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건후] “로또 1등 당첨됐다”, 동거녀 울린 50대
“로또 1등 당첨됐다”, 동거녀 울린 50대
지난해 11월 중순 부산시 연제구의 모 다방으로 A(59) 씨가 손님으로 들어왔다. 차(茶)를 시킨 A 씨는 다방 주인 B(61·여) 씨에게 자신을 건설현장 소장으로...
‘부채 세대’…우리 시대 청년들의 자화상
‘부채 세대’…우리 시대 청년들의 자화상
2016년 우리나라 청년 실업률은 9.8%,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40만 명이 넘는 청년 실업자들이 거리로 쏟아져 나왔다. 문제는 실업자를 넘어 신용불량...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K스타] 스타제국 떠난 예원, 거취 고심 중
입력 2016.10.19 (14:48) K-STAR
[K스타] 스타제국 떠난 예원, 거취 고심 중
걸그룹 쥬얼리 출신 가수 예원(27)이 소속사 스타제국을 떠난다.

스타제국은 "21일 예원과 전속계약이 종료된다"며 "대화 끝에 재계약은 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이 났다"고 밝혔다.

계약 만료를 앞둔 예원은 거취를 고민 중이다.

19일 오전 예원이 스타제국과 재계약하지 않고 성시경, 서인국, 빅스 등이 속한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와 함께 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에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아직 결정된 사항이 없다"며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였다.

2011년 쥬얼리 새 멤버로 합류해 연예계에 데뷔한 예원은 KBS2TV '청춘불패'로 인지도를 얻은 뒤 예능과 드라마로 활동반경을 넓혀 활동 중이다.

정혜정 kbs.sprinter@kbs.co.kr

(사진: 예원 인스타그램 제공)
  • [K스타] 스타제국 떠난 예원, 거취 고심 중
    • 입력 2016.10.19 (14:48)
    K-STAR
[K스타] 스타제국 떠난 예원, 거취 고심 중
걸그룹 쥬얼리 출신 가수 예원(27)이 소속사 스타제국을 떠난다.

스타제국은 "21일 예원과 전속계약이 종료된다"며 "대화 끝에 재계약은 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이 났다"고 밝혔다.

계약 만료를 앞둔 예원은 거취를 고민 중이다.

19일 오전 예원이 스타제국과 재계약하지 않고 성시경, 서인국, 빅스 등이 속한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와 함께 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에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아직 결정된 사항이 없다"며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였다.

2011년 쥬얼리 새 멤버로 합류해 연예계에 데뷔한 예원은 KBS2TV '청춘불패'로 인지도를 얻은 뒤 예능과 드라마로 활동반경을 넓혀 활동 중이다.

정혜정 kbs.sprinter@kbs.co.kr

(사진: 예원 인스타그램 제공)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