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친노 대모’ 한명숙 출소…향후 행보 주목
‘친노 대모’ 한명숙 출소…향후 행보 주목
■ '친노의 대모' 한명숙 전 국무총리 2년 만의 만기출소23일 새벽 5시, 의정부교도소 앞은 플래카드와 노란 풍선들로 가득찼다...
옥상에 찍힌 총자국, 80년 택시운전사 송강호가 본 진실은…
옥상에 찍힌 총자국, 80년 택시운전사 송강호가 본 진실은…
문재인 대통령이 5.18 광주민주화운동과 관련해 23일 특별 진상 조사를 지시한 것은 두 가지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스웨덴 ‘근로시간 줄여야 일도 잘한다’
입력 2016.10.19 (12:50) | 수정 2016.10.19 (12:56)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스웨덴 ‘근로시간 줄여야 일도 잘한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리포트>

복지국가 스웨덴에서는 하루 8시간 근로를 6시간 근로로 바꾸는 움직임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일과 삶의 균형을 더 중시하게 된 사회 분위기 때문인데요,

최근 스웨덴 예테보리 대학병원의 정형외과에서도 지난해부터 하루 6시간 근로제를 도입했습니다.

근로시간이 단축되는 대신 점심시간도 없이 집중적으로 일해야 하지만 직원들의 반응은 오히려 좋습니다.

<인터뷰> 가르비엘(간호사) : "그방 익숙해 집니다. 그리고 밥은 집에서 먹으면 돼요."

근로시간을 줄이니 생산성은 오히려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직원들이 병가를 내는 일도 줄고 병원에 복귀하는 시간도 짧아졌습니다.

<인터뷰> 피터(정형외과 과장) : "근로시간을 줄이니 직원들은 일을 하고 싶어하고, 일터에 더 오래 있고 싶어 합니다. 생산성은 오히려 증가되었어요. 근로중에 휴식은 줄었지만 집에서 더 많은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병원측은 일 년간의 시범기간을 거친 뒤 효과가 최종 입증되면 근로시간 단축을 본격적으로 시행할 계획입니다.
  • 스웨덴 ‘근로시간 줄여야 일도 잘한다’
    • 입력 2016.10.19 (12:50)
    • 수정 2016.10.19 (12:56)
    뉴스 12
스웨덴 ‘근로시간 줄여야 일도 잘한다’
<리포트>

복지국가 스웨덴에서는 하루 8시간 근로를 6시간 근로로 바꾸는 움직임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일과 삶의 균형을 더 중시하게 된 사회 분위기 때문인데요,

최근 스웨덴 예테보리 대학병원의 정형외과에서도 지난해부터 하루 6시간 근로제를 도입했습니다.

근로시간이 단축되는 대신 점심시간도 없이 집중적으로 일해야 하지만 직원들의 반응은 오히려 좋습니다.

<인터뷰> 가르비엘(간호사) : "그방 익숙해 집니다. 그리고 밥은 집에서 먹으면 돼요."

근로시간을 줄이니 생산성은 오히려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직원들이 병가를 내는 일도 줄고 병원에 복귀하는 시간도 짧아졌습니다.

<인터뷰> 피터(정형외과 과장) : "근로시간을 줄이니 직원들은 일을 하고 싶어하고, 일터에 더 오래 있고 싶어 합니다. 생산성은 오히려 증가되었어요. 근로중에 휴식은 줄었지만 집에서 더 많은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병원측은 일 년간의 시범기간을 거친 뒤 효과가 최종 입증되면 근로시간 단축을 본격적으로 시행할 계획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