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미등록 42만 명…참전용사 찾습니다!
미등록 42만 명…참전용사 찾습니다!
6.25 전쟁 최대 격전지의 하나였던 강원도 백암산 전투. 국군 사상자만 만 4천 명이 넘었던 이 전투에서 포탄 파면에 맞아 죽을 고비를 넘겼던...
원시림의 전형 ‘칠선계곡’…‘예약탐방제’의 결실
원시림의 전형 ‘칠선계곡’…‘예약탐방제’의 결실
하늘을 가린 나뭇잎, 대낮인데도 어둡습니다. 계곡 초입부터 지리산 정상까지 9.7km, 나무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이대 교수협의회…오늘 ‘총장 사퇴’ 집회
입력 2016.10.19 (12:09) | 수정 2016.10.19 (13:14)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이대 교수협의회…오늘 ‘총장 사퇴’ 집회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현 정부 비선 실세로 거론되는 최순실 씨 딸에 대한 특혜 입학 등의 의혹과 관련해 이화여대 측이 해명과 함께 진상 조사를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교수협의회는 여전히 의혹이 남아있다며 오늘 총장 사퇴를 요구하는 집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옥유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이화여대 교수 100여 명이 오늘 오후 대학 본관 앞에서 최경희 총장의 사퇴를 요구하는 집회를 엽니다.

이대 교수들의 이런 집단행동은 개교 이래 처음입니다.

<인터뷰> 김혜숙(이화여대 교수협의회 회장) : "아직 밝혀지지 않은 사실들을 지금 가지고 우리가 얘기를 하는게 돼서 여러 가지 의혹은 의혹대로 남아있는 상황이고..."

앞서 학교 측은 최순실 씨의 딸 정 씨를 둘러싼 각종 특혜 의혹을 해명했습니다.

먼저 승마특기생으로 처음 입학한 데 대해서는 정 씨가 지원하기 전인 2013년에 승마를 포함한 12개 종목을 체육특기자 전형에 추가하기로 교수회의에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인터뷰> 송덕수(이화여대 부총장) : "규칙과 사정원칙에 따라서 엄정하게 행해왔고, 특정인에게 혜택을 준 바는 전혀 없습니다."

경기나 훈련 참가, 대체 과제로 인정해 준 학점에 대한 특혜 논란에 대해선 학사 관리는 부실했지만 특혜는 없었다는 입장입니다.

정 씨의 올해 경기 출전 기록입니다.

2월 말부터 석 달 동안 출전한 경기가 없었지만 출석도 하지 않고 학점을 받았습니다.

또, 중간고사를 대신해 낸 과제물에는 비속어와 오타가 발견됩니다.

특히 2과목은 출석을 인정할만한 근거 자료나 과제를 전혀 내지 않았는데 학점을 인정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교수협의회는 오늘 집회 이후 1인 시위를 벌일 예정입니다.

KBS 뉴스 옥유정입니다.
  • 이대 교수협의회…오늘 ‘총장 사퇴’ 집회
    • 입력 2016.10.19 (12:09)
    • 수정 2016.10.19 (13:14)
    뉴스 12
이대 교수협의회…오늘 ‘총장 사퇴’ 집회
<앵커 멘트>

현 정부 비선 실세로 거론되는 최순실 씨 딸에 대한 특혜 입학 등의 의혹과 관련해 이화여대 측이 해명과 함께 진상 조사를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교수협의회는 여전히 의혹이 남아있다며 오늘 총장 사퇴를 요구하는 집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옥유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이화여대 교수 100여 명이 오늘 오후 대학 본관 앞에서 최경희 총장의 사퇴를 요구하는 집회를 엽니다.

이대 교수들의 이런 집단행동은 개교 이래 처음입니다.

<인터뷰> 김혜숙(이화여대 교수협의회 회장) : "아직 밝혀지지 않은 사실들을 지금 가지고 우리가 얘기를 하는게 돼서 여러 가지 의혹은 의혹대로 남아있는 상황이고..."

앞서 학교 측은 최순실 씨의 딸 정 씨를 둘러싼 각종 특혜 의혹을 해명했습니다.

먼저 승마특기생으로 처음 입학한 데 대해서는 정 씨가 지원하기 전인 2013년에 승마를 포함한 12개 종목을 체육특기자 전형에 추가하기로 교수회의에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인터뷰> 송덕수(이화여대 부총장) : "규칙과 사정원칙에 따라서 엄정하게 행해왔고, 특정인에게 혜택을 준 바는 전혀 없습니다."

경기나 훈련 참가, 대체 과제로 인정해 준 학점에 대한 특혜 논란에 대해선 학사 관리는 부실했지만 특혜는 없었다는 입장입니다.

정 씨의 올해 경기 출전 기록입니다.

2월 말부터 석 달 동안 출전한 경기가 없었지만 출석도 하지 않고 학점을 받았습니다.

또, 중간고사를 대신해 낸 과제물에는 비속어와 오타가 발견됩니다.

특히 2과목은 출석을 인정할만한 근거 자료나 과제를 전혀 내지 않았는데 학점을 인정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교수협의회는 오늘 집회 이후 1인 시위를 벌일 예정입니다.

KBS 뉴스 옥유정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