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헌재, 만장일치 탄핵”…결정 시점은 미지수
“헌재, 만장일치 탄핵”…결정 시점은 미지수
국회에서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통과된 가운데, 헌법재판소의 탄핵심판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헌재는 9일 강일원 재판관을 주심으로 선정하고...
조기 대선 가시화…여야 잠룡 ‘셈법’ 분주
조기 대선 가시화…여야 잠룡 ‘셈법’ 분주
 탄핵 정국으로 조기 대선 가능성이 높아진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박 대통령에 대한 퇴진 압박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지지율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추궈훙 “한미 요소가 中에 영향주면 조치 취하는 게 정상”
입력 2016.10.19 (10:30) | 수정 2016.10.19 (13:17) 인터넷 뉴스
추궈훙 “한미 요소가 中에 영향주면 조치 취하는 게 정상”
추궈훙 주한 중국 대사는 한중 갈등이 양국의 정치·군사 교류에 영향을 줄 수 있지만 경제교류에는 영향을 주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추 대사는 오늘(19일) 개최된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초청 강연회에서 "한중간 특정 현안을 언급하지는 않겠다"고 전제한 뒤 "한미관계의 어떤 요소가 중국에 영향을 주면 중국 정부가 필요한 조치를 취하는 것이 정상"이라고 말했다.

추 대사는 '한미 관계의 어떤 요소'를 명시적으로 밝히진 않았지만 주한미군의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 배치 결정을 의미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추 대사는 "부부싸움도 완전히 감정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수 없는 것처럼 전혀 영향을 받지 않는 것도 비정상적"이라고 밝힌 뒤 "예를 들면 양국 정부간 공식 교류, 군사분야 교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는 정상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경제교류와 관련해서는 "중국과 협력하는 과정에서 문제가 생기면 바로 해결해 드리겠다"며 현장의 기업인들을 안심시켰다.

추 대사는 "한중간 우호협력이라는 큰 추세는 계속해서 앞으로 나아갈 것이고 한가지 문제 때문에 근본적으로 바뀌지 않을 것"이라며 "싸우는 과정에서 불편을 느낄 수 있지만 좀 멀리 내다보면 중한관계의 전망에 대해 충분한 자신감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 추궈훙 “한미 요소가 中에 영향주면 조치 취하는 게 정상”
    • 입력 2016.10.19 (10:30)
    • 수정 2016.10.19 (13:17)
    인터넷 뉴스
추궈훙 “한미 요소가 中에 영향주면 조치 취하는 게 정상”
추궈훙 주한 중국 대사는 한중 갈등이 양국의 정치·군사 교류에 영향을 줄 수 있지만 경제교류에는 영향을 주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추 대사는 오늘(19일) 개최된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초청 강연회에서 "한중간 특정 현안을 언급하지는 않겠다"고 전제한 뒤 "한미관계의 어떤 요소가 중국에 영향을 주면 중국 정부가 필요한 조치를 취하는 것이 정상"이라고 말했다.

추 대사는 '한미 관계의 어떤 요소'를 명시적으로 밝히진 않았지만 주한미군의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 배치 결정을 의미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추 대사는 "부부싸움도 완전히 감정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수 없는 것처럼 전혀 영향을 받지 않는 것도 비정상적"이라고 밝힌 뒤 "예를 들면 양국 정부간 공식 교류, 군사분야 교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는 정상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경제교류와 관련해서는 "중국과 협력하는 과정에서 문제가 생기면 바로 해결해 드리겠다"며 현장의 기업인들을 안심시켰다.

추 대사는 "한중간 우호협력이라는 큰 추세는 계속해서 앞으로 나아갈 것이고 한가지 문제 때문에 근본적으로 바뀌지 않을 것"이라며 "싸우는 과정에서 불편을 느낄 수 있지만 좀 멀리 내다보면 중한관계의 전망에 대해 충분한 자신감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