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6·25 참전 용사에게 전하는 감사 편지
입력 2016.10.13 (06:56) 수정 2016.10.13 (07:5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6·25 참전 용사에게 전하는 감사 편지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프랑스 파리에서는 전쟁을 모르는 우리 청소년들이 6.25 전쟁에 참여한 프랑스 참전 용사들에게 직접 감사 마음을 전하는 따뜻한 행사가 열렸습니다.

청소년들은 또 최대 격전지 가운데 하나였던 '단장의 능선' 전투 추모식에도 참석해 참전 용사들의 희생 정신을 기리기도 했습니다.

파리에서 박진현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6.25 전쟁은 결코 잊혀진 것이 아니라며 우리 청소년들이 프랑스를 찾았습니다.

참전 용사들에게 감사함을 표현하기 위해섭니다.

비록 어눌한 발음이지만 천진한 아이들의 노래에 참전 용사들은 아낌없는 박수를 보냅니다.

그리고 이어지는 감사의 편지 낭독.

<녹취> 김영빈(고등학생) : "바로 당신들입니다. 한국전쟁의 영웅. 당신들의 나라가 아닌 작은 나라 저의 조국을 지켜주신 분들입니다."

노병들은 전쟁이 끝난 지 60년이 훌쩍 지난 뒤.

그토록 가난했던 나라가 이제는 청소년들을 보내 감사함을 표현한다는 것 자체에 큰 감동을 받습니다.

<인터뷰> 로랭 폴(참전 용사) : "전쟁 당시 서울과 시골이 완전히 파괴됐고 그 어떤 살아있는 움직임이 없었죠. 그런데 오늘 공연을 보니 한국에 정말 '브라보'라고 말하고 싶어요."

세계 곳곳에 흩어져있는 참전 용사들을 찾아가는 행사는 올해로 벌써 6년째입니다.

<인터뷰> 이경재(품앗이 운동본부 이사장) : "트라우마를 가진 참전용사들도 많은데 비로써 마지막에 자기들이 인생에 좋은 업적을 남겼다는 자부심을 갖고 가시기 때문에..."

청소년들은 또 6.25 전쟁의 격전지 가운데 하나였던 단장의 능선 전투 추모식에 참여해 참전 용사들의 희생정신도 기렸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진현입니다.
  • 6·25 참전 용사에게 전하는 감사 편지
    • 입력 2016.10.13 (06:56)
    • 수정 2016.10.13 (07:58)
    뉴스광장 1부
6·25 참전 용사에게 전하는 감사 편지
<앵커 멘트>

프랑스 파리에서는 전쟁을 모르는 우리 청소년들이 6.25 전쟁에 참여한 프랑스 참전 용사들에게 직접 감사 마음을 전하는 따뜻한 행사가 열렸습니다.

청소년들은 또 최대 격전지 가운데 하나였던 '단장의 능선' 전투 추모식에도 참석해 참전 용사들의 희생 정신을 기리기도 했습니다.

파리에서 박진현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6.25 전쟁은 결코 잊혀진 것이 아니라며 우리 청소년들이 프랑스를 찾았습니다.

참전 용사들에게 감사함을 표현하기 위해섭니다.

비록 어눌한 발음이지만 천진한 아이들의 노래에 참전 용사들은 아낌없는 박수를 보냅니다.

그리고 이어지는 감사의 편지 낭독.

<녹취> 김영빈(고등학생) : "바로 당신들입니다. 한국전쟁의 영웅. 당신들의 나라가 아닌 작은 나라 저의 조국을 지켜주신 분들입니다."

노병들은 전쟁이 끝난 지 60년이 훌쩍 지난 뒤.

그토록 가난했던 나라가 이제는 청소년들을 보내 감사함을 표현한다는 것 자체에 큰 감동을 받습니다.

<인터뷰> 로랭 폴(참전 용사) : "전쟁 당시 서울과 시골이 완전히 파괴됐고 그 어떤 살아있는 움직임이 없었죠. 그런데 오늘 공연을 보니 한국에 정말 '브라보'라고 말하고 싶어요."

세계 곳곳에 흩어져있는 참전 용사들을 찾아가는 행사는 올해로 벌써 6년째입니다.

<인터뷰> 이경재(품앗이 운동본부 이사장) : "트라우마를 가진 참전용사들도 많은데 비로써 마지막에 자기들이 인생에 좋은 업적을 남겼다는 자부심을 갖고 가시기 때문에..."

청소년들은 또 6.25 전쟁의 격전지 가운데 하나였던 단장의 능선 전투 추모식에 참여해 참전 용사들의 희생정신도 기렸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진현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