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산 하수도관 공사 근로자 1명 흙더미에 매몰돼 숨져
입력 2016.10.19 (16:31) 인터넷 뉴스
오늘(19일) 오전 11시쯤 경기도 오산시 한 하수도관 매설 공사현장에서 근로자 박모(62)씨가 흙더미에 매몰돼 숨졌다.

박 씨는 하수도관을 묻으려고 2.5m 깊이 땅속에서 작업하다가 무너져 내린 흙더미에 깔린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경찰과 소방당국은 주변 도로를 통제하고 박씨 시신을 수습했다.

경찰은 현장 관계자들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 오산 하수도관 공사 근로자 1명 흙더미에 매몰돼 숨져
    • 입력 2016.10.19 (16:31)
    인터넷 뉴스
오늘(19일) 오전 11시쯤 경기도 오산시 한 하수도관 매설 공사현장에서 근로자 박모(62)씨가 흙더미에 매몰돼 숨졌다.

박 씨는 하수도관을 묻으려고 2.5m 깊이 땅속에서 작업하다가 무너져 내린 흙더미에 깔린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경찰과 소방당국은 주변 도로를 통제하고 박씨 시신을 수습했다.

경찰은 현장 관계자들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