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4명에 새 삶”…순직 소방관 ‘마지막 헌신’
“4명에 새 삶”…순직 소방관 ‘마지막 헌신’
영정 사진 앞에 꽃을 올리는 유족들의 손이 조용히 떨립니다. 영결식장은 숨죽여 흐느끼는 소리로 가라앉습니다. 지난 21일 도로변 소방장비를 점검하다 교통사고를...
‘가족의 힘으로’…51년 전 살인범 잡았다
‘가족의 힘으로’…51년 전 살인범 잡았다
 해맑은 미소의 14살 영국 소녀 엘시. 지난 1965년 10월 엘시는 영국 중부 웨스트요크셔의 철길 터널에서 싸늘한 주검으로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용의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러 외무부 고위인사 “사드 韓 배치 러 이익 침해”…군사적 대응 시사
입력 2016.09.23 (22:16) 인터넷 뉴스
러시아 외무부 고위인사가 미국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의 한국 배치는 러시아의 이익을 건드리는 것이라며 이에 군사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23일(현지시간)타스 통신에 따르면 미하일 울리야노프 러시아 외무부 비확산·군비통제국 국장은 이날 모스크바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한국과 미국이 한반도 지역에서 군사활동을 강화하고 있으며 이는 북한의 새로운 비이성적 행보를 유발하고 있다" 며 "미국 미사일 방어 시스템의 한국 배치가 실천 단계로 이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 결과 한 쪽의 행동이 다른 쪽의 대응 행위를 초래하는 나선형식 긴장 고조가 일어나고 있다" 며 "이런 식으로 가다간 정말 심각한 파탄상황까지 무한정 진행할 수 있으며 이는 아주 위험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울리야노프는 이어 "MD 시스템(사드) 한국 배치는 북한뿐 아니라 중국의 이해를 건드리는 것이며 일정 정도는 러시아의 이해도 건드리는 것" 이라며 "이 모든 것은 중국과 러시아, 북한의 군사 계획에서 고려될 수밖에 없다"고 군사적 대응 방침을 시사했다.

또 "북한에 대한 제재는 만병통치약이 될 수 없으며 북한은 제재적 압박에 저항할 정치적 의지를 갖고 있다" 며 "정치·외교적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북한과의 협상 재개를 촉구했다.

러시아는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 프로그램을 강하게 비판하면서 북한의 핵보유국 지위를 인정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지만, 동시에 미국 사드 시스템의 한국 배치와 한미 연합훈련 등을 포함한 한미 양국의 군사적 대응에 대해서도 반대하고 있다.
  • 러 외무부 고위인사 “사드 韓 배치 러 이익 침해”…군사적 대응 시사
    • 입력 2016.09.23 (22:16)
    인터넷 뉴스
러시아 외무부 고위인사가 미국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의 한국 배치는 러시아의 이익을 건드리는 것이라며 이에 군사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23일(현지시간)타스 통신에 따르면 미하일 울리야노프 러시아 외무부 비확산·군비통제국 국장은 이날 모스크바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한국과 미국이 한반도 지역에서 군사활동을 강화하고 있으며 이는 북한의 새로운 비이성적 행보를 유발하고 있다" 며 "미국 미사일 방어 시스템의 한국 배치가 실천 단계로 이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 결과 한 쪽의 행동이 다른 쪽의 대응 행위를 초래하는 나선형식 긴장 고조가 일어나고 있다" 며 "이런 식으로 가다간 정말 심각한 파탄상황까지 무한정 진행할 수 있으며 이는 아주 위험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울리야노프는 이어 "MD 시스템(사드) 한국 배치는 북한뿐 아니라 중국의 이해를 건드리는 것이며 일정 정도는 러시아의 이해도 건드리는 것" 이라며 "이 모든 것은 중국과 러시아, 북한의 군사 계획에서 고려될 수밖에 없다"고 군사적 대응 방침을 시사했다.

또 "북한에 대한 제재는 만병통치약이 될 수 없으며 북한은 제재적 압박에 저항할 정치적 의지를 갖고 있다" 며 "정치·외교적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북한과의 협상 재개를 촉구했다.

러시아는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 프로그램을 강하게 비판하면서 북한의 핵보유국 지위를 인정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지만, 동시에 미국 사드 시스템의 한국 배치와 한미 연합훈련 등을 포함한 한미 양국의 군사적 대응에 대해서도 반대하고 있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