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최대한 큰 목소리’…청와대 촛불민심 들릴까?
‘최대한 큰 목소리’…청와대 촛불민심 들릴까?
   "박근혜는 물러나라. 와~" 쩡쩡 울리는 확성기 소리에 한 데 모인 함성이 더해집니다. 시위대와 청와대의...
[취재후] 48억으로 삼성 경영권 “불법은 없었다”
48억으로 삼성 경영권 “불법은 없었다”
국민연금이 삼성그룹 총수 일가를 위해 국민의 자산에 손실을 입힌 게 아니냐는 의혹에 대해 검찰이 전면적 수사에 나서면서, 삼성의 경영권 승계 과정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박창명 병무청장, 병사 어머니와 최전방 부대 방문
입력 2016.10.19 (11:35) | 수정 2016.10.19 (11:42) 인터넷 뉴스
박창명 병무청장, 병사 어머니와 최전방 부대 방문
박창명 병무청장이 최전방 부대를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했다.

박 청장은 오늘(19일) 강원도 화천에 있는 육군 15사단 예하 부대를 방문했다. 해당 부대에서 근무하는 병사의 어머니 변유경 씨도 동행했다. 변 씨는 병무청에서 실시한 '군 장병에게 감사편지 보내기' 캠페인에서 우수 사연으로 뽑혀 아들의 부대를 방문하게 됐다.

변 씨는 "야외에서 훈련받는 아들의 모습을 보니 대견하고 믿음이 간다"고 말했다. 박 청장은 "북한의 계속되는 도발로 인해 한반도 안보정세가 불안한 상황이지만, 최전방에서 병역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젊은 병사들이 있어 든든하다"고 말했다.
  • 박창명 병무청장, 병사 어머니와 최전방 부대 방문
    • 입력 2016.10.19 (11:35)
    • 수정 2016.10.19 (11:42)
    인터넷 뉴스
박창명 병무청장, 병사 어머니와 최전방 부대 방문
박창명 병무청장이 최전방 부대를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했다.

박 청장은 오늘(19일) 강원도 화천에 있는 육군 15사단 예하 부대를 방문했다. 해당 부대에서 근무하는 병사의 어머니 변유경 씨도 동행했다. 변 씨는 병무청에서 실시한 '군 장병에게 감사편지 보내기' 캠페인에서 우수 사연으로 뽑혀 아들의 부대를 방문하게 됐다.

변 씨는 "야외에서 훈련받는 아들의 모습을 보니 대견하고 믿음이 간다"고 말했다. 박 청장은 "북한의 계속되는 도발로 인해 한반도 안보정세가 불안한 상황이지만, 최전방에서 병역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젊은 병사들이 있어 든든하다"고 말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