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4명에 새 삶”…순직 소방관 ‘마지막 헌신’
“4명에 새 삶”…순직 소방관 ‘마지막 헌신’
영정 사진 앞에 꽃을 올리는 유족들의 손이 조용히 떨립니다. 영결식장은 숨죽여 흐느끼는 소리로 가라앉습니다. 지난 21일 도로변 소방장비를 점검하다 교통사고를...
‘가족의 힘으로’…51년 전 살인범 잡았다
‘가족의 힘으로’…51년 전 살인범 잡았다
 해맑은 미소의 14살 영국 소녀 엘시. 지난 1965년 10월 엘시는 영국 중부 웨스트요크셔의 철길 터널에서 싸늘한 주검으로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용의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野 “이석수 사표 수리, 국감 증인 출석 막으려는 꼼수”
입력 2016.09.24 (01:10) | 수정 2016.09.24 (17:37) 인터넷 뉴스
野 “이석수 사표 수리, 국감 증인 출석 막으려는 꼼수”
야권은 오늘 (23일) 박근혜 대통령이 이석수 특별감찰관의 사표를 수리한 데 대해 "이 특별감찰관이 국정감사에서 기관 증인으로 출석하는 것을 막기 위해 꼼수를 부린 것"이라면서 비판했다.

금태섭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오늘 현안 브리핑을 통해 "언론 보도에 의하면, 이 감찰관은 국정감사에 기관 증인으로 출석할 경우 자신이 아는 내용을 사실대로 이야기하려고 했다고 한다"면서 "이것을 막기 위해 주말 직전에 사표를 수리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금 대변인은 "국정감사가 이뤄질 때 감찰관 자리를 공석으로 만들어놓은 것은 누가 보더라도 국회의 권능을 훼손한 것"이라면서 "부끄러움도 모르는 청와대의 행태에 분노를 금할 수 없다"라고 말했다.

양순필 국민의당 부대변인도 사표 수리에 대해 "진정 박 대통령이 이 감찰관의 국회 증인 출석을 막기 위해 그의 사표를 부랴부랴 수리한 것이라면 국회와 국민에 대한 도전이 아닐 수 없다"면서 "대통령은 더 이상 우병우 파문과 미르 재단 의혹의 진상 규명을 방해하지 말고 진실을 밝히는데 협조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는 자신의 트위터에 "박근혜 대통령이 9월 30일 법사위 국정감사에 기관증인으로 출석할 예정인 이석수 특별감찰관의 사표를 전격 수리했다"면서 "금요일 밤에! 증인의 청문회 출석을 막기 위해 수단·방법을 가리지 않던 영화 대부의 마피아들이 생각난다"라고 말했다.
  • 野 “이석수 사표 수리, 국감 증인 출석 막으려는 꼼수”
    • 입력 2016.09.24 (01:10)
    • 수정 2016.09.24 (17:37)
    인터넷 뉴스
野 “이석수 사표 수리, 국감 증인 출석 막으려는 꼼수”
야권은 오늘 (23일) 박근혜 대통령이 이석수 특별감찰관의 사표를 수리한 데 대해 "이 특별감찰관이 국정감사에서 기관 증인으로 출석하는 것을 막기 위해 꼼수를 부린 것"이라면서 비판했다.

금태섭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오늘 현안 브리핑을 통해 "언론 보도에 의하면, 이 감찰관은 국정감사에 기관 증인으로 출석할 경우 자신이 아는 내용을 사실대로 이야기하려고 했다고 한다"면서 "이것을 막기 위해 주말 직전에 사표를 수리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금 대변인은 "국정감사가 이뤄질 때 감찰관 자리를 공석으로 만들어놓은 것은 누가 보더라도 국회의 권능을 훼손한 것"이라면서 "부끄러움도 모르는 청와대의 행태에 분노를 금할 수 없다"라고 말했다.

양순필 국민의당 부대변인도 사표 수리에 대해 "진정 박 대통령이 이 감찰관의 국회 증인 출석을 막기 위해 그의 사표를 부랴부랴 수리한 것이라면 국회와 국민에 대한 도전이 아닐 수 없다"면서 "대통령은 더 이상 우병우 파문과 미르 재단 의혹의 진상 규명을 방해하지 말고 진실을 밝히는데 협조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는 자신의 트위터에 "박근혜 대통령이 9월 30일 법사위 국정감사에 기관증인으로 출석할 예정인 이석수 특별감찰관의 사표를 전격 수리했다"면서 "금요일 밤에! 증인의 청문회 출석을 막기 위해 수단·방법을 가리지 않던 영화 대부의 마피아들이 생각난다"라고 말했다.
카카오친구
아이러브베이스볼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