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영태, ‘태블릿’ 제보 부인…“최순실 사용법 몰라”
고영태, ‘태블릿’ 제보 부인…“최순실 사용법 몰라”
고영태 씨는 최순실 게이트의 발단이 된 태블릿 PC는 자신의 것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고영태...
[영상] “사람취급 안해서” 최순실 삼각관계의 전말?
[영상] “사람취급 안해서” 최순실 삼각관계의 전말?
오늘 국회에서 열린 '최순실 국정조사' 2차 청문회에서 최순실 씨의 측근으로 알려진 고영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K스타] 스타제국 떠난 예원, 거취 고심 중
입력 2016.10.19 (14:48) K-STAR
[K스타] 스타제국 떠난 예원, 거취 고심 중
걸그룹 쥬얼리 출신 가수 예원(27)이 소속사 스타제국을 떠난다.

스타제국은 "21일 예원과 전속계약이 종료된다"며 "대화 끝에 재계약은 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이 났다"고 밝혔다.

계약 만료를 앞둔 예원은 거취를 고민 중이다.

19일 오전 예원이 스타제국과 재계약하지 않고 성시경, 서인국, 빅스 등이 속한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와 함께 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에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아직 결정된 사항이 없다"며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였다.

2011년 쥬얼리 새 멤버로 합류해 연예계에 데뷔한 예원은 KBS2TV '청춘불패'로 인지도를 얻은 뒤 예능과 드라마로 활동반경을 넓혀 활동 중이다.

정혜정 kbs.sprinter@kbs.co.kr

(사진: 예원 인스타그램 제공)
  • [K스타] 스타제국 떠난 예원, 거취 고심 중
    • 입력 2016.10.19 (14:48)
    K-STAR
[K스타] 스타제국 떠난 예원, 거취 고심 중
걸그룹 쥬얼리 출신 가수 예원(27)이 소속사 스타제국을 떠난다.

스타제국은 "21일 예원과 전속계약이 종료된다"며 "대화 끝에 재계약은 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이 났다"고 밝혔다.

계약 만료를 앞둔 예원은 거취를 고민 중이다.

19일 오전 예원이 스타제국과 재계약하지 않고 성시경, 서인국, 빅스 등이 속한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와 함께 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에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아직 결정된 사항이 없다"며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였다.

2011년 쥬얼리 새 멤버로 합류해 연예계에 데뷔한 예원은 KBS2TV '청춘불패'로 인지도를 얻은 뒤 예능과 드라마로 활동반경을 넓혀 활동 중이다.

정혜정 kbs.sprinter@kbs.co.kr

(사진: 예원 인스타그램 제공)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