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연속기획] 외국인 불법 취업 ‘수수방관’…벼랑 끝 내몰리는 건설 일용직들
외국인 불법 취업 ‘수수방관’…벼랑 끝 내몰리는 건설 일용직들
지난해 우리나라의 건설투자액은 259조 원 국내총생산 GDP 대비 비중은 16%에 이릅니다. 건설산업...
반려동물 물리면 안되는 치명적 이유…‘2차 감염’이 더 위험
반려동물 물리면 안되는 치명적 이유…‘2차 감염’ 더 위험
반려동물 인구 천만 시대가 되면서 반려견에 물리는 사고가 최근 5년 새 4배나 급증한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장년층 경력설계 돕고, 직업훈련 확대
입력 2016.10.19 (16:04) | 수정 2016.10.19 (18:06) 인터넷 뉴스
장년층 경력설계 돕고, 직업훈련 확대
장년층의 일자리 확보를 위해 경력 설계를 돕고 직업 훈련을 확대하는 정책이 추진된다.

정부는 1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장년 고용서비스 강화안'을 확정했다.

이번 정책은 장년층이 40대와 50대, 퇴직 이후 등 3차례 이상 재취업과 직업 훈련 계획 등을 점검받을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중장년일자리희망센터 등 공공 기관뿐 아니라 민간 훈련 기관에서도 관련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직업 훈련 과정도 확대한다. 이를 위해 '중장년 정보화 아카데미'를 개설해 장년층의 모바일, 정보검색 능력 등을 높일 방침이다. 특히 고학력, 고숙련 퇴직 노동자에게는 의료 바이오, 정보 보안 등 신산업 분야 훈련도 지원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장년층을 위한 맞춤형 취업 지원 서비스를 위해 장년고용지원기관들의 기능을 고용복지센터로 통합하고, 대기업의 경우 퇴직 예정자의 재취업 서비스를 의무화하도록 하는 방안도 추진된다.

또 기업이 근로자가 입사할 때부터 퇴사할 때까지 근로자 교육 훈련 계획을 만들도록 지원하고, 더 많은 근로자가 교육 훈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주말 훈련 과정도 확대한다,

이기권 고용노동부 장관은 퇴직 후 장년층이 재취업 일자리에 머무는 기간이 20년에 달한다며, 이번 대책을 통해 최대 15만 명이 새로운 혜택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또 내년 초 정책의 범위를 확대하는 '장년고용촉진 5개년 계획'을 수립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장년층 경력설계 돕고, 직업훈련 확대
    • 입력 2016.10.19 (16:04)
    • 수정 2016.10.19 (18:06)
    인터넷 뉴스
장년층 경력설계 돕고, 직업훈련 확대
장년층의 일자리 확보를 위해 경력 설계를 돕고 직업 훈련을 확대하는 정책이 추진된다.

정부는 1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장년 고용서비스 강화안'을 확정했다.

이번 정책은 장년층이 40대와 50대, 퇴직 이후 등 3차례 이상 재취업과 직업 훈련 계획 등을 점검받을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중장년일자리희망센터 등 공공 기관뿐 아니라 민간 훈련 기관에서도 관련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직업 훈련 과정도 확대한다. 이를 위해 '중장년 정보화 아카데미'를 개설해 장년층의 모바일, 정보검색 능력 등을 높일 방침이다. 특히 고학력, 고숙련 퇴직 노동자에게는 의료 바이오, 정보 보안 등 신산업 분야 훈련도 지원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장년층을 위한 맞춤형 취업 지원 서비스를 위해 장년고용지원기관들의 기능을 고용복지센터로 통합하고, 대기업의 경우 퇴직 예정자의 재취업 서비스를 의무화하도록 하는 방안도 추진된다.

또 기업이 근로자가 입사할 때부터 퇴사할 때까지 근로자 교육 훈련 계획을 만들도록 지원하고, 더 많은 근로자가 교육 훈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주말 훈련 과정도 확대한다,

이기권 고용노동부 장관은 퇴직 후 장년층이 재취업 일자리에 머무는 기간이 20년에 달한다며, 이번 대책을 통해 최대 15만 명이 새로운 혜택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또 내년 초 정책의 범위를 확대하는 '장년고용촉진 5개년 계획'을 수립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