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재벌총수 구속하면 과연 경제가 무너질까?
재벌총수 구속하면 과연 경제가 무너질까?
재벌 총수나 그 일가의 구속이 문제가 되면 매번 반복되는 주장이 있다. 첫째, 재벌 총수나 그...
‘퇴임 오바마’의 마지막 논문…“청정에너지가 답”
‘퇴임 오바마’의 마지막 논문…“청정에너지가 답”
미국의 저명한 과학저널 '사이언스' 최신호에 현직 대통령의 논문이 실렸다. 주인공은 바로 오는 20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국내 최대 패션문화축제 ‘패션코드 2017 S/S’ 열려
입력 2016.10.19 (10:12) | 수정 2016.10.19 (10:26) 인터넷 뉴스
국내 최대 패션문화축제 ‘패션코드 2017 S/S’ 열려
국내 최대 패션문화축제인 '패션코드 2017 S/S'가 열리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한국디자이너연합회와 함께 이달 18일~20일 서울 중구 남산 제이그랜하우스에서 '패션코드(Fashion KODE) 2017 S/S'를 개최한다.

패션코드는 지난 2013년에 시작해 올해 6회를 맞이한 행사로, 디자이너 브랜드가 실질적인 사업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축제로 자리매김해왔다. 국내 신진 13개 브랜드와 해외 3개 브랜드의 패션쇼, 대규모 수주회로 구성되며, 수주회에는 브랜드 100여 개, 국내외 바이어 500여 명을 포함해 패션 관계자 5,000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특히 키미제이(KIMMY.J), 오디너리피플(ORDINARY PEOPLE), 바스통(BASTONG) 등 해외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국내 브랜드 등에는 별도 수주공간이 마련된다. 프랑스의 루시 브로차드(Lucie Brochard), 인도네시아의 아이케이와이케이(IKYK), 에스오이(SOE) 등 해외 브랜드 참가도 대폭 늘었다.

패션코드에서는 신진 브랜드가 효과적인 마케팅을 할 수 있도록 구매자 응대, 해외 수주계약 절차와 방법에 관한 컨설팅도 무상으로 제공되며, 올해부터는 구매자와 브랜드의 정보를 미리 공유하여 일정을 연결해주는 '상담일정 선약 서비스'를 지원해 편의를 높이기로 했다.
  • 국내 최대 패션문화축제 ‘패션코드 2017 S/S’ 열려
    • 입력 2016.10.19 (10:12)
    • 수정 2016.10.19 (10:26)
    인터넷 뉴스
국내 최대 패션문화축제 ‘패션코드 2017 S/S’ 열려
국내 최대 패션문화축제인 '패션코드 2017 S/S'가 열리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한국디자이너연합회와 함께 이달 18일~20일 서울 중구 남산 제이그랜하우스에서 '패션코드(Fashion KODE) 2017 S/S'를 개최한다.

패션코드는 지난 2013년에 시작해 올해 6회를 맞이한 행사로, 디자이너 브랜드가 실질적인 사업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축제로 자리매김해왔다. 국내 신진 13개 브랜드와 해외 3개 브랜드의 패션쇼, 대규모 수주회로 구성되며, 수주회에는 브랜드 100여 개, 국내외 바이어 500여 명을 포함해 패션 관계자 5,000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특히 키미제이(KIMMY.J), 오디너리피플(ORDINARY PEOPLE), 바스통(BASTONG) 등 해외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국내 브랜드 등에는 별도 수주공간이 마련된다. 프랑스의 루시 브로차드(Lucie Brochard), 인도네시아의 아이케이와이케이(IKYK), 에스오이(SOE) 등 해외 브랜드 참가도 대폭 늘었다.

패션코드에서는 신진 브랜드가 효과적인 마케팅을 할 수 있도록 구매자 응대, 해외 수주계약 절차와 방법에 관한 컨설팅도 무상으로 제공되며, 올해부터는 구매자와 브랜드의 정보를 미리 공유하여 일정을 연결해주는 '상담일정 선약 서비스'를 지원해 편의를 높이기로 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