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죽음 직전 기적의 발가락 ‘움찔’로 살아나다
죽음 직전 기적의 발가락 ‘움찔’로 살아나다
영국의 한 병원에서 교통사고로 혼수상태에 빠진 여성이 생명유지장치를 떼기 직전에 발가락을 움직여 살아난 사실이 알려져 감동을 주고 있다. 30일(현지시간) 영국...
결혼식 살린 시리아 난민 재단사
결혼식 살린 시리아 난민 재단사
"아름다운 웨딩드레스를 입은 여성이 길거리에 나와 '도와달라'고 요청했어요. 아주 다급해 보였죠."이 여성에게 도데체 무슨 일이 생긴 걸까? 캐나다 온타리오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삼성 갤럭시노트2, 인도 여객기 기내서 발화”
입력 2016.09.24 (00:55) 인터넷 뉴스
삼성전자가 2012년 출시한 스마트폰 갤럭시노트2가 운항 중인 인도 여객기 기내에서 발화하는 일이 벌어졌다.

23일(어제) 인도 NDTV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싱가포르에서 출발해 인도 남부 첸나이로 향하던 인도 민간항공사 인디고 소속 6E-054 여객기가 착륙할 무렵 객실 내 승객 수하물 안에 있던 갤럭시노트2 스마트폰에서 연기가 피어올랐다고 인디고 측이 밝혔다.

인디고는 "몇몇 승객이 연기 냄새가 난다고 해서 조사해보니 짐칸에 있던 승객 가방 속 갤럭시노트2에서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었다" 며 "승무원들이 소화기를 이용해 불을 끄고 기기를 물에 담갔다"고 밝혔다.

인디고 측은 이번 사고로 인한 다른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인도 항공기 내에서 삼성전자 스마트폰이 발화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인도 민간항공국은 항공사 관계자를 불러 조사한 뒤 일단 갤럭시노트 시리즈를 기내에서 사용하지 말고 전원을 끄라는 권고를 발표했다.

항공국은 이번 사고와 관련해 오는 26일 삼성전자 관계자들을 만나 조사할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 인도 법인의 한 관계자는 "항공국의 조사에 성실하게 협조하겠다"며 신중한 태도를 보였다.

항공국은 앞서 삼성전자가 최근 발표한 갤럭시노트7의 발화 사고가 이어지자 지난 9일 이 모델에 대해서만 비행 중에 기기 전원을 켜지 말고, 수하물에도 부치지 말라고 권고한 바 있다.
  • “삼성 갤럭시노트2, 인도 여객기 기내서 발화”
    • 입력 2016.09.24 (00:55)
    인터넷 뉴스
삼성전자가 2012년 출시한 스마트폰 갤럭시노트2가 운항 중인 인도 여객기 기내에서 발화하는 일이 벌어졌다.

23일(어제) 인도 NDTV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싱가포르에서 출발해 인도 남부 첸나이로 향하던 인도 민간항공사 인디고 소속 6E-054 여객기가 착륙할 무렵 객실 내 승객 수하물 안에 있던 갤럭시노트2 스마트폰에서 연기가 피어올랐다고 인디고 측이 밝혔다.

인디고는 "몇몇 승객이 연기 냄새가 난다고 해서 조사해보니 짐칸에 있던 승객 가방 속 갤럭시노트2에서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었다" 며 "승무원들이 소화기를 이용해 불을 끄고 기기를 물에 담갔다"고 밝혔다.

인디고 측은 이번 사고로 인한 다른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인도 항공기 내에서 삼성전자 스마트폰이 발화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인도 민간항공국은 항공사 관계자를 불러 조사한 뒤 일단 갤럭시노트 시리즈를 기내에서 사용하지 말고 전원을 끄라는 권고를 발표했다.

항공국은 이번 사고와 관련해 오는 26일 삼성전자 관계자들을 만나 조사할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 인도 법인의 한 관계자는 "항공국의 조사에 성실하게 협조하겠다"며 신중한 태도를 보였다.

항공국은 앞서 삼성전자가 최근 발표한 갤럭시노트7의 발화 사고가 이어지자 지난 9일 이 모델에 대해서만 비행 중에 기기 전원을 켜지 말고, 수하물에도 부치지 말라고 권고한 바 있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