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헌재, 만장일치 탄핵”…결정 시점은 미지수
“헌재, 만장일치 탄핵”…결정 시점은 미지수
국회에서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통과된 가운데, 헌법재판소의 탄핵심판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헌재는 9일 강일원 재판관을 주심으로 선정하고...
조기 대선 가시화…여야 잠룡 ‘셈법’ 분주
조기 대선 가시화…여야 잠룡 ‘셈법’ 분주
 탄핵 정국으로 조기 대선 가능성이 높아진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박 대통령에 대한 퇴진 압박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지지율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이대 교수협의회…오늘 ‘총장 사퇴’ 집회
입력 2016.10.19 (12:09) | 수정 2016.10.19 (13:14)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이대 교수협의회…오늘 ‘총장 사퇴’ 집회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현 정부 비선 실세로 거론되는 최순실 씨 딸에 대한 특혜 입학 등의 의혹과 관련해 이화여대 측이 해명과 함께 진상 조사를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교수협의회는 여전히 의혹이 남아있다며 오늘 총장 사퇴를 요구하는 집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옥유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이화여대 교수 100여 명이 오늘 오후 대학 본관 앞에서 최경희 총장의 사퇴를 요구하는 집회를 엽니다.

이대 교수들의 이런 집단행동은 개교 이래 처음입니다.

<인터뷰> 김혜숙(이화여대 교수협의회 회장) : "아직 밝혀지지 않은 사실들을 지금 가지고 우리가 얘기를 하는게 돼서 여러 가지 의혹은 의혹대로 남아있는 상황이고..."

앞서 학교 측은 최순실 씨의 딸 정 씨를 둘러싼 각종 특혜 의혹을 해명했습니다.

먼저 승마특기생으로 처음 입학한 데 대해서는 정 씨가 지원하기 전인 2013년에 승마를 포함한 12개 종목을 체육특기자 전형에 추가하기로 교수회의에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인터뷰> 송덕수(이화여대 부총장) : "규칙과 사정원칙에 따라서 엄정하게 행해왔고, 특정인에게 혜택을 준 바는 전혀 없습니다."

경기나 훈련 참가, 대체 과제로 인정해 준 학점에 대한 특혜 논란에 대해선 학사 관리는 부실했지만 특혜는 없었다는 입장입니다.

정 씨의 올해 경기 출전 기록입니다.

2월 말부터 석 달 동안 출전한 경기가 없었지만 출석도 하지 않고 학점을 받았습니다.

또, 중간고사를 대신해 낸 과제물에는 비속어와 오타가 발견됩니다.

특히 2과목은 출석을 인정할만한 근거 자료나 과제를 전혀 내지 않았는데 학점을 인정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교수협의회는 오늘 집회 이후 1인 시위를 벌일 예정입니다.

KBS 뉴스 옥유정입니다.
  • 이대 교수협의회…오늘 ‘총장 사퇴’ 집회
    • 입력 2016.10.19 (12:09)
    • 수정 2016.10.19 (13:14)
    뉴스 12
이대 교수협의회…오늘 ‘총장 사퇴’ 집회
<앵커 멘트>

현 정부 비선 실세로 거론되는 최순실 씨 딸에 대한 특혜 입학 등의 의혹과 관련해 이화여대 측이 해명과 함께 진상 조사를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교수협의회는 여전히 의혹이 남아있다며 오늘 총장 사퇴를 요구하는 집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옥유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이화여대 교수 100여 명이 오늘 오후 대학 본관 앞에서 최경희 총장의 사퇴를 요구하는 집회를 엽니다.

이대 교수들의 이런 집단행동은 개교 이래 처음입니다.

<인터뷰> 김혜숙(이화여대 교수협의회 회장) : "아직 밝혀지지 않은 사실들을 지금 가지고 우리가 얘기를 하는게 돼서 여러 가지 의혹은 의혹대로 남아있는 상황이고..."

앞서 학교 측은 최순실 씨의 딸 정 씨를 둘러싼 각종 특혜 의혹을 해명했습니다.

먼저 승마특기생으로 처음 입학한 데 대해서는 정 씨가 지원하기 전인 2013년에 승마를 포함한 12개 종목을 체육특기자 전형에 추가하기로 교수회의에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인터뷰> 송덕수(이화여대 부총장) : "규칙과 사정원칙에 따라서 엄정하게 행해왔고, 특정인에게 혜택을 준 바는 전혀 없습니다."

경기나 훈련 참가, 대체 과제로 인정해 준 학점에 대한 특혜 논란에 대해선 학사 관리는 부실했지만 특혜는 없었다는 입장입니다.

정 씨의 올해 경기 출전 기록입니다.

2월 말부터 석 달 동안 출전한 경기가 없었지만 출석도 하지 않고 학점을 받았습니다.

또, 중간고사를 대신해 낸 과제물에는 비속어와 오타가 발견됩니다.

특히 2과목은 출석을 인정할만한 근거 자료나 과제를 전혀 내지 않았는데 학점을 인정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교수협의회는 오늘 집회 이후 1인 시위를 벌일 예정입니다.

KBS 뉴스 옥유정입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