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감히 내 앞길을 가로막아?” 보복운전에 폭행까지
“감히 내 앞길을 가로막아?” 보복운전에 폭행까지
"신촌 로터리, 그 백주대로의 악몽"지난 16일, 신촌역 로터리. 64세 택시기사 공 씨는...
천일의 기다림…긴박했던 동거차도의 하루
천일의 기다림…긴박했던 동거차도의 하루
천일의 기다림, 진도 팽목항으로 가는 길진도 팽목항으로 가는 길은 생각보다 멀고도 험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한-러시아, 운전면허 상호인정 추진
입력 2016.10.19 (14:08) | 수정 2016.10.19 (15:14) 인터넷 뉴스
한-러시아, 운전면허 상호인정 추진
한국과 러시아가 양국간 운전면허 상호인정 협정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18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양국 영사국장 회의에서 김완중 외교부 재외동포영사국장과 예브게니 이바노프 러시아 외교부 영사국장은 한국 쪽에서 미리 제시한 협정 초안에 대해 러시아가 연내 수정안을 제시하기로 했다.

운전면허 상호인정 협정이 체결되면 상대국 내 합법적 체류 자격을 가진 우리 국민 7천여 명과 러시아인 1만 1천여명의 행정적 편익과 체류 안정성이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외교부는 밝혔다.

양측은 또 상대 국민이 체포·구금될 경우 '영사관계에 관한 비엔나 협약' 및 한-러 영사협정에 따라 가능한 한 빨리 영사접견이 허용되도록 관련 협력을 강화키로 했다.
  • 한-러시아, 운전면허 상호인정 추진
    • 입력 2016.10.19 (14:08)
    • 수정 2016.10.19 (15:14)
    인터넷 뉴스
한-러시아, 운전면허 상호인정 추진
한국과 러시아가 양국간 운전면허 상호인정 협정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18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양국 영사국장 회의에서 김완중 외교부 재외동포영사국장과 예브게니 이바노프 러시아 외교부 영사국장은 한국 쪽에서 미리 제시한 협정 초안에 대해 러시아가 연내 수정안을 제시하기로 했다.

운전면허 상호인정 협정이 체결되면 상대국 내 합법적 체류 자격을 가진 우리 국민 7천여 명과 러시아인 1만 1천여명의 행정적 편익과 체류 안정성이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외교부는 밝혔다.

양측은 또 상대 국민이 체포·구금될 경우 '영사관계에 관한 비엔나 협약' 및 한-러 영사협정에 따라 가능한 한 빨리 영사접견이 허용되도록 관련 협력을 강화키로 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