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정부 추경안 국회 본회의 통과…11조 3백여억 원 규모
정부 추경안 국회 본회의 통과…11조 3백여억 원 규모
11조 3백여억 원 규모의 정부 추경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지난달 7일 국회...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무인도까지 위태위태…노랑부리백로는 어디로?
새하얀 몸, 매서운 눈매, 머리 뒤로 갈기처럼 늘어진 깃털을 날리는 모습이 사뭇 당당합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박창명 병무청장, 병사 어머니와 최전방 부대 방문
입력 2016.10.19 (11:35) | 수정 2016.10.19 (11:42) 인터넷 뉴스
박창명 병무청장, 병사 어머니와 최전방 부대 방문
박창명 병무청장이 최전방 부대를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했다.

박 청장은 오늘(19일) 강원도 화천에 있는 육군 15사단 예하 부대를 방문했다. 해당 부대에서 근무하는 병사의 어머니 변유경 씨도 동행했다. 변 씨는 병무청에서 실시한 '군 장병에게 감사편지 보내기' 캠페인에서 우수 사연으로 뽑혀 아들의 부대를 방문하게 됐다.

변 씨는 "야외에서 훈련받는 아들의 모습을 보니 대견하고 믿음이 간다"고 말했다. 박 청장은 "북한의 계속되는 도발로 인해 한반도 안보정세가 불안한 상황이지만, 최전방에서 병역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젊은 병사들이 있어 든든하다"고 말했다.
  • 박창명 병무청장, 병사 어머니와 최전방 부대 방문
    • 입력 2016.10.19 (11:35)
    • 수정 2016.10.19 (11:42)
    인터넷 뉴스
박창명 병무청장, 병사 어머니와 최전방 부대 방문
박창명 병무청장이 최전방 부대를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했다.

박 청장은 오늘(19일) 강원도 화천에 있는 육군 15사단 예하 부대를 방문했다. 해당 부대에서 근무하는 병사의 어머니 변유경 씨도 동행했다. 변 씨는 병무청에서 실시한 '군 장병에게 감사편지 보내기' 캠페인에서 우수 사연으로 뽑혀 아들의 부대를 방문하게 됐다.

변 씨는 "야외에서 훈련받는 아들의 모습을 보니 대견하고 믿음이 간다"고 말했다. 박 청장은 "북한의 계속되는 도발로 인해 한반도 안보정세가 불안한 상황이지만, 최전방에서 병역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젊은 병사들이 있어 든든하다"고 말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