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K스타]김생민의 조언 갈망하는 시청자들…‘영수증’의 미래는?
김생민 조언 갈망하는 시청자들…‘영수증’ 미래는?
23일 KBS2TV '김생민의 영수증' 마지막 회가 전파를 탔다. "돈은 안 쓰는 것"이라며 대중들에게 현명한 소비와 저축의 중요성을 알린 '통장요정' 김생민은 마지막까지 주옥같은
김영란법 1년…“촌지 관행 사라져”
‘김영란법 1년’…학부모 83% “촌지 사라졌다”
서울시교육청이 청탁금지법 시행 1년을 맞아 학부모 3만 6,947명과 교직원 1만8,101명이 참여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서울서 국내 최대 규모 지진대비훈련
입력 2016.10.19 (16:05) | 수정 2016.10.19 (17:59) 인터넷 뉴스
서울서 국내 최대 규모 지진대비훈련
민방위날인 19일 서울에서 국내 최대 규모의 지진대비훈련이 열렸다.

서울시는 강동구 고덕3단지 재건축단지 일대(21만㎡) 68개동 철거 아파트를 실제 재난 현장으로 조성한 대규모 지진훈련을 19일 오후 2시부터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서울을 지나는 남북단층 선상의 한 곳인 경기도 광주시 초월읍(남한산성)에서 규모 6.8의 지진이 일어났을 때의 시뮬레이션 결과를 바탕으로 피해 상황이 설정됐다.

도로 마비로 긴급차량의 재난 현장 진입이 불가하고, 상수도가 파괴되거나 통신이 차단되는 등 사회기반시설이 마비된 상태에서 화재·붕괴·유해물질 누출·폭발 등 복합재난이 동시에 발생하는 상황을 배경으로 했다.

사전에 짜여진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진행되는 기존 훈련과 달리, 이번 훈련은 104개의 복합재난상황이 현장에서 즉각적으로 주어져 실제상황처럼 진행됐다.

이번 훈련에는 소방관, 군인, 경찰, 시민봉사단체, 학생 등 3천4백여 명이 참여했다.
  • 서울서 국내 최대 규모 지진대비훈련
    • 입력 2016.10.19 (16:05)
    • 수정 2016.10.19 (17:59)
    인터넷 뉴스
서울서 국내 최대 규모 지진대비훈련
민방위날인 19일 서울에서 국내 최대 규모의 지진대비훈련이 열렸다.

서울시는 강동구 고덕3단지 재건축단지 일대(21만㎡) 68개동 철거 아파트를 실제 재난 현장으로 조성한 대규모 지진훈련을 19일 오후 2시부터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서울을 지나는 남북단층 선상의 한 곳인 경기도 광주시 초월읍(남한산성)에서 규모 6.8의 지진이 일어났을 때의 시뮬레이션 결과를 바탕으로 피해 상황이 설정됐다.

도로 마비로 긴급차량의 재난 현장 진입이 불가하고, 상수도가 파괴되거나 통신이 차단되는 등 사회기반시설이 마비된 상태에서 화재·붕괴·유해물질 누출·폭발 등 복합재난이 동시에 발생하는 상황을 배경으로 했다.

사전에 짜여진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진행되는 기존 훈련과 달리, 이번 훈련은 104개의 복합재난상황이 현장에서 즉각적으로 주어져 실제상황처럼 진행됐다.

이번 훈련에는 소방관, 군인, 경찰, 시민봉사단체, 학생 등 3천4백여 명이 참여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