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미 트럼프 대통령 “정신 질환” 논쟁
미 트럼프 대통령 ‘정신 질환’ 논쟁
2월 16일 취임 거의 한 달을 맞아 갑작스럽게 진행됐던 트럼프 대통령의 77분간의 기자회견은 미국인들을 경악시켰다. 기자들의 질문을 수시로 끊고, 특정...
日 요미우리 “김정남 살해 北국적 5명 모두 공작원”
“김정남 살해 北국적 5명 모두 공작원”
일본 요미우리신문은 한국소식통을 인용해 김정남 살해 사건에 연루된 북한 국적 용의자 5명이 모두 공작원이라고 21일 보도했다. 이 한국 소식통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추궈훙 “한미 요소가 中에 영향주면 조치 취하는 게 정상”
입력 2016.10.19 (10:30) | 수정 2016.10.19 (13:17) 인터넷 뉴스
추궈훙 “한미 요소가 中에 영향주면 조치 취하는 게 정상”
추궈훙 주한 중국 대사는 한중 갈등이 양국의 정치·군사 교류에 영향을 줄 수 있지만 경제교류에는 영향을 주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추 대사는 오늘(19일) 개최된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초청 강연회에서 "한중간 특정 현안을 언급하지는 않겠다"고 전제한 뒤 "한미관계의 어떤 요소가 중국에 영향을 주면 중국 정부가 필요한 조치를 취하는 것이 정상"이라고 말했다.

추 대사는 '한미 관계의 어떤 요소'를 명시적으로 밝히진 않았지만 주한미군의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 배치 결정을 의미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추 대사는 "부부싸움도 완전히 감정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수 없는 것처럼 전혀 영향을 받지 않는 것도 비정상적"이라고 밝힌 뒤 "예를 들면 양국 정부간 공식 교류, 군사분야 교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는 정상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경제교류와 관련해서는 "중국과 협력하는 과정에서 문제가 생기면 바로 해결해 드리겠다"며 현장의 기업인들을 안심시켰다.

추 대사는 "한중간 우호협력이라는 큰 추세는 계속해서 앞으로 나아갈 것이고 한가지 문제 때문에 근본적으로 바뀌지 않을 것"이라며 "싸우는 과정에서 불편을 느낄 수 있지만 좀 멀리 내다보면 중한관계의 전망에 대해 충분한 자신감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 추궈훙 “한미 요소가 中에 영향주면 조치 취하는 게 정상”
    • 입력 2016.10.19 (10:30)
    • 수정 2016.10.19 (13:17)
    인터넷 뉴스
추궈훙 “한미 요소가 中에 영향주면 조치 취하는 게 정상”
추궈훙 주한 중국 대사는 한중 갈등이 양국의 정치·군사 교류에 영향을 줄 수 있지만 경제교류에는 영향을 주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추 대사는 오늘(19일) 개최된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초청 강연회에서 "한중간 특정 현안을 언급하지는 않겠다"고 전제한 뒤 "한미관계의 어떤 요소가 중국에 영향을 주면 중국 정부가 필요한 조치를 취하는 것이 정상"이라고 말했다.

추 대사는 '한미 관계의 어떤 요소'를 명시적으로 밝히진 않았지만 주한미군의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 배치 결정을 의미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추 대사는 "부부싸움도 완전히 감정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수 없는 것처럼 전혀 영향을 받지 않는 것도 비정상적"이라고 밝힌 뒤 "예를 들면 양국 정부간 공식 교류, 군사분야 교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는 정상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경제교류와 관련해서는 "중국과 협력하는 과정에서 문제가 생기면 바로 해결해 드리겠다"며 현장의 기업인들을 안심시켰다.

추 대사는 "한중간 우호협력이라는 큰 추세는 계속해서 앞으로 나아갈 것이고 한가지 문제 때문에 근본적으로 바뀌지 않을 것"이라며 "싸우는 과정에서 불편을 느낄 수 있지만 좀 멀리 내다보면 중한관계의 전망에 대해 충분한 자신감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