변인 성명을 내고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미국이 선제타격을 하려는 속셈이라며 징벌의 핵폭탄이 청와대와 통치기관들이 몰려 있는 서울을 잿더미로 만들어 버릴 것이라고 위협했습니다.

미국이 B-1B를 계속 북측 상공에 끌어들이면서 위험 도수를 높이면 미군기지가 있는 괌을 지구상에서 없애버리겠다는 협박도 했습니다.

<녹취> 조선중앙TV(어제) : "핵전략폭격기들을 남조선에 계속 끌어들여 이 땅의 정세를 통제 불능의 핵전쟁 발발 직전으로 몰아놓고 있는 미제야말로 새 전쟁 도발의 주범이고 조선반도 정세 악화의 장본인입니다."

북한은 또 '북한 수뇌부 제거' 작전은 청와대의 궤멸을 초래할 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번 성명은 한미 양국이 김정은의 '핵·미사일 폭주'에 군사적 대응 조치를 언급하고 실제 무력 시위를 하며 압박 수위를 높인 것에 대한 대응으로 풀이됩니다.

국방부는 북한의 '서울 잿더미 운운' 발언은 '적반하장'이라며 북한이 도발하면 단호하고 강력하게 응징하겠다고 경고했습니다.

KBS 뉴스 김학재입니다.
  • 北 “서울 잿더미”…軍 “도발 시 강력 응징”
    • 입력 2016.09.23 (12:04)
    • 수정 2016.09.23 (13:35)
    뉴스 12
北 “서울 잿더미”…軍 “도발 시 강력 응징”
<앵커 멘트>

북한이 미군 전략 폭격기의 한반도 상공 출격에 대해 서울을 잿더미로 만들겠다고 위협하고 나섰습니다.

국방부는 핵미사일로 위협하는 북한이 서울 잿더미를 운운하는 것은 적반하장이라며 북한이 도발하면 단호히 응징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보도에 김학재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 21일 괌을 출발해 한반도 상공에 출격한 미군 전략폭격기 B-1B는 군사분계선까지 근접 비행한뒤 돌아갔습니다.

북한의 잇따른 도발에 대한 엄중한 경고 차원이었습니다.

북한은 하루만에 인민군 총참모부 대변인 성명을 내고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미국이 선제타격을 하려는 속셈이라며 징벌의 핵폭탄이 청와대와 통치기관들이 몰려 있는 서울을 잿더미로 만들어 버릴 것이라고 위협했습니다.

미국이 B-1B를 계속 북측 상공에 끌어들이면서 위험 도수를 높이면 미군기지가 있는 괌을 지구상에서 없애버리겠다는 협박도 했습니다.

<녹취> 조선중앙TV(어제) : "핵전략폭격기들을 남조선에 계속 끌어들여 이 땅의 정세를 통제 불능의 핵전쟁 발발 직전으로 몰아놓고 있는 미제야말로 새 전쟁 도발의 주범이고 조선반도 정세 악화의 장본인입니다."

북한은 또 '북한 수뇌부 제거' 작전은 청와대의 궤멸을 초래할 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번 성명은 한미 양국이 김정은의 '핵·미사일 폭주'에 군사적 대응 조치를 언급하고 실제 무력 시위를 하며 압박 수위를 높인 것에 대한 대응으로 풀이됩니다.

국방부는 북한의 '서울 잿더미 운운' 발언은 '적반하장'이라며 북한이 도발하면 단호하고 강력하게 응징하겠다고 경고했습니다.

KBS 뉴스 김학재입니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