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선글라스끼고, 업히고, 발걸고…재해 현장의 갑질
선글라스끼고, 업히고, 발걸고…재해 현장의 갑질
수마(水磨)가 할퀴고 한 현장은 처참하다. 생활 터전을 잃은 수해민들의 고통은 이루 말할 수 없을...
[취재후] “공짜골프는 쳤지만 접대는 아니다”
“공짜골프는 쳤지만 접대는 아니다”
한물간 아재 개그인 줄 알았는데, 아직 현실이었나 봅니다.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이었던 지난 18일, 충남 부여의 한 골프장에 이용우 부여군수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디시’·‘일베’ 등 차별 비하 콘텐츠 584건 적발
입력 2016.09.23 (16:52) | 수정 2016.09.23 (22:57) 인터넷 뉴스
‘디시’·‘일베’ 등 차별 비하 콘텐츠 584건 적발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오늘(23일) 각종 차별·비하 내용을 담은 인터넷 콘텐츠 584건을 적발해 삭제·계정 이용 정지 등 시정요구 조처를 했다고 밝혔다.

적발된 콘텐츠들은 디시인사이드·일베저장소 등 주요 커뮤니티 사이트, 포털, 인터넷 카페 등에 대거 유통되고 있었다.

이들 중에는 국내 특정 지역을 모욕하는 표현과 성별 혐오, 조선족과 장애인을 비주류 집단이나 폭행 대상으로 비하하는 글 등이 많았다.

방심위는 "커뮤니티 사이트 등 인터넷 사업자가 사실상 차별·비하 정보를 방치하거나 조장하고 있다"며 "자정 노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 ‘디시’·‘일베’ 등 차별 비하 콘텐츠 584건 적발
    • 입력 2016.09.23 (16:52)
    • 수정 2016.09.23 (22:57)
    인터넷 뉴스
‘디시’·‘일베’ 등 차별 비하 콘텐츠 584건 적발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오늘(23일) 각종 차별·비하 내용을 담은 인터넷 콘텐츠 584건을 적발해 삭제·계정 이용 정지 등 시정요구 조처를 했다고 밝혔다.

적발된 콘텐츠들은 디시인사이드·일베저장소 등 주요 커뮤니티 사이트, 포털, 인터넷 카페 등에 대거 유통되고 있었다.

이들 중에는 국내 특정 지역을 모욕하는 표현과 성별 혐오, 조선족과 장애인을 비주류 집단이나 폭행 대상으로 비하하는 글 등이 많았다.

방심위는 "커뮤니티 사이트 등 인터넷 사업자가 사실상 차별·비하 정보를 방치하거나 조장하고 있다"며 "자정 노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