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죽음 직전 기적의 발가락 ‘움찔’로 살아나다
죽음 직전 기적의 발가락 ‘움찔’로 살아나다
영국의 한 병원에서 교통사고로 혼수상태에 빠진 여성이 생명유지장치를 떼기 직전에 발가락을 움직여 살아난 사실이 알려져 감동을 주고 있다. 30일(현지시간) 영국...
결혼식 살린 시리아 난민 재단사
결혼식 살린 시리아 난민 재단사
"아름다운 웨딩드레스를 입은 여성이 길거리에 나와 '도와달라'고 요청했어요. 아주 다급해 보였죠."이 여성에게 도데체 무슨 일이 생긴 걸까? 캐나다 온타리오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캐나다 언론 “중, 남중국해에 수중식별구역 설치”
입력 2016.09.23 (15:38) 인터넷 뉴스
중국군이 남중국해에 방공식별구역(ADIZ)을 설정하기에 앞서 미군의 잠수함과 함정을 미리 탐지하기 위한 수중 및 항해 식별구역을 설치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화권 언론은 23일 캐나다 군사평론지 칸와(漢和)디펜스리뷰를 인용해 중국 해군이 남중국해에서 중국이 영유권을 주장하는 영해와 배타적경제수역(EEZ)의 경계선에 수중음향 및 항해 식별구역을 설치해가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수중음향 식별구역'(Underwater Acoustic Identification Zone)의 설치는 이 해역을 오가는 미국과 일본의 잠수함을 탐지하는 것은 물론 이들 잠수함이 북상해 타이완해협으로 진출하는 것을 저지할 수 있는 수단으로 여겨진다.

수중음향 식별구역은 해수면 아래에 잠수함을 탐지하기 위한 소나(음파탐지기)를 설치·운용하는 방식으로 이뤄지는데, 중국 측이 주장하는 영유권 내에서 미국, 일본, 동남아 잠수함을 미리 탐지하게 된다.

'항해식별구역'(Maritime Navigation Identification Zone)은 중국이 남중국해 상에서 점거하고 있는 도서나 암초에 해상 수색 레이더를 배치하고 중국이 주장하는 '영해'와 'EEZ'에 들어오는 미국, 일본, 타이완, 동남아 국가의 함정을 정찰하기 위한 목적으로 운용된다.

칸와디펜스리뷰는 미군 잠수함과 함정이 중국의 식별구역에 들어오게 되면 중국 해군이 즉각 감시에 들어가게 된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중국 해군이 최근 3척의 '094형' 전략핵미사일 잠수함(SSBN)을 모두 하이난 섬에 배치한 것도 수중 및 항해 식별구역의 설치와 관련있다고 설명했다.

이들 식별구역이 설치되면 미국 해군은 종전에 비해 이들 해역으로의 접근이 좀더 어려워질 전망이다.

칸와디펜스리뷰는 앞서 중국이 내부적으로 이미 남중국해에 설정할 방공식별구역의 범위를 결정했으며, 내년에 이를 정식으로 선포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중국이 생각하는 방공식별구역은 우디섬과 7개 인공섬, 하이난 섬을 잇는 200해리 EEZ 경계선이 될 것으로 전해졌다.
  • 캐나다 언론 “중, 남중국해에 수중식별구역 설치”
    • 입력 2016.09.23 (15:38)
    인터넷 뉴스
중국군이 남중국해에 방공식별구역(ADIZ)을 설정하기에 앞서 미군의 잠수함과 함정을 미리 탐지하기 위한 수중 및 항해 식별구역을 설치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화권 언론은 23일 캐나다 군사평론지 칸와(漢和)디펜스리뷰를 인용해 중국 해군이 남중국해에서 중국이 영유권을 주장하는 영해와 배타적경제수역(EEZ)의 경계선에 수중음향 및 항해 식별구역을 설치해가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수중음향 식별구역'(Underwater Acoustic Identification Zone)의 설치는 이 해역을 오가는 미국과 일본의 잠수함을 탐지하는 것은 물론 이들 잠수함이 북상해 타이완해협으로 진출하는 것을 저지할 수 있는 수단으로 여겨진다.

수중음향 식별구역은 해수면 아래에 잠수함을 탐지하기 위한 소나(음파탐지기)를 설치·운용하는 방식으로 이뤄지는데, 중국 측이 주장하는 영유권 내에서 미국, 일본, 동남아 잠수함을 미리 탐지하게 된다.

'항해식별구역'(Maritime Navigation Identification Zone)은 중국이 남중국해 상에서 점거하고 있는 도서나 암초에 해상 수색 레이더를 배치하고 중국이 주장하는 '영해'와 'EEZ'에 들어오는 미국, 일본, 타이완, 동남아 국가의 함정을 정찰하기 위한 목적으로 운용된다.

칸와디펜스리뷰는 미군 잠수함과 함정이 중국의 식별구역에 들어오게 되면 중국 해군이 즉각 감시에 들어가게 된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중국 해군이 최근 3척의 '094형' 전략핵미사일 잠수함(SSBN)을 모두 하이난 섬에 배치한 것도 수중 및 항해 식별구역의 설치와 관련있다고 설명했다.

이들 식별구역이 설치되면 미국 해군은 종전에 비해 이들 해역으로의 접근이 좀더 어려워질 전망이다.

칸와디펜스리뷰는 앞서 중국이 내부적으로 이미 남중국해에 설정할 방공식별구역의 범위를 결정했으며, 내년에 이를 정식으로 선포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중국이 생각하는 방공식별구역은 우디섬과 7개 인공섬, 하이난 섬을 잇는 200해리 EEZ 경계선이 될 것으로 전해졌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