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법 강화했지만’…때리고 성추행하고 항공기내 불법행위 증가
[단독] ‘비행기가 위험해’…기내 폭행·소란·성추행 급증
A 씨는 올해 6월 태국 방콕에서 인천으로 오는 국제선 항공기에서 승무원을 성희롱 했다가 공항...
카네이션 한 송이도?…학교 현장의 김영란법
카네이션 한 송이도?…학교 현장의 김영란법
28일부터 발효되는 김영란법은 학교 현장의 풍경을 완전히 바꿔 놓을 것으로 보인다. 김영란법을 적용하면 학부모(학생)와 교사 간에 이뤄지던 의례적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소화기 없는 차량…화재에 무방비
입력 2016.09.23 (19:26) | 수정 2016.09.23 (19:32)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소화기 없는 차량…화재에 무방비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엔진 과열이나 사고 등으로 인한 차량 화재 자주 볼 수 있죠.

하지만 대부분 차량에 소화기가 없거나 작동이 안 되는 경우도 많아 주의가 필요합니다.

양창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고속도로 갓길에서 불붙은 승용차가 속수무책인 상태에서 전소됩니다.

중앙분리대에 부딪쳐 불이 난 고속버스에선 승객들이 창문을 깨고 겨우 탈출했지만, 소화기도 없는 상태에서 하마터면 큰 인명피해가 날 뻔했습니다.

<녹취> 사고 목격자 : "폭발한다고 이거 차... 열기가 여기까지 와."

지난해 차량 화재로 죽거나 다친 사람은 138명, 5년 전보다 40% 가량 늘었습니다.

절반 이상은 승용차 화재였습니다.

실제로 화재에 대비하기 위해 소화기를 갖고 다니는 차량이 얼마나 되는지 직접 점검해 봤습니다.

고속도로 휴게소에 들른 대부분의 승용차들이 소화기를 구비하지 않았습니다.

있는지 없는지조차 모르기도 합니다.

<녹취> 김지현(승용차 운전자) : "소화기가 필요한지도 잘 몰랐거든요. 있는 줄 알았는데 확인해보니까 없네요."

소화기를 의무적으로 구비해야 하는 승합차나 화물차에도 없는 경우가 많습니다.

<녹취> 화물차 운전자 : "원래 없었어요. 여기는 소화기 들어갈 데가 없어요."

있다고 해도 너무 낡아 사용이 불가능한 경우도 있습니다.

<녹취> 이태영(광주시소방본부) : "초기 소화가 굉장히 중요하기 때문에 소화기 비치를 통해서 화재를 초기 진화한다면 소방차 한 대의 역할을 충분히 할 수 있을 겁니다."

때문에 7인승 이상의 차량에만 소화기를 설치해야 하는 규정 등을 강화해야 한다는 주장도 나오고 있습니다.

KBS 뉴스 양창희입니다.
  • 소화기 없는 차량…화재에 무방비
    • 입력 2016.09.23 (19:26)
    • 수정 2016.09.23 (19:32)
    뉴스 7
소화기 없는 차량…화재에 무방비
<앵커 멘트>

엔진 과열이나 사고 등으로 인한 차량 화재 자주 볼 수 있죠.

하지만 대부분 차량에 소화기가 없거나 작동이 안 되는 경우도 많아 주의가 필요합니다.

양창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고속도로 갓길에서 불붙은 승용차가 속수무책인 상태에서 전소됩니다.

중앙분리대에 부딪쳐 불이 난 고속버스에선 승객들이 창문을 깨고 겨우 탈출했지만, 소화기도 없는 상태에서 하마터면 큰 인명피해가 날 뻔했습니다.

<녹취> 사고 목격자 : "폭발한다고 이거 차... 열기가 여기까지 와."

지난해 차량 화재로 죽거나 다친 사람은 138명, 5년 전보다 40% 가량 늘었습니다.

절반 이상은 승용차 화재였습니다.

실제로 화재에 대비하기 위해 소화기를 갖고 다니는 차량이 얼마나 되는지 직접 점검해 봤습니다.

고속도로 휴게소에 들른 대부분의 승용차들이 소화기를 구비하지 않았습니다.

있는지 없는지조차 모르기도 합니다.

<녹취> 김지현(승용차 운전자) : "소화기가 필요한지도 잘 몰랐거든요. 있는 줄 알았는데 확인해보니까 없네요."

소화기를 의무적으로 구비해야 하는 승합차나 화물차에도 없는 경우가 많습니다.

<녹취> 화물차 운전자 : "원래 없었어요. 여기는 소화기 들어갈 데가 없어요."

있다고 해도 너무 낡아 사용이 불가능한 경우도 있습니다.

<녹취> 이태영(광주시소방본부) : "초기 소화가 굉장히 중요하기 때문에 소화기 비치를 통해서 화재를 초기 진화한다면 소방차 한 대의 역할을 충분히 할 수 있을 겁니다."

때문에 7인승 이상의 차량에만 소화기를 설치해야 하는 규정 등을 강화해야 한다는 주장도 나오고 있습니다.

KBS 뉴스 양창희입니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