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약대 2+4학제’…자연계 블랙홀 되나?
‘약대 2+4학제’…자연계 블랙홀 되나?
재작년 생명과학과에 입학한 A양은 요즘 ‘약학대학입문자격시험’인 PEET 준비에 정신이 없다.PEET가 올 8월에 있기 때문이다.약학대학은 지난...
“SNS로 김정남 동선 감시”…장시간 암살 준비
“SNS로 김정남 동선 감시”…장시간 암살 준비
 김정남이 사용했다는 '김철'이란 이름의 SNS 계정입니다. 세계 각국에서 찍은 김정남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국정원 국감…‘북핵·탈북·송민순 회고록’ 등 쟁점
입력 2016.10.19 (15:23) | 수정 2016.10.19 (17:26) 인터넷 뉴스
국정원 국감…‘북핵·탈북·송민순 회고록’ 등 쟁점
국회 정보위는 19일(오늘) 국가정보원을 상대로 한 국정감사를 진행하고 있다.

언론 비공개로 진행되고 있는 이날 국감에서는 북한의 추가 핵실험 동향과 최근 잇따르고 있는 탈북 문제에 대한 여야 의원들의 질의가 이어지고 있다. 또, 노무현 정부 시절인 지난 2007년 북한의 의견을 먼저 구한 뒤 유엔 북한인권결의안에 기권했다는 송민순 전 장관의 회고록 논란과 관련해 사실 관계를 확인할 수 있는 기록이 국정원에 있는지 등도 질의되고 있다.

여야 3당 간사는 주질의가 끝나는 오후 4시 쯤 국감에서 파악한 내용을 언론에 설명할 방침이다.
  • 국정원 국감…‘북핵·탈북·송민순 회고록’ 등 쟁점
    • 입력 2016.10.19 (15:23)
    • 수정 2016.10.19 (17:26)
    인터넷 뉴스
국정원 국감…‘북핵·탈북·송민순 회고록’ 등 쟁점
국회 정보위는 19일(오늘) 국가정보원을 상대로 한 국정감사를 진행하고 있다.

언론 비공개로 진행되고 있는 이날 국감에서는 북한의 추가 핵실험 동향과 최근 잇따르고 있는 탈북 문제에 대한 여야 의원들의 질의가 이어지고 있다. 또, 노무현 정부 시절인 지난 2007년 북한의 의견을 먼저 구한 뒤 유엔 북한인권결의안에 기권했다는 송민순 전 장관의 회고록 논란과 관련해 사실 관계를 확인할 수 있는 기록이 국정원에 있는지 등도 질의되고 있다.

여야 3당 간사는 주질의가 끝나는 오후 4시 쯤 국감에서 파악한 내용을 언론에 설명할 방침이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