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법 강화했지만’…때리고 성추행하고 항공기내 불법행위 증가
[단독] ‘비행기가 위험해’…기내 폭행·소란·성추행 급증
A 씨는 올해 6월 태국 방콕에서 인천으로 오는 국제선 항공기에서 승무원을 성희롱 했다가 공항...
카네이션 한 송이도?…학교 현장의 김영란법
카네이션 한 송이도?…학교 현장의 김영란법
28일부터 발효되는 김영란법은 학교 현장의 풍경을 완전히 바꿔 놓을 것으로 보인다. 김영란법을 적용하면 학부모(학생)와 교사 간에 이뤄지던 의례적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100호골’ 김신욱, 31라운드 MVP 선정
입력 2016.09.23 (13:21) 연합뉴스
‘100호골’ 김신욱, 31라운드 MVP 선정
프로 통산 100호 골을 기록한 전북 현대 김신욱이 K리그 클래식 31라운드 '현대엑스티어 MVP'에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지난 21일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31라운드 제주와 원정 경기에서 2골을 넣은 김신욱을 최우수선수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멀티골로 김신욱은 자신의 프로통산 100호골을 기록했다.

2009년 울산에서 K리그 선수 경력을 시작한 김신욱은 8시즌 동안 258경기에서 100골을 기록하며 리그 정상급 공격수로 성장했다.

31라운드 베스트 11에는 김신욱과 함께 울산 현대 이정협이 공격수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미드필드에는 자일(전남) 김민혁(광주) 인천(김도혁) 윤주태(서울)가 뽑혔다.

수비수에는 현영민(전남) 이광선(제주) 셀리오(울산) 최효진(전남)이, 골키퍼에는 김용대(울산)이 선정됐다.

베스트 매치에는 울산-성남의 경기가, 베스트 팀은 이 경기에서 2-1 역전승을 거둔 울산이 차지했다.
  • ‘100호골’ 김신욱, 31라운드 MVP 선정
    • 입력 2016.09.23 (13:21)
    연합뉴스
‘100호골’ 김신욱, 31라운드 MVP 선정
프로 통산 100호 골을 기록한 전북 현대 김신욱이 K리그 클래식 31라운드 '현대엑스티어 MVP'에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지난 21일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31라운드 제주와 원정 경기에서 2골을 넣은 김신욱을 최우수선수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멀티골로 김신욱은 자신의 프로통산 100호골을 기록했다.

2009년 울산에서 K리그 선수 경력을 시작한 김신욱은 8시즌 동안 258경기에서 100골을 기록하며 리그 정상급 공격수로 성장했다.

31라운드 베스트 11에는 김신욱과 함께 울산 현대 이정협이 공격수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미드필드에는 자일(전남) 김민혁(광주) 인천(김도혁) 윤주태(서울)가 뽑혔다.

수비수에는 현영민(전남) 이광선(제주) 셀리오(울산) 최효진(전남)이, 골키퍼에는 김용대(울산)이 선정됐다.

베스트 매치에는 울산-성남의 경기가, 베스트 팀은 이 경기에서 2-1 역전승을 거둔 울산이 차지했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