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반도체 직업병’ 10년 전쟁…삼성은 ‘진실’을 말했나?
‘반도체 직업병’ 10년 전쟁…삼성, ‘진실’ 말했나?
삼성전자 기흥공장(반도체)에서 일했던 황유미 씨가 백혈병으로 숨진 지 10년이 됐습니다...
[특파원 리포트] 노트북·게임기 ‘금지’…비행기에서 뭐할까?
노트북·게임기 ‘금지’…비행기에서 뭐할까?
미국이 중동과 북아프리카 8개 이슬람 국가에서 자국 영토로 들어오는 항공편 탑승객의 랩톱· 태블릿· 게임기 등의 기내 휴대를 전격...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떡 배달’ 첫 청탁금지법 위밥 법원 통보
입력 2016.10.19 (08:07) | 수정 2016.10.19 (09:12) 아침뉴스타임
동영상영역 시작
‘떡 배달’ 첫 청탁금지법 위밥 법원 통보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사건 담당 경찰관에게 고맙다며 떡을 배달한 고소인이 국내 첫 청탁금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법 규정의 모호성으로 실제 판결은 어떻게 나올 지 이목이 쏠리고 있습니다.

하초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청탁금지법 시행 첫 날인 지난달 28일, 강원 춘천경찰서에 4만 5천 원 상당의 떡 상자가 배달됐습니다.

50대 고소인이 자신을 담당하는 수사관에게 보낸 것입니다.

이같은 사실을 알게된 수사관은 즉시 떡을 돌려보낸 후 서면으로 자진신고했습니다.

진상조사를 한 경찰은 직무 관련성이 있는 수사관에게 고소인이 떡을 보낸 것은 청탁금지법 위반에 해당한다고 보고 법원에 이를 통보했습니다.

<녹취> 경찰관계자(음성변조) : "조사를 마치고 법원에 과태료 처분을 받기위해서 통보했다."

고소인 A씨는 경찰조사에서 "개인사정을 고려해 조사시간을 조정해주는 게 고마워서 떡 배달을 시켰고, 김영란 법 위반이 될 줄은 몰랐다" 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춘천지방법원은 A씨와 경찰의 소명 자료 등을 검토해 과태료 부과 여부 등을 결정할 방침입니다.

전국 첫 청탁금지법 위반 사례인만큼 처리결과에 법조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습니다.

KBS 뉴스 하초희 입니다.
  • ‘떡 배달’ 첫 청탁금지법 위밥 법원 통보
    • 입력 2016.10.19 (08:07)
    • 수정 2016.10.19 (09:12)
    아침뉴스타임
‘떡 배달’ 첫 청탁금지법 위밥 법원 통보
<앵커 멘트>

사건 담당 경찰관에게 고맙다며 떡을 배달한 고소인이 국내 첫 청탁금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법 규정의 모호성으로 실제 판결은 어떻게 나올 지 이목이 쏠리고 있습니다.

하초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청탁금지법 시행 첫 날인 지난달 28일, 강원 춘천경찰서에 4만 5천 원 상당의 떡 상자가 배달됐습니다.

50대 고소인이 자신을 담당하는 수사관에게 보낸 것입니다.

이같은 사실을 알게된 수사관은 즉시 떡을 돌려보낸 후 서면으로 자진신고했습니다.

진상조사를 한 경찰은 직무 관련성이 있는 수사관에게 고소인이 떡을 보낸 것은 청탁금지법 위반에 해당한다고 보고 법원에 이를 통보했습니다.

<녹취> 경찰관계자(음성변조) : "조사를 마치고 법원에 과태료 처분을 받기위해서 통보했다."

고소인 A씨는 경찰조사에서 "개인사정을 고려해 조사시간을 조정해주는 게 고마워서 떡 배달을 시켰고, 김영란 법 위반이 될 줄은 몰랐다" 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춘천지방법원은 A씨와 경찰의 소명 자료 등을 검토해 과태료 부과 여부 등을 결정할 방침입니다.

전국 첫 청탁금지법 위반 사례인만큼 처리결과에 법조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습니다.

KBS 뉴스 하초희 입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