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K스타] 선미 ‘주인공’ 표절 시비…누리꾼 “의상·안무조차 비슷”
선미 ‘주인공’ 표절 논란 휩싸여…누리꾼 “의상·안무도 비슷”
가수 선미가 오늘(19일) 새롭게 발표한 신곡 '주인공'이 표절 시비에 휘말려 논란이 되고 있다...
심석희 SNS에 쏟아진 위로…“이미 훌륭한 사람, 항상 응원합니다”
‘폭행 파문’ 심석희 응원 봇물…“당신이 최고! 끝까지 힘내요!”
어제(18일)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유력한 금메달 후보로 손꼽히는 쇼트트랙 심석희(한국체대)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日, 인터넷으로 TV 볼 경우 수신료 징수 검토
입력 2016.10.19 (08:52) 인터넷 뉴스
일본 정부가 인터넷으로 NHK를 시청할 경우 수신료를 걷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일본에서는 지금까지 인터넷으로 실시간 방송이 이뤄지지 않았으나, 이를 허용하고 이에 따른 수신료 징수도 논의하기로 한 것이다.

아사히 신문은 일본 총무성이 TV 프로그램을 인터넷에 동시 실시간 방송하는 안을 2019년부터 실시하기로 방침을 굳혔다고 보도했다. NHK의 동시 방송을 제한하던 방송법을 정비해, 민영 방송의 참가도 촉진할 방침이다.

다카이치 총무상은 18일 '정보통신심의회'에 자문을 구해 2018년 여름까지 최종적인 답을 얻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NHK의 인터넷 동시 방송을 시청하는 시청자들에게도 수신료를 징수하는 문제와 관련해 별도의 자문회의에서 논의를 시작할 방침이다. 아사히는 TV가 없는 세대에도 수신료를 징수하려는 목적이라고 전했다.
  • 日, 인터넷으로 TV 볼 경우 수신료 징수 검토
    • 입력 2016.10.19 (08:52)
    인터넷 뉴스
일본 정부가 인터넷으로 NHK를 시청할 경우 수신료를 걷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일본에서는 지금까지 인터넷으로 실시간 방송이 이뤄지지 않았으나, 이를 허용하고 이에 따른 수신료 징수도 논의하기로 한 것이다.

아사히 신문은 일본 총무성이 TV 프로그램을 인터넷에 동시 실시간 방송하는 안을 2019년부터 실시하기로 방침을 굳혔다고 보도했다. NHK의 동시 방송을 제한하던 방송법을 정비해, 민영 방송의 참가도 촉진할 방침이다.

다카이치 총무상은 18일 '정보통신심의회'에 자문을 구해 2018년 여름까지 최종적인 답을 얻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NHK의 인터넷 동시 방송을 시청하는 시청자들에게도 수신료를 징수하는 문제와 관련해 별도의 자문회의에서 논의를 시작할 방침이다. 아사히는 TV가 없는 세대에도 수신료를 징수하려는 목적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