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중국 “억울하다” 부글부글…“판커신 ‘나쁜 손’이 문제”
중국 “억울하다” 부글부글…“판커신 ‘나쁜 손’이 문제”
어제(20일)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에서 금메달을 딴 심석희 선수의 SNS에 댓글이 폭주...
거장이라던 그들의 ‘민낯’…“치졸한 권력, 터질 게 터졌다!”
거장이라던 그들의 ‘민낯’…“치졸한 권력, 터질 게 터졌다!”
서지현 검사의 용기 있는 고백으로 시작된 ‘미투(Me Too)운동’이 정계, 재계, 문화연술계 등...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창원터널 안 차량 화재…2백 명 대피
입력 2016.10.19 (16:31) | 수정 2016.10.19 (17:17) 인터넷 뉴스
창원터널 안 차량 화재…2백 명 대피
경남 창원과 김해를 잇는 창원터널 안을 달리던 화물차에서 불이 나 터널을 지나던 차량 탑승자 등 수백 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9일 오후 1시 45분 창원터널 창원방향 1.8km 지점에서 달리던 2.5톤 화물차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차를 타고 터널 안을 달리던 2백여 명이 긴급히 터널 밖으로 대피했고 안 모씨(40) 등 2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으로 옮겨졌다.

화재 당시 창원터널 안은 서행하는 차 80~100대가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소방당국은 설명했다.

불은 20분만에 꺼졌지만, 김해에서 창원 방향으로 이 일대 도로에서 2시간 넘게 극심한 정체가 빚어지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화물차 엔진 쪽에서 불이 시작한 것으로 보고 운전자 김 모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 창원터널 안 차량 화재…2백 명 대피
    • 입력 2016.10.19 (16:31)
    • 수정 2016.10.19 (17:17)
    인터넷 뉴스
창원터널 안 차량 화재…2백 명 대피
경남 창원과 김해를 잇는 창원터널 안을 달리던 화물차에서 불이 나 터널을 지나던 차량 탑승자 등 수백 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9일 오후 1시 45분 창원터널 창원방향 1.8km 지점에서 달리던 2.5톤 화물차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차를 타고 터널 안을 달리던 2백여 명이 긴급히 터널 밖으로 대피했고 안 모씨(40) 등 2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으로 옮겨졌다.

화재 당시 창원터널 안은 서행하는 차 80~100대가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소방당국은 설명했다.

불은 20분만에 꺼졌지만, 김해에서 창원 방향으로 이 일대 도로에서 2시간 넘게 극심한 정체가 빚어지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화물차 엔진 쪽에서 불이 시작한 것으로 보고 운전자 김 모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