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한마디 남기고 떠난 경찰관…약촌 오거리의 진실은
한마디 남기고 떠난 경찰관…약촌 오거리의 진실은
16년 전 진실은 영원히 묻힐 것인가.경찰 수사의 불법성이 일부 드러나면서 재심 청구가 받아 들여진...
[클린턴vs트럼프] 당신이 놓친 순간!
[클린턴vs트럼프] 당신이 놓친 순간!
첫 TV토론을 끝내고 트럼프가 무대에서 내려와 한 말은? "그래, 힐러리가 잘 했어. (Yeah, she did a good job)" ABC7 뉴스 앵커 겸 기자인 조리 랜드가, 무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터키 ‘쿠데타 비상조치’ 계속될 듯…국가비상사태 연장 추진
입력 2016.09.23 (22:55) 인터넷 뉴스
터키 정부가 쿠데타 이후 선포한 '국가비상사태'를 연장할 것으로 보인다.

비날리 이을드름 터키 총리는 22일(어제) 제1야당 공화인민당(CHP)의 케말 클르치다로을루 대표를 만난 자리에서 국가비상사태 연장 계획을 시사했다고 터키 매체들이 23일(오늘) 보도했다.

이날 회동 후 CHP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이을드름 총리가 클르치다로을루 대표에게 국가비상사태를 연장할 뜻을 내비쳤다"고 전했다.

쿠데타 진압 후 국가비상사태 선포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에게 입법권을 비롯한 특별권한이 부여됐고, 국민의 기본권이 제한됐다.

국가비상사태는 다음달 20일에 종료된다.

터키헌법에 따르면 국가비상사태는 한번에 4개월까지 의회 의결을 거쳐 연장할 수 있다.

앞서 이달 19일 에르도안 대통령도 언론 인터뷰에서 "국가비상사태가 3개월 또는 그 이상도 연장될 수 있다. 국가비상사태를 연장하면 쿠데타 모의자들을 찾아내 검거 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CHP는 국가비상사태 연장에 반대하지만, 집권 정의개발당(AKP)의 의석은 연장안을 가결하기에 충분하다.

이을드름 총리와 클르치다로을루 대표의 회동은 CHP가 쿠데타 수사 피해 민원 현황을 전달하고자 AKP에 요청해 이뤄졌다.

CHP의 쿠데타 수사 피해 신고창구에는 지금까지 약 3만7천명이 몰렸다.

23일 CHP는 법률과 동등한 효력을 갖는 국가비상사태 명령(칙령) 가운데 일부가 위헌 소지가 있다고 판단, 23일 헌법재판소에 위헌심판을 청구했다.

한편 이날 쿠르드계 정당을 제외한 터키 여야 3당은 개헌 범위를 당초 발표보다 대폭 확대하는 데 합의했다.

쿠데타 진압 직후 터키 여당 정의개발당(AKP)은 사법제도에 국한한 소폭 개헌을 예고했다.그러나 이날 여야 3당은 60개 조문 이상을 고치는 중폭 이상 개헌을 논의하기로 했다.
  • 터키 ‘쿠데타 비상조치’ 계속될 듯…국가비상사태 연장 추진
    • 입력 2016.09.23 (22:55)
    인터넷 뉴스
터키 정부가 쿠데타 이후 선포한 '국가비상사태'를 연장할 것으로 보인다.

비날리 이을드름 터키 총리는 22일(어제) 제1야당 공화인민당(CHP)의 케말 클르치다로을루 대표를 만난 자리에서 국가비상사태 연장 계획을 시사했다고 터키 매체들이 23일(오늘) 보도했다.

이날 회동 후 CHP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이을드름 총리가 클르치다로을루 대표에게 국가비상사태를 연장할 뜻을 내비쳤다"고 전했다.

쿠데타 진압 후 국가비상사태 선포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에게 입법권을 비롯한 특별권한이 부여됐고, 국민의 기본권이 제한됐다.

국가비상사태는 다음달 20일에 종료된다.

터키헌법에 따르면 국가비상사태는 한번에 4개월까지 의회 의결을 거쳐 연장할 수 있다.

앞서 이달 19일 에르도안 대통령도 언론 인터뷰에서 "국가비상사태가 3개월 또는 그 이상도 연장될 수 있다. 국가비상사태를 연장하면 쿠데타 모의자들을 찾아내 검거 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CHP는 국가비상사태 연장에 반대하지만, 집권 정의개발당(AKP)의 의석은 연장안을 가결하기에 충분하다.

이을드름 총리와 클르치다로을루 대표의 회동은 CHP가 쿠데타 수사 피해 민원 현황을 전달하고자 AKP에 요청해 이뤄졌다.

CHP의 쿠데타 수사 피해 신고창구에는 지금까지 약 3만7천명이 몰렸다.

23일 CHP는 법률과 동등한 효력을 갖는 국가비상사태 명령(칙령) 가운데 일부가 위헌 소지가 있다고 판단, 23일 헌법재판소에 위헌심판을 청구했다.

한편 이날 쿠르드계 정당을 제외한 터키 여야 3당은 개헌 범위를 당초 발표보다 대폭 확대하는 데 합의했다.

쿠데타 진압 직후 터키 여당 정의개발당(AKP)은 사법제도에 국한한 소폭 개헌을 예고했다.그러나 이날 여야 3당은 60개 조문 이상을 고치는 중폭 이상 개헌을 논의하기로 했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