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이목집중, 누가 이길까?’…美 대선 TV토론 D-1
‘이목집중, 누가 이길까?’…TV토론 D-1
6주 뒤 예정된 미국 대선의 분수령이 될 TV 토론이 우리 시간으로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주요 정당 ...
[단독] “두만강 둑 붕괴…군인 등 수백여 명 사망”
[단독] “두만강 둑 붕괴…군인 등 수백여 명 사망”
   산산히 부서진 집 앞에 한 북한 여성이 망연자실하게 서 있습니다. 엄청난 양의 토사에 지붕만 간신히...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무시당했다”며 흉기로 이웃 살해…50대 징역 25년
입력 2016.09.23 (20:01) | 수정 2016.09.23 (22:17) 인터넷 뉴스
무시당했다는 이유로 술에 취한 채 흉기를 휘둘러 1명을 숨지게 하고 1명에게 중상을 입힌 50대 남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서울북부지법 형사13부(박남천 판사)는 장애인협회 회원 노 모(36) 씨를 숨지게 하고 김 모(40) 씨에게 중상을 입힌 혐의를 받고 있는 차 모(59) 씨에 대해 징역 25년 형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절대적으로 보호받아야 할 인간의 생명을 빼앗는 중대한 범죄를 저질렀다"며 "유족들의 정신적 충격과 다친 피해자의 신체적, 정신적 고통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자신이 살던 서울 노원구 중계동의 한 아파트 단지에 입주해있던 장애인협회 회원들이 평소 자신을 무시한다고 생각해왔던 차 씨는 지난 6월 협회 지역지회장과 말다툼이 벌어졌고, 지회장의 연락을 받고 찾아온 협회 회원 노 씨 등 4명에게 둘러싸여 폭행을 당했다.

집으로 돌아가 혼자 술을 마시던 차 씨는 자신이 인간 이하의 취급을 받았다고 생각하고, 집을 다시 나와 아파트 단지 내부를 돌아다니면서 이들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 “무시당했다”며 흉기로 이웃 살해…50대 징역 25년
    • 입력 2016.09.23 (20:01)
    • 수정 2016.09.23 (22:17)
    인터넷 뉴스
무시당했다는 이유로 술에 취한 채 흉기를 휘둘러 1명을 숨지게 하고 1명에게 중상을 입힌 50대 남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서울북부지법 형사13부(박남천 판사)는 장애인협회 회원 노 모(36) 씨를 숨지게 하고 김 모(40) 씨에게 중상을 입힌 혐의를 받고 있는 차 모(59) 씨에 대해 징역 25년 형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절대적으로 보호받아야 할 인간의 생명을 빼앗는 중대한 범죄를 저질렀다"며 "유족들의 정신적 충격과 다친 피해자의 신체적, 정신적 고통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자신이 살던 서울 노원구 중계동의 한 아파트 단지에 입주해있던 장애인협회 회원들이 평소 자신을 무시한다고 생각해왔던 차 씨는 지난 6월 협회 지역지회장과 말다툼이 벌어졌고, 지회장의 연락을 받고 찾아온 협회 회원 노 씨 등 4명에게 둘러싸여 폭행을 당했다.

집으로 돌아가 혼자 술을 마시던 차 씨는 자신이 인간 이하의 취급을 받았다고 생각하고, 집을 다시 나와 아파트 단지 내부를 돌아다니면서 이들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