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문체부 2차 물갈이…“민정수석실 주도”
[단독] 문체부 2차 물갈이…“민정수석실 주도”
올해 3월 초, 문화체육관광부 1차관실에 청와대로부터 국과장급 5명의 명단이 전달됐습니다. 이들을...
한국 대통령 이름 묻자 퇴장한 英 외교장관
한국 대통령 이름 묻자 퇴장한 英 외교장관
영국 외교장관이 생방송 도중 한국 대통령의 이름을 질문받게 되자 당황하며 퇴장했다.보리스 존슨 영국 외교장관은 영국 스카이뉴스의 프로그램...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곗돈 1억3천만 원 챙겨 잠적한 40대 구속
입력 2016.10.19 (10:53) | 수정 2016.10.19 (13:49) 인터넷 뉴스
곗돈 1억3천만 원 챙겨 잠적한 40대 구속
경기 양주경찰서는 19일 지인들로부터 모은 곗돈을 챙겨 달아난 혐의(사기 및 배임)로 신 모(48·여)씨를 구속했다.

신씨는 피해자 8명이 낸 곗돈 1억3천만 원을 챙겨 잠적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주점을 운영하던 신씨는 지난해 10월 이웃 상인들에게 "고이율의 배당을 줄 수 있다"며 계를 결성해 계주로 활동하다 지난 5월 곗돈을 들고 잠적했다.

신씨는 이후 경기도 평택에 있는 지인 A(45)씨의 집에서 생활하다 A씨의 통신 기록을 분석한 경찰에 붙잡혔다.
  • 곗돈 1억3천만 원 챙겨 잠적한 40대 구속
    • 입력 2016.10.19 (10:53)
    • 수정 2016.10.19 (13:49)
    인터넷 뉴스
곗돈 1억3천만 원 챙겨 잠적한 40대 구속
경기 양주경찰서는 19일 지인들로부터 모은 곗돈을 챙겨 달아난 혐의(사기 및 배임)로 신 모(48·여)씨를 구속했다.

신씨는 피해자 8명이 낸 곗돈 1억3천만 원을 챙겨 잠적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주점을 운영하던 신씨는 지난해 10월 이웃 상인들에게 "고이율의 배당을 줄 수 있다"며 계를 결성해 계주로 활동하다 지난 5월 곗돈을 들고 잠적했다.

신씨는 이후 경기도 평택에 있는 지인 A(45)씨의 집에서 생활하다 A씨의 통신 기록을 분석한 경찰에 붙잡혔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