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공정위, 동생 회사에 광고 일감 몰아준 CJ CGV에 철퇴
동생 회사에 광고 일감 몰아준 CJ CGV에 철퇴
CJ CGV가 CJ그룹 회장의 동생인 이재환 씨의 광고회사에 영화관 광고 일감을 몰아줬다가 수십억 원대의 과징금 철퇴를 맞았다.공정거래위원회는...
도쿄도 ‘올림픽의 저주’?…‘경기장 건설 비용 급증’
도쿄도 ‘올림픽의 저주’?…‘경기장 건설 비용 급증’
올림픽의 저주는 재연될 것인가? 2020년 도쿄 올림픽을 앞두고 경기장 건설 비용이 당초 계획의 7배...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美38노스, “북한-이란 탄도미사일 디자인·발사대 비슷”
입력 2016.09.24 (00:57) 인터넷 뉴스
미국의 북한 전문매체 38노스가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개발을 목적으로 로켓 엔진시험을 단행한 것과 관련해 '북한-이란 미사일 커넥션' 의혹을 제기했다.

38노스는 23일(현지시간) "북한의 엔진시험 로켓과 지난 20일 발사된 변형된 스커드 미사일의 디자인이 이란 '샤흐브3'와 '가드르'와 유사하다" 며 "북한과 이란의 탄도미사일 개발 협력 의혹이 새롭게 일고 있다"고 주장했다.

38노스는 "북한과 이란의 탄도미사일 모양과 발사대가 흡사해, 두 나라가 미사일과 위성 발사대를 공동 개발하면서, 상세한 디자인 자료와 테스트 원형을 교환하고 있는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된다"고 덧붙였다.

특히 북한의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KN11'에 사용된 추진체 기술이 이란의 2단계 중거리 미사일 '사질'과 동일한 것으로 추정했다.

이 매체는 "두 나라가 제한된 범위 내에서 테스트 자료를 공유하고 개념적인 아이디어를 공유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두 나라가 심도 있는 미사일 협력을 하거나 공동 개발 프로그램을 추구했다는 증거는 없다"고 덧붙였다.

북한과 이란의 미사일 협력은 1980년대 후반 북한의 소련제 스커드 미사일 수출을 시작으로, 1990년대는 '노동' 미사일을 포함한 미사일 유지 기반 및 교육 프로그램 제공으로 이어졌다.

이란은 노동 미사일을 개조해, 2014년 사거리를 1천600㎞까지 확대한 '샤하브3'을 개발, 시험 발사했다.

38노스는 북한이 과거 이란의 '샤하브3' 개조에 얼마나 깊게 관여했는지는 알 수 없으나 일부 시험발사 자료가 공유됐다는 것은 이란 미사일 개발을 도운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문가들의 진술을 통해 추정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 美38노스, “북한-이란 탄도미사일 디자인·발사대 비슷”
    • 입력 2016.09.24 (00:57)
    인터넷 뉴스
미국의 북한 전문매체 38노스가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개발을 목적으로 로켓 엔진시험을 단행한 것과 관련해 '북한-이란 미사일 커넥션' 의혹을 제기했다.

38노스는 23일(현지시간) "북한의 엔진시험 로켓과 지난 20일 발사된 변형된 스커드 미사일의 디자인이 이란 '샤흐브3'와 '가드르'와 유사하다" 며 "북한과 이란의 탄도미사일 개발 협력 의혹이 새롭게 일고 있다"고 주장했다.

38노스는 "북한과 이란의 탄도미사일 모양과 발사대가 흡사해, 두 나라가 미사일과 위성 발사대를 공동 개발하면서, 상세한 디자인 자료와 테스트 원형을 교환하고 있는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된다"고 덧붙였다.

특히 북한의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KN11'에 사용된 추진체 기술이 이란의 2단계 중거리 미사일 '사질'과 동일한 것으로 추정했다.

이 매체는 "두 나라가 제한된 범위 내에서 테스트 자료를 공유하고 개념적인 아이디어를 공유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두 나라가 심도 있는 미사일 협력을 하거나 공동 개발 프로그램을 추구했다는 증거는 없다"고 덧붙였다.

북한과 이란의 미사일 협력은 1980년대 후반 북한의 소련제 스커드 미사일 수출을 시작으로, 1990년대는 '노동' 미사일을 포함한 미사일 유지 기반 및 교육 프로그램 제공으로 이어졌다.

이란은 노동 미사일을 개조해, 2014년 사거리를 1천600㎞까지 확대한 '샤하브3'을 개발, 시험 발사했다.

38노스는 북한이 과거 이란의 '샤하브3' 개조에 얼마나 깊게 관여했는지는 알 수 없으나 일부 시험발사 자료가 공유됐다는 것은 이란 미사일 개발을 도운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문가들의 진술을 통해 추정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