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신고 위치 오류…의문의 ‘서현 389호’
[단독] 신고 위치 오류…의문의 ‘서현 389호’
 해적선이 뒤따라 오고 있다는 연락을 끝으로 통신이 두절된 선박 서현 389호를 구하기 위해...
‘돈봉투 만찬’ 감찰반 “참석자 등 20여명 전원 조사…계좌내역 확보”
‘돈봉투 만찬’ 감찰반 “참석자 등 20여명 전원 조사”
법무부와 검찰의 합동감찰반이 이른바 '돈 봉투 만찬 사건' 참석자 전원에 대한 조사를 마쳤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與 “‘11월 20일 기권 결정’ 증명…文, 비겁하고 무책임”
입력 2016.10.19 (13:07) | 수정 2016.10.19 (14:59) 인터넷 뉴스
與 “‘11월 20일 기권 결정’ 증명…文, 비겁하고 무책임”
2007년 노무현 정부가 유엔 북한 인권결의안에 기권한 상황을 조사하고 있는 새누리당 진상규명위원회가 "기권을 결정한 날이 11월 16일이 아니라 (표결 전날인) 20일이라는 점을 증명하기 위해 여러 자료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박맹우 새누리당 의원은 19일(오늘)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기권을 결정한 날이 언제인지가 핵심"이라며 회의 결과를 전했다.

위원회가 정부에 요청할 자료는 ▲2007년 11월 16일 안보정책조정회의 회의록 ▲2007년 유엔 북한 인권결의안과 관련해 외교부가 해외공관에 보낸 지시 공문 ▲당시 버시바우 주한 미국대사와 외교통상부 차관의 면담 기록 ▲2007년 11월 20일 당시 김만복 국가정보원장과 백종천 외교안보실장 간 통화 내용 ▲20일 대통령 보고 내용 등 10가지다.

박 의원은 국회 운영위와 외교통일위, 정보위 등 담당 상임위원회를 통해 자료를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또 2007년 노무현 정부 말기 외교안보라인에 몸담았던 고위직 관계자와 실무자와 접촉해 증언을 확보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 與 “‘11월 20일 기권 결정’ 증명…文, 비겁하고 무책임”
    • 입력 2016.10.19 (13:07)
    • 수정 2016.10.19 (14:59)
    인터넷 뉴스
與 “‘11월 20일 기권 결정’ 증명…文, 비겁하고 무책임”
2007년 노무현 정부가 유엔 북한 인권결의안에 기권한 상황을 조사하고 있는 새누리당 진상규명위원회가 "기권을 결정한 날이 11월 16일이 아니라 (표결 전날인) 20일이라는 점을 증명하기 위해 여러 자료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박맹우 새누리당 의원은 19일(오늘)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기권을 결정한 날이 언제인지가 핵심"이라며 회의 결과를 전했다.

위원회가 정부에 요청할 자료는 ▲2007년 11월 16일 안보정책조정회의 회의록 ▲2007년 유엔 북한 인권결의안과 관련해 외교부가 해외공관에 보낸 지시 공문 ▲당시 버시바우 주한 미국대사와 외교통상부 차관의 면담 기록 ▲2007년 11월 20일 당시 김만복 국가정보원장과 백종천 외교안보실장 간 통화 내용 ▲20일 대통령 보고 내용 등 10가지다.

박 의원은 국회 운영위와 외교통일위, 정보위 등 담당 상임위원회를 통해 자료를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또 2007년 노무현 정부 말기 외교안보라인에 몸담았던 고위직 관계자와 실무자와 접촉해 증언을 확보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