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이 시각 세월호…온전히 모습 드러내고 출발 준비 중
[영상] 세월호, 온전히 모습 드러내고 출발 준비 중
3년 동안 깊은 바다에 잠겨있던 세월호가 마침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현재 세월호는...
[특파원리포트] 세계 최대 ‘인공 태양’…알루미늄도 녹인다
세계 최대 ‘인공 태양’…알루미늄도 녹인다
빛이 쏟아졌다. 그러자 두께 8센티미터의 알루미늄 합판도 버티지 못했다. 흐물흐물 녹기 시작했다. 그렇게 녹아 내린 알루미늄은 액체가 되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박창명 병무청장, 병사 어머니와 최전방 부대 방문
입력 2016.10.19 (11:35) | 수정 2016.10.19 (11:42) 인터넷 뉴스
박창명 병무청장, 병사 어머니와 최전방 부대 방문
박창명 병무청장이 최전방 부대를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했다.

박 청장은 오늘(19일) 강원도 화천에 있는 육군 15사단 예하 부대를 방문했다. 해당 부대에서 근무하는 병사의 어머니 변유경 씨도 동행했다. 변 씨는 병무청에서 실시한 '군 장병에게 감사편지 보내기' 캠페인에서 우수 사연으로 뽑혀 아들의 부대를 방문하게 됐다.

변 씨는 "야외에서 훈련받는 아들의 모습을 보니 대견하고 믿음이 간다"고 말했다. 박 청장은 "북한의 계속되는 도발로 인해 한반도 안보정세가 불안한 상황이지만, 최전방에서 병역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젊은 병사들이 있어 든든하다"고 말했다.
  • 박창명 병무청장, 병사 어머니와 최전방 부대 방문
    • 입력 2016.10.19 (11:35)
    • 수정 2016.10.19 (11:42)
    인터넷 뉴스
박창명 병무청장, 병사 어머니와 최전방 부대 방문
박창명 병무청장이 최전방 부대를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했다.

박 청장은 오늘(19일) 강원도 화천에 있는 육군 15사단 예하 부대를 방문했다. 해당 부대에서 근무하는 병사의 어머니 변유경 씨도 동행했다. 변 씨는 병무청에서 실시한 '군 장병에게 감사편지 보내기' 캠페인에서 우수 사연으로 뽑혀 아들의 부대를 방문하게 됐다.

변 씨는 "야외에서 훈련받는 아들의 모습을 보니 대견하고 믿음이 간다"고 말했다. 박 청장은 "북한의 계속되는 도발로 인해 한반도 안보정세가 불안한 상황이지만, 최전방에서 병역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젊은 병사들이 있어 든든하다"고 말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